한국어
자유게시판

춘래불사춘(春來不似春)

'봄이 오긴 온 것 같은데, 봄 같지 않다' 는 뜻을 가진 고사성어입니다.

절기로는 입춘도 경칩도 지나 봄이 분명 온 것 같은데,

까슬까슬한 매서운 추위가 봄바람 속에 숨어 있어 그런지 아직은 겨울 같네요.


벌써 섬진강변엔 매화꽃 망울이 양지를 시작으로 피어나고 있다고

소식을 전하는 친구의 카톡을 보고 마음이 좌불안석입니다.


지난 겨울은 무던하게도 추웠지요.

그 추운 겨울을 참고 견디며 봄꽃을 피워낸 매화의 그윽한 향기가

너무 그립습니다. 


바람결에 춘향(春香)이 스며드니

나는 타임머신을 탄 사춘기 소년이 되었네.


따스한 남쪽나라 전해지는 봄꽃들이

꽃방울을 터뜨렸다는 바람결의 소식을 듣고


바람처럼 자유로운 영혼이 되어

구름배로 훠이훠이 노 저어 가고 싶은 춘몽이여


작년 이맘때 섬진강 발원지 임실에서부터 시작하여 화개장터까지 

섬진강변을 따라 4일 동안 약 120km 정도를 혼자 걸었습니다. 

모진 추위를 알몸으로 견디며 고결하게도 피워 낸 매화꽃 향기를 맡으니 

바둥바둥 살아가는 우리들에게 그 무언가의 메세지를 주더군요.


올해도 가고 싶으나 무릎에 무리를 주는 것 같아 미루고 있습니다.

봄의 향연이 시작되었으니 여러분께서도 켜켜히 쌓인 겨우내 먼지를 털어 내시고

훌훌 날개를 달아 유유자적 봄마중 한 번 다녀오시길... 

Who's 晝夜釣思(주야조사)

profile
Comment '20'
  • 대포지교 2018.03.07 09:33
    마음이 청춘이면 몸도 청춘이라네요.
    활력넘치는 멋진날 되세요~~^^
  • 晝夜釣思(주야조사) 2018.03.07 13:00
    그런가요?
    마음의 분명 청춘인 것 같으나... 몸은...^^
    대포지교님도 즐겁고 기쁜 수요일 되십시오.
    고맙습니다.
  • 김포신사(젠틀피싱) 2018.03.07 18:45
    와~~듣고싶습니다.....
    열정은 10대죠..ㅎㅎ
  • 언제나그대로 2018.03.07 10:12
    봄바람에 중늙은이 얼어 죽는다는 속담의 말도 있더군요.
    섬진강 매화꽃 구경도 가고 싶고 봄바람에 마음도 설래 이는
    계절이기도 하네요!
  • 晝夜釣思(주야조사) 2018.03.07 13:02
    제가 알기론 계시는 곳과 섬진강 매화꽃밭하고 거리가 그리 먼 곳이
    아닌 것으로 알고 있습니다.
    다녀 오셔서 반가운 봄소식도 한 번 올려 주시지요.
    고맙습니다.
  • 무대뽀. 2018.03.07 10:14
    이팔청춘의 감성 부럽습니다
    건강 하세요
  • 晝夜釣思(주야조사) 2018.03.07 13:05
    이팔청춘이라고 하니 갑자기 소년이 된 기분...^^
    발산하던 그 젊음을 언제 뺏어와야 할텐데...ㅎㅎㅎ
    만나서 축축한 몸에 시원한 알콜 소독 한 번 하십시다.
    고맙습니다. 무대뽀.님..
  • 김포신사(젠틀피싱) 2018.03.07 18:46
    여기는 사이다 선수고...하하하하
  • 晝夜釣思(주야조사) 2018.03.07 19:54
    사이다의 뜻이 궁금합니다.
    마시는 사이다 선수는 아니겠고....
  • 김포신사(젠틀피싱) 2018.03.07 21:33
    도시어부 사이다입니다..요즘 유행어...ㅎㅎ
  • 들풀의친구 2018.03.07 16:05
    봄을기다리는소년같이 느껴지네요
    주야조사님참부럽습니다.
    저는욕심과 허상으로가득차있으니 꽃이피어야 봄이온줄 느낍니다.
    즉.바부탱이라 해야겠죠.
  • 김포신사(젠틀피싱) 2018.03.07 18:47
    사이다 한컵하시죠
  • 晝夜釣思(주야조사) 2018.03.07 19:37
    들풀의 친구시잖아요..^^
    꽃이 피고난 다음 들풀이 자라기에 당연히 꽃이 피어야 봄을 느끼시겠지요...ㅎㅎㅎ
    댓글 주셔서 감사드립니다.
    하루 잘 마감하시고 멋진 내일 맞으시길 소망합니다.
  • 옹고집 2018.03.07 18:19
    으~~
    갑자기 벗굴이 생각나네유 벗굴하나 까서
    입이메어지도록 한입가득 넣고 우물거리다보면
    다녹아 없고 입안에 굴향만 가득 올해도 가서
    그맛을 볼수 있을지 ,,,,,,,,,
    주야조사님이 그향을 느끼게해주시고 감사드립니다
  • 김포신사(젠틀피싱) 2018.03.07 18:46
    사이다 안드시잖아요...ㅎㅎ
  • 晝夜釣思(주야조사) 2018.03.07 19:47

