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어
자유게시판

2018.06.10 11:59

고래회충

조회 수 7378 댓글 29

9일 서해안으로 우럭낚시 다녀왔는데

고기를  갈라 보니 고래회충이 기어나옵니다.

우럭뿐만이 아니고.놀래미.광어에서도 나오니

각별한 관찰이 필요 할 때입니다

가급적이면 회로 드시는 것 보다 익혀서 드시길 권해드립니다

고래회충은 여름철에 많은 활동을 합니다


고래회충이 위벽에 붙어 있다가 위벽을 뚫고 나가 다른 장기로 파고들면

생명이 위험 할 수도 있습니다


동영상을 찍었는데 항상 이곳에는 올라가지 않아서 설명을 드립니다


건강이 최고입니다







Comment '29'
  • 시마누 2018.06.10 12:08
    신사님~^^ 안녕하신지요~?
    저도이번에 여수배타고 거문도쪽에서 갈치낚시하여 갈치회좀먹으려고
    배를따보니 충들이 구물구물하엿음니다~조심해야겠어요~
    좋은정보 알려주시니 고맙고~감사드림니다~ 항상건강하세요~^^
  • 김포신사(젠틀피싱) 2018.06.10 21:18
    안녕하세요
    앞으로 4개월 정도는 아주 조심해야 겠습니다
    저는 회를 잘 먹지않고 굽거나 익힝것을 좋아합니다.ㅎ
    즐낚하세요
  • 덩실이 2018.06.10 13:22
    회로 드실땐 포떠놓고 자세이보면 움직이는실이보임 꼭제거하고드시고 혹시배속에드러가 배가위경련같이아프면 약이없다고함 내시경으로 집어내야함 회드실때 시력좋으신 분하고 드시기늘-
  • 김포신사(젠틀피싱) 2018.06.10 21:19
    네...그렇다고 합니다
    조심하는 것이 최고의 예방이겠죠
  • 바다상록수 2018.06.10 13:56
    김포신사님
    잘 계셨습니까ㅡ방긋

    좋은 글월에
    마음으로 감사드림니다
    고래회충
    여름철의 불청객 인듯합니다
    배탈의
    주범이기도 한다지요
    여름 생선
    익혀서 드시는것이 최고 입니다

    좋은말씀
    고맙습니다ㅡㅡ
  • 김포신사(젠틀피싱) 2018.06.10 21:22
    친구 어머님께서 하늘나라로 가신다기에 배웅해드리고 이제 왔습니다
    건강히 잘게시죠
    한번 뵙는다고 말로만하고 마음으로만 뵙습니다
    언젠가는 볼수있겠죠...건강하세요
  • 풍경소리 2018.06.11 13:19
    바다살록수님 잘계시죠
    사모님 건강은 좋아지셨나요
    시간되시면 동출하여 주님과함께
    덕담도 주고받어야지요
  • 박물 2018.06.10 14:19
    제경우 시메 후 근육 파고들기 전
    바로 포떠서 아박이에 냉각 시킨후 먹습니다...
  • 김포신사(젠틀피싱) 2018.06.10 21:25
    살속에서도 기어나오고 있으니 조심해서 드세요
    못먹어서 라기 보다 기어나오는 것을 눈으로 확인하니 먹기가 꺼림직합니다
    즐낚하세요
  • 버터플라이 2018.06.10 15:42
    특히 부시리 대략 5키로 이상급이면 자세히 보셔요

    아찔합니다 안전과 건강 최우선입니다
  • 김포신사(젠틀피싱) 2018.06.10 21:29
    그렇죠.안전과 건강이 최곤입니다
    정말 보고는 못먹겠데요.ㅎ
    작년에 갈치잡고 5지에서 기어나오는데...지금도 냉동실에 그대로 있습니다.ㅎㅎㅎ
    이런것을 보고도 바다로 갑니다...
  • 간큰토끼 2018.06.10 17:52
    끔찍하네요..조심해야겠네요.
  • 김포신사(젠틀피싱) 2018.06.10 21:30
    조심과 에방이 최고입니다
    즐낚하세요
  • 입석 2018.06.10 23:16

    김포신사님 안녕하시지요?
    고래회충이 그리도 많습니까 글을 보니 정말 조심해야겠네요
    날것은 생각지도 말아야겠네요
    즐낚이나하시지요

  • 길똥이 2018.06.11 11:13
    어제 낚시갔다가 회뜨서 맛나게 많아 먹었는데 전혀 신경을 안썼네요
    혹시 고래회충이 있다고 하더라도 토막토막 잘라서 꼭꼭 씹어서 먹는데 살아서 뱃속까지 살아서 갈 확율이 많을까요? 어째 쫌 징그럽네.......
  • 김포신사(젠틀피싱) 2018.06.11 13:31
    고기마다 다있는 것은 아닙니다
    조심을 하고 예방차원에서 올렸습니디
    네....좀 징그럽습니다
  • 풍경소리 2018.06.11 13:15
    회좋아하시는분 각별히신경써야겠습니다
  • 김포신사(젠틀피싱) 2018.06.11 13:28
    회...아주좋아하시죠..풍경소리님....ㅎㅎ
  • 들풀의친구 2018.06.11 13:47
    고래회충.이놈징그러운 놈입니다
    오징어,임연수.우럭.놀래미.대구.기타등등.
    고기가냉장상태일때에는내장속에있다가 얼음이녹으면 슬슬생선 몸속을뚫고기어 나옵니다
    혹.잡은고기에얼음이녹았으면 절대회를드시면않됩니다
    꼭 드셔야한다면 썰은회를 얼음잔뜩넣은물에 헹구듯씻어서드십시요
    일부횟집들도같은방법을씁니다. 어~~~~징그려.
  • 김포신사(젠틀피싱) 2018.06.12 07:36
    정보 감사합니다
    여름철에는 조심해야겠죠
  • 맹워리 2018.06.11 18:54
    기본적으로 고래회충은 고기가 살아 있는 상태에서는 근육(생선살)으로 파고 들지는 못합니다..
    고래회충의 주로 서식하는 곳은 항문쪽이나,내장바깥쪽에 붙어기생하며 살고있습니다..
    고기가 죽었다 해도 내장에있던 회충이 살까지 파고 드는데는 최소10시간이후 하루정도 지나야 파고듭니다..
    낚시후 회를 뜨는 과정에서 도마나 칼어서 뭍어있던게 전위되는 경우를 제외하곤 절대로 짧은시간안에 살속으로 파고들지는 못하죠..
    혹여 고래회충을 모르고 입속에 넣었더라도 이빨에 한번 잘리면 바로 죽습니다..혹 살아 뱃속으로 들어가도 위벽에 붙어 복통을 호소할 확률은 극히 드물어요..뉴스에서 접하는 기사는 일부 극소수입니딘..
    그리고 회를 드실땐 최대한 얇게 썰어드시고 먹기전에 유심히 관찰하면 금방 확인이 가능합니다..
  • 김포신사(젠틀피싱) 2018.06.12 10:01

    아래에 자료를 올렸으니 참고해 보세요

    혹시나 뱃속으로 기어들어가면 심한통증이 오겠죠

    감사합니다

  • 끄레아 2018.06.12 21:55
    맹워리님~
    도움말 정말 감사합니다.
    마음의 불안이 가셨네요 ㅎㅎ
  • 행운조사 2018.06.12 09:42
    그동안 낚시로 잡은 고기는 집에 가져와서
    회로 먹지 않는다는 철칙을 지켰는데
    이 정보를 보니 잘 했다고 보입니다.
    좋은 정보 감사드립니다^^
  • 김포신사(젠틀피싱) 2018.06.12 10:03
    ㅎㅎ 저는 회를 좋아하지 안아서 잘 먹지 않고 익혀서 먹는것을 좋아 합니다
    종보가 되었다니 감사합니다
  • 김포신사(젠틀피싱) 2018.06.12 09:54
    지난 3월 ‘위기탈출 넘버원’에서 방송된 고래회충 ‘아니사키스’의 위험성이 알려진 이후 고래회충이 사회적으로 큰 이슈거리로 부각되었고 수산시장과 생선횟집에서는 엄청난 매출감소와 타격을 입었다고 합니다.