    벚굴의 고장이 바로 섬진강 하구의 '망덕'이라는 조그마한 포구입니다.
    곧 벚굴의 축제가 열리지요.
    물속에 입을 벌리고 먹이 활동하는 모습이 마치 벚꽃과 같다하여 지어 졌으며
    또 다른 이유는 벚꽃이 필 무렵에 그 맛이 절정이라 하여 벚굴이라고 하였다는
    이야기들이 있습니다.
    하여간에 기회되면 함께 축제의 장으로 떠나시지요.
    제가 대접하도록 하겠습니다.

  • 김포신사(젠틀피싱) 2018.03.07 18:48
    요즘은 바빠서 일직 출타했다가 들어오곤 합니다
    옷차림을 보면 겨울과봄사이의 패션들입니다
    정열적으로 이정현의 "와" 한번 부르시죠
  • 晝夜釣思(주야조사) 2018.03.07 19:51
    이정현의 '와'는 이미 끝났고
    다음 노래는 '가'로 하겠습니다..^^
    봄의 합창 소리가 갈수록 가까이 들립니다.
    맘의 여유와 숨고르기의 봄이 되었으면 좋겠습니다.
    고맙습니다.
  • 바다상록수 2018.03.07 22:41
    아 ㅡ
    향기없는 매화는
    봄 볕에 그을려간되도
    피고지는것은
    봄의 몫으로 남겨가더라

    아ㅡ
    화사한 달빛에
    하얀 속살은 소심하지만
    물끼 얹은 닢 에선
    수줍어 고개숙인 모습인걸


    이가슴에 든봄
    저가슴에도 맺었을까
    꽃시절은 봄이건만
    멍울에 숨겨간 고운 모습인걸


    치맛자락 나플거리는
    향교한 봄의 향기는
    갈증한 입술은 꽃닢이 저며가도
    소슬한 추억으로 남겨지더라ㅡ

    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

    주야조사님
    봄 향기에 취하신
    모습을 사믓 그려 봅니다
    그간 잘 계셨습니까
    인사 올림니다

    일전에
    셜 가고싶었는데
    일정이 여의치않아서 죄송합니다
    행여
    남쪽의 하늘에
    서린 모습이 되시면
    부디
    연락주십시요
    뵙고 싶습니다ㅡ
  • 晝夜釣思(주야조사) 2018.03.07 23:28

    나이가 들수록 애틋해지는 향수
    여름 가을 겨울속의 고향보다 유독 봄의 고향이 그리워지는 것은
    그 속에 가슴과 눈빛으로 말하던 연두빛 동무들이 있기 때문이죠.
    원초적 그리움.
    무한의 귀소본능.
    몹시 봄을 타는 늙은이의 절규.

    오늘처럼 애타게도 찾는 고향길.
    내 인생길도 고향으로 향하는 여로인가 봅니다.


    ***

    오신다기에 사슴처럼 목을 길게 세우고 기다렸지요.

    아드님이 좋은 대학 졸업을 하였으니 앞날이 승승장구할 것입니다.