    사람의 위속에서 발견된 고래회충




    지난 3월 3일 방송된 ‘위기탈출 넘버원’에서는 우리나라의 생선 12종을 조사해본 결과 9종의 생선에서 고래회충이 발견되었다는 충격적인 소식을 전해주었답니다. 고등어 한 마리에서 10마리가 넘는 고래회충이 발견되어서 시청자들에게 충격을 안겨다 주기까지 했답니다.





    고래회충의 여파로 인해서 수산업체와 양식업장, 회집등의 70%가 적지않은 타격을 입었다고 합니다.

    그래서 이번에는 ‘먹거리X파일’ 제작진에서 부산, 울산 등 해안도시 500여곳의 병원에 심층조사를 나섰습니다. 그런데 매달 5명 정도의 고래회충 환자가 발생하고 있다고 합니다.





    5년전 고래회충에 감염되었다고 하는 김성자씨는 지인들과 함께 점심으로 붕장어회를 먹고 고래회충에 감염되어 고생을 많이 했다고 합니다. 붕장어회를 먹고난 후 배가 아프고 미식거리고 구토가 나서 병원에 가서 조사를 받았더니 고래회충에 감염된 사실이 확인되었다고 합니다.






    사람의 장속에서 활개치고 돌아다니는 두마리의 고래회충





    김성자씨는 식사후에 엄청난 복통에 시달렸다고 하는데요. 병원에서 내시경검사를 해보니까 놀랍게도 장속에서 두 마리의 고래회충이 꿈틀거리면서 장속을 활게치고 다니는 모습이 확인되었다고 합니다.





    이 두 마리의 고래회충이 김성자씨의 위와 장을 헤집고 다니면서 심한 복통을 일으켰던 주범이라고 합니다. 만일 이 고래회충이 위벽이나 장벽을 뚫어버리면 심한 경우 사망에 이를 수 있다고 합니다.





    담당의사의 말로는 이 고래회충은 약물로는 치료가 불가능하다고 합니다. 왜냐하면 아직 고래회충을 죽일 수 있는 치료제가 없다고 합니다. 일반 구충제로는 독한 고래회충을 박멸할 수가 없다고 합니다.





    고래회충의 유일한 치료법은 내시경을 통한 집도시술뿐이라고 합니다. 장속에 침투한 고래회충을 치료하기 위해서는 내시경을 통해서 의사가 집게로 직접 고래회충을 잡아서 빼내어야 한답니다.

    그런데 고래회충이 워낙 작고 투명한 색깔이어서 눈에 잘 안보이므로 집게로 일일이 꺼내는 것이 쉬운 일이 아니리고 합니다.






    우럭과 광어에서 발견된 수십마리의 고래회충





    여기서 중요한 포인트가 하나 있는데, 일반회충과 달리 고래회충을 죽일 수 있는 약이 아직 개발되지 않았다는 점입니다. 고래회충은 약물치료가 불가능하고 오직 내시경 시술요법으로만 치료한다고 합니다.





    박용호씨는 2년전 오징어회를 먹고 난 후 고래회충에 감염되었다고 하는데요. 박용호씨도 고래회충에 감염되어 극식한 위통증에 시달렸다고 하는데 마치 무엇인가가 자신의 배속을 콕콕 찌르는 듯한 통증을 느꼈다고 합니다.