    감축 드립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글 쓰기 전, 댓글 쓰기전 필독) 어부지리 게시판 운영방침 - 회원정보 수정 권고 file 어부지리 2016.03.23 13863
3892 3/28일 빅토리호를 타고 완도 왕 열기에 다시 도전하다.... 31 청도고수 2018.03.30 7902
3891 현 시점의 갈치배들 3 file 옥타곤 2018.03.30 5112
3890 열기도 금어기를 했으면..... 26 김포신사(젠틀피싱) 2018.03.29 4342
3889 봄!완연한 봄이 왔어요!~ 5 file 언제나그대로 2018.03.29 1859
3888 여수 갈치가능 선장님 구합니다. 여수쓰리고(3GO)피싱 2018.03.28 2030
3887 낚시버스 ~~~~~~~~~~29인승(기아)~~~~~~~~~~~리무진버스 판매합니다 은성출조터미널 2018.03.27 2373
3886 갈치조황 16 바다황제 2018.03.26 6787
3885 8순기념 나드리 여행 하고왔습니다 13 언제나그대로 2018.03.26 3352
3884 봄을 맞이하여 탐사도 좋지만 어린물고기는 놔줍시다 10 file 옥타곤 2018.03.25 4747
3883 24일 간만에 인천남항출조 6 간큰토끼 2018.03.25 3886
3882 시마노 {구형 } 해혼 원투540 HMH 돌돔대를 갈치낚시에 사용해도 되나요 3 금초 2018.03.20 2579
3881 슈퍼바이즈 48리터 물빠지는 마개 파는곳 아시는 조사님 댓글 부탁드림니다 2 채영다영 2018.03.19 2950
3880 이슈가 되고있는 뻥치기 조법에대한 다큐 6 海光 2018.03.19 6003
3879 같이 일하실 사무장님 모십니다. 완도ㅇ청해호 2018.03.18 2694
3878 어민들 욕하던 낚싯배 업자들 ㅋㅋㅋ 13 쌍걸이박 2018.03.15 13923
3877 궁금합니다 알려주세요 2 마도르스 2018.03.14 3909
3876 [분실물] 3월 13일 21시 20분경,중동호수공원에서 보조가방 분실하였습니다. 한마음피싱 2018.03.14 2957
3875 도움을 청합니다 18 김포신사(젠틀피싱) 2018.03.12 6202
3874 갈치낚시용 연질대 추천 부탁드립니다 12 왕근식 2018.03.12 4772
3873 바다(선상) 낚시용품 전문 백화점 오픈합니다 바다.선상용품.전문매장 오픈합니다~ 17 은성출조터미널 2018.03.10 6070
3872 공지를 하셨는데..... 6 김포신사(젠틀피싱) 2018.03.09 4772
3871 나만의 열기낚시 팁!(극히 제생각 입니다 ~^^) 9 진도뉴대광호사무장 2018.03.08 5508
3870 글쓰기에 대하여 책임감을 갖자는 뜻에서 운영자님께 건의드립니다. 7 구랑 2018.03.08 1903
3869 10시마노 해공 참돔 리미티드 mh 300 제원을 알고싶읍니다 2 금초 2018.03.07 1741
3868 3월 14일 열기 동출하실분...(완료) 6 카파(릴닥터) 2018.03.07 2811
» '봄이 오긴 온 것 같은데, 봄 같지 않다' 20 晝夜釣思(주야조사) 2018.03.07 2655
3866 사과의 말씀 올립니다 11 김포신사(젠틀피싱) 2018.03.07 4859
3865 운영자님께 한말씀 올립니다 5 옹고집 2018.03.06 2941
3864 [중동낚시] 낚시버스 기사님 모십니다 ( 인천 남구 용현동 129-7 ) 010-4102-8671 신부장 중동낚시 2018.03.06 1976
3863 강원도 임원항 배낚시에 대한 개인적 의견.. 16 키친박스 2018.03.05 5755
3862 한말씀 올립니다 33 김포신사(젠틀피싱) 2018.03.05 7138
3861 2018년 3월 10일 토요일 오전 출발해서 낮열기, 밤볼락 배 낚시를 가고 싶은데... 3 대물땅낚시 2018.03.02 4622
3860 격포 우럭 출항 선비.교통비.포함 20만원 까지 올랐네요 10 피레 2018.02.28 7380
3859 뉴 한사리를 타고 완도 왕 열기를 쫓다.... 10 청도고수 2018.02.27 6621
3858 낚시 지식에 대하여... 5 김포신사(젠틀피싱) 2018.02.26 4798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17 Next
/ 11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