    박용호씨는 병원에서 내시경으로 촬영한 고래회충의 사진을 보여주었는데 그 고래회충은 3.2cm나 되는 비교적 큰 놈이었으며 그 고래회충이 박용호씨의 위속을 헤집고 다니면서 위벽을 쿡쿡 찌르면서 엄청난 통증을 유발시켰던 주범이랍니다.





    고래회충은 엄청나게 독한 회충이라서 위산에도 절대로 죽지않고 생존력이 매우 뛰어나답니다. 또한 시중에 나온 일반 구충제로도 죽일 수 없는 독한 종자입니다. 그래서 고래회충은 약을 통한 치료 자체가 불가능하답니다.






    고래회충이 28마리나 나온 우럭





    ‘먹거리X파일’ 제작진에서는 직접 바닷가 수산부두를 찾아가서 고래회충을 조사해보았답니다. 한 수산부둣가에서 막 밍크고래를 잡았다고 합니다. 수산부둣가에서 인부들이 이제 막 잡은 밍크고래를 부위별로 손질하고 있었는데요.

    그런데 놀랍게도 밍크고래의 윗속을 잘라보니 그속에서 엄청나게 많은 고래회충들이 목격되었답니다. 아래 사진을 참조하세요.





    수십마리도 넘는 고래회충들이 밍크고래의 위속을 아주 점령하고 있는 모습이랍니다.

    밍크고래는 죽었지만 고래회충은 모두 살아서 꿈틀거리고 있는 모습이랍니다. 고래회충의 위용을 한눈에 발견할 수가 있었습니다.





    고래회충의 원래 숙주는 바다포유류인 고래, 물개, 바다코끼리인데 이러한 동물속에 살고있던 고래회충이 다른 해산물로 전이가 된다고 합니다. 이렇게 바닷속에서 전이된 고래회충은 오징어, 고등어, 참치 등 다른 해산물로 급속도로 퍼져나가게 된답니다.

    그리고 우리가 즐겨먹는 오징어나 고등어 같은 일반 생선들 몸속에서 대량으로 발견되고 있는 것이 현실입니다.





    고래회충의 원래 숙주는 고래인데요. 어떻게 고래의 위속에 살고있던 고래회충이 고등어 같은 일반생선에서 발견되는 지 그 감염경로를 알아볼까요?

    고래의 위속에서 살고있는 고래회충의 암컷이 수많은 알들을 고래의 위속에서 낳는다고 합니다. 그리고 이 고래회충의 알들이 고래가 배설할 때 그 배설물과 함께 바다속으로 퍼져나갑니다.





    이렇게 바다속에 퍼져있던 고래회충의 알들을 새우같은 갑각류가 먹고 이 갑각류를 물고기나 오징어가 먹음으로써 결국 일반생선이나 오징어의 몸속에 고래회충이 유입되는 것이랍니다.

    그리고 마지막단계로 고래회충을 몸속에 보유하고 있는 오징어나 일반생선들을 사람이 날 것으로 먹음으로써 사람에게 감염되는 것입니다.






    고래회충의 감염경로 감염과정

    고래 → 고래의 배설물 → 갑각류 → 물고기, 오징어 → 사람











    고래회충은 붕장어, 우럭, 갈치, 고등어, 붉돔 그리고 오징어 등 다양한 생선들에 들어있다고 합니다. 즉, 고래회충은 우리가 평소에 즐겨먹는 일반생선들에 대부분 들어있다는 것이어서 큰 충격을 주고있습니다.





    ‘먹거리X파일’ 제작진에서 이번에는 한 수산업체를 찾아가서 고래회충을 조사해보았는데요. 우리가 즐겨먹는 우럭과 광어의 속살을 분해해서 고래회충이 있는지를 조사해보았답니다.

    우럭과 광어는 우리 한국사람들이 가장 많이 먹는 생선회라고 합니다. 우리가 자주 먹는 생선 우럭과 광어에는 고래회충이 있는지 무척 궁금했답니다.





    ‘먹거리X파일’ 제작진이 직접 관찰해본 결과 놀랍게도 우럭과 광어의 몸속에서 수십마리의 고래회충들이 발견되었답니다.

    1.5kg의 우럭과 2kg의 광어의 속살을 잘라서 조사해본 결과, 우럭의 내장에서는 28마리의 고래회충이, 광어의 내장에서는 무려 30마리의 고래회충이 발견된 것입니다. 고래회충은 매우 작고 투명한 색깔이어서 육안으로 확인하기가 어렵다는 점을 감안한다면 실제로는 발견된 것보다 더 많이 있다고 보시면 된답니다.





    ‘먹거리X파일’ 제작진이 이번에는 일반마트에 있는 수산식품 코너에 있는 생선을 조사했는데요. 우리가 흔히 가는 일반마트의 수산식품코너에 진열되어 있는 날 고등어를 조사해보았는 데요. 고등어의 껍질에 달라붙어있는 고래회충을 발견해서 엄청 놀라웠답니다.











    단번에 기자가 진열장의 고등어 껍질에 붙어있는 고래회충을 육안으로 확인할 수 있었답니다. 고등어 껍질에 고래회충이 있을 정도이면 고등어의 몸속과 내장에는 수없이 많이 고래회충들이 들어있을 것이 뻔합니다.





    여기서 중요한 팁 하나, 고래회충은 물고기의 내장에만 들어있는 것이 아닙니다. 생선의 내장에도 고래회충이 있지만 고래회충은 일반생선의 살속에서도 수없이 발견되었답니다.

    오징어와 고등어의 경우 살속에서 수십마리의 고래회충이 발견되었답니다. 그러니 내장만 제거해서 먹으면 된다고 생각하시면 큰코 다칩니다.





    이번에는 ‘먹거리X파일’ 제작진에서 우리가 흔히 즐겨먹는 생선 7종과 오징어를 직접 분해해서 조사를 해보았습니다. ‘먹거리X파일’에서 총 7종의 생선과 오징어의 내장을 조사해본 결과, 대부분의 생선에서 고래회충이 발견되었답니다.

    고등어, 갈치, 삼치, 병어, 볼락, 오징어에서 모두 고래회충이 발견되었답니다.





    이번조사는 생선의 내장만 조사한 것이므로 살속에도 고래회충이 많이 있다는 것을 감안한다면 결국 모든 생선에는 고래회충이 들어있다고 할 수 있습니다.

    특히 이번조사에서 갈치에서 가장 많은 고래회충이 발견되었는데 갈치의 내장에서만 17마리의 고래회충이 발견된 것입니다.




    한국인들이 가장 좋아한다는 갈치에서 그것도 내장에서만 17마리의 고래회충이 발견된 것입니다. 만일 살까지 다 조사해보았다면 훨씬 더 많은 고래회충이 발견되었을 것입니다.











    그동안 고래회충에 대한 소문이 무성했지만 정확한 실체확인이 불분명해서 긴가민가했던 고래회충의 실체가 ‘먹거리X파일’ 제작진의 조사결과, 정확히 그 실체가 확인되었답니다. 즉, 우리가 즐겨먹는 우럭, 광어의 몸속에서 수많은 고래회충이 발견된 것입니다. 우럭, 광어 뿐만아니라 오징어와 고등어에서도 수십마리의 고래회충이 발견되었던 적이 있습니다.

    즉, 모든 해산물에는 고래회충이 다량으로 들어있다고 것이 사실입니다.





    고래회충이 인체에 들어왔을 경우, 그 증상은 심한 복통과 구토의 증세가 나타나며 고래회충이 장속으로 들어가면 장폐색증을 일으키며 고래회충이 인체의 혈관을 공격해 출혈이 생기면 사람은 그충격으로 사망에 이를 수도 있다고 합니다.




    고래회충은 장속에만 있는 것이 아니라 우리몸속을 헤집고 다니는 성질이 있어서 고래회충이 뇌속으로 침투해들어가는 경우도 있다고 하며 이 경우 사망할 확률이 매우 높다고 합니다. 이처럼 고래회충은 심한 경우 사람을 사망에 이르게 할 수 있는 무서운 기생충이랍니다.










    그럼 고래회충에 감염되지 않으려면 어떻게 해야 할까요? 그 답은 간단합니다. 생선회를 먹지않으면 절대로 고래회충에 감염되지 않습니다. 고래회충에 감염되었던 모든 사람들은 바로 생선회를 먹고 난 후에 고래회충에 감염된 것이랍니다.





    전문가의 견해에 의하면 고래회충은 60도에서 10분~15분 가열하면 모두 사멸된다고 합니다. 즉, 고래회충은 70도 이상 고온에서 가열하면 모두 죽습니다. 그러므로 생선이나 해산물을 가열해서 먹으면 고래회충에 감염될 이유가 없답니다.





    고래회충에 감염되는 가장 큰 원인은 바로 ‘생선회’라는 사실을 절대로 잊지마시기 바랍니다. 또한 고래회충은 영하 20도 냉동상태에서 1~2일 이상 지나면 죽는다고 합니다.





    또한가지 주의할 점이 있답니다. 생선을 가열해먹는다고 해도 다른 방법에 의해서 고래회충에 감염될 수 있는데요.





    생선을 사가지 와서 날생선을 도마위에 놓고 칼로 자르고 내장을 제거하는 데 그 과정에서 칼이나 도마에 고래회충이 뭍을 수 있으며 그 칼, 도마와 만진손을 통해서 다른 반찬등에 자연스럽게 뭍어서 고래회충이 2차로 감염될 수 있답니다. 실제로 ‘먹거리X파일’ 제작진이 생선을 도마 위에서 자르는 과정에서 도마위에서 여러마리의 고래회충이 발견되었답니다.





    그러므로 생선은 가급적이면 잘라놓은 생선을 사오던가, 아니면 날생선을 자르고 난후 칼이나 도마를 완벽하게 세척해야 하며 손도 깔끔하게 씻어야 한답니다. 이왕이면 손질된 생선을 사와서 바로 가열해서 먹는 것이 가장 안전하답니다.











    그런데 양식장에서 양식한 생선에서는 고래회충이 들어있을 확률이 낮다고 하는 주장이 제기되고 있습니다. 왜냐하면 양식장에서는 물고기에게 사료를 먹여서 키우기 때문이라고 합니다. 고래회충의 감염원이 갑각류인데 양식장에서는 갑각류가 아닌 일반 사료를 먹이로 제공해주기 때문에 양식장 물고기는 고래회충에 감염될 확률이 낮다고 하는데요.





    그렇지만 우리가 횟집에서 생선회를 먹을 때에는 그 생선이 양식장물고기인지, 자연산인지 우리가 확인하는 것은 불가능합니다. 횟집주인이 얼마든지 거짓말을 할 수 있습니다. 또한 양식장에서도 얼마든지 일반 갑각류가 유입될 소지는 충분합니다.





    그러므로 생선을 날로 먹지않는 것이 고래회충에 감염되지 않는 최선의 방법이랍니다. ‘먹거리X파일’ 제작진이 직접 조사해본 결과, 대부분의 생선들에서 고래회충이 발견되었다는 점을 꼭 기억하시기 바랍니다.





    고등어, 갈치, 우럭, 광어, 삼치, 병어, 볼락, 오징어 등 우리가 즐겨먹는 대부분의 생선에서 고래회충이 발견되었기 때문에 우리는 생선을 먹을 때에는 반드시 익혀먹어야 하는 것이 좋습니다.










    고래회충 감염에 대한 예방법은 60도의 온도에서 10~15분 이상, 70도 온도에서 1분~5분 이상 가열하면 모두 죽는다고 하니 꼭 가열해서 먹아야 하며 가급적이면 생선회는 먹지않는 것이 우리들 건강을 지키는 지름길이랍니다. 이 기본적인 예방법만 잘 지킨다면 무서운 고래회충에 감염되는 일은 결코 없을 것입니다. 사람이 짐승들처럼 고기를 날 것으로 먹는다는 것이 가당키나 한 일이겠습니까?





    인간이 짐승들과 구별되는 첫 번째 요소가 바로 불을 사용할 줄 안다는 것인데 왜 고기를 날 것으로 먹는지 이해가 가질 않습니다.

    고등어나 우럭, 오징어를 후라이팬으로 가열해서 먹으면 얼마나 고소하고 맛있는데요. 또한 양념을 듬뿍 넣고 찌개로 끓여서 먹어도 얼큰담백한게 맛이 기가 막힙니다.




    그런데 왜 굳이 물고기를 회로 만들어서 날 것으로 먹는지 이해가 되지 않네요. 생선회를 먹는 것은 일본에서 들어온 잘못된 식문화입니다.



















    우리는 우리의 고유한 전통대로 생선을 가열해서 먹으면 아무런 걱정이 없답니다.




    출처: http://tilano.tistory.com/128 [티라노의 보물]
  • 김포신사(젠틀피싱) 2018.06.12 10:00

    사진이 나오지 않았습니다
    출처는 티라노의 보물 입니다
    위의 출처를 클릭하시면 자세하게 볼 수 있습니다
    그리고 제가 올린글은 어떤 의도에서 올린 글이 아니고 예방을 하여 건강을 지키면
    좋겠다는 생각에서 올렸습니다
    클릭해서 보세요

  • 행운조사 2018.06.12 15:18
    모든 분들이 이 내용을 꼭 보셨으면 합니다.
    일행 중에 선상낚시 하다말고 점심식사 전에 꼭 회를 뜨는 분이 계신데
    석달전 그분이 뜬 열기회를 먹고 이주일 정도 생고생을 했습니다.
    뭣 때문인지는 모르는데 병원에서는 식중독이라며 대충 넘어갔습니다.
    완치는 된 것 같은데 위 정보들을 보니 덜컥 겁이 납니다.
    가뜩이나 위내시경도 안 하는 고집불통인지라.......
    암튼 고래회충까지 뱃속에서 살게 하고 싶진 않습니다^^
  • 맹워리 2018.06.13 09:38
    년 365일 횟집을 장사해 본 사람도 생선을 손질하면서 고래회충을 보았다거나 혹은 다녀간 손님 중에 누군가가 감염돼 신고가 들어왔거나 하는 사례를

    목격한 적은 없거나 있어도 매우 드문 일입니다. 있을 수 없는 일이지만 설령 고래회충이 어류에 있었다고 가정해 봅니다.

    고래회충은 주로 내장에 기생하기 때문에 이는 손질 과정에서 제거됩니다. 그래도 희박한 확률이나마 고래회충이 근육에 있었다고 칩시다.

    그것도 칼질 과정에서 끊기지 않고 살아남았다고 가정해 봅시다. 그것이 우리 입에 들어가더라도 대부분 1cm 남짓한 유충이기에 얼마 못 가 죽습니다.

     

    간혹 3cm에 이르는 놈이 우리 뱃속에 들어갈 수도 있다고 가정해 봅니다.

    씹는 과정에서도 운 좋게 살아남아 그대로 살아서 들어갔다고 하면 그것이 위장에서 문제를 일으키는 경우인데 이러한 확률은 우리가 평소 대중교통을

    이용하다가 재수 없게 사고 날 확률보다도 더 희박합니다. 그 희박한 확률이 두려워서 회와 초밥을 멀리하겠다는 것은 사고가 두려워 대중교통을 이용하지

    않겠다는 것과 비슷한 맥락인 것이지요. 우발적으로 발생하는 희귀한 사건에 대해 미리 과민 반응하는 것.

    과연 합리적인 현상인지 생각해 보게 됩니다.

    단지 고래회충은 언론에 있어 이슈화하기에 좋은 재료일 뿐이며 실제로 우리가 회를 먹고 감염될 확률은 극히 드문 것입니다.

     

    그런데도 고래회충에 감염된 사례는 드물게나마 1년에 몇 차례 정도 발생하고 있습니다. 

    1년 동안 우리나라에서 수천만 명이 회와 초밥을 먹어도 잘 감염되지 않는 고래회충을 그들은 희박한 발생확률을 뚫고 감염된 것입니다.

    한마디로 대중교통 이용하려다 재수 없게 사고 난 것과 다름없는 것이지요. (1년에 대중교통 사고와 고래회충 감염 사례 건수를 비교해 보면 재밌겠네요.)

    즉 확률로 따지면 가능성은 충분히 있으나 
    구더기 무서워 장 못담그는 맥락이죠..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글 쓰기 전, 댓글 쓰기전 필독) 어부지리 게시판 운영방침 - 회원정보 수정 권고 file 어부지리 2016.03.23 15409
4039 소청도낙시 하이룡 2018.06.15 3697
4038 갈치낚시 주중에 제일 핫한곳 2 옥타곤 2018.06.13 5002
4037 거제 셔틀버스 3 평택독고다이 2018.06.13 2050
4036 선장님 구합니다.(홍원항) 홍원항가자낚시 2018.06.13 1754
4035 사무장 구합니다.(좋아하는 낚시도 하고 일도합니다) 1 홍원항가자낚시 2018.06.13 2391
4034 갈치낚싯대 추천부탁드립니다 3 김포신사(젠틀피싱) 2018.06.13 2231
4033 제주갈치 낚시 아쉬움 이 컵니다............... 6 白波 2018.06.12 3640
4032 김포, 일산, 강서, 인천 조사님들.. 함께 하세요~^ file 밍콜사랑 2018.06.10 4307
» 고래회충 29 김포신사(젠틀피싱) 2018.06.10 7378
4030 갈치낚시대 (연질대)추천부탁드려요 4 거친바다 2018.06.10 3541
4029 밧데리의 궁굼 ... ( 해결 ! ) 1 푸른나무 2018.06.10 2021
4028 사과말 말죽거리 2018.06.09 5208
4027 모든 선장은 그렇지 않겠죠? 10 밀성계곡 2018.06.09 6092
4026 시마노 리얼파워 MH540 3 뚱이야 2018.06.08 2698
4025 여수 갈치선비 주중 주말 같은곳? 6 올갱이 2018.06.07 4433
4024 빅토리1호선장화이팅 3 말죽거리 2018.06.06 4708
4023 우리가 추천하는 선사들 22 행운조사 2018.06.06 7874
4022 전동릴 점검수리를 좀보내야겠는데요~~~~ 8 풀치 2018.06.06 3076
4021 돌돔대추천좀해주세요 뚱이야 2018.06.05 993
4020 전동릴수리때 황당한일 당하니 각별이 조심하세요 13 산세지기 2018.06.05 5087
4019 선장님 구합니다 진도접도낚시 2018.06.05 1290
4018 전동릴 정비의뢰시 검증된 양심적인 업체를 이용하셔요~ 29 file 허당 2018.06.03 6744
4017 아직도 안전 불감증 바다낚시 2018.06.03 2893
4016 통영씨프랜드에서 사무장님 구합니다 통영씨프랜드호 2018.06.03 1311
4015 선주들 당신 가정을 지탱해 주는 분들이 누구인가요 ? ( 꾼들도 책임있음 ) 5 푸른나무 2018.06.03 4720
4014 삼천포 갈치낚시 조황 참 속을 알수없는게 바다입니다..... 5 白波 2018.06.02 3192
4013 완도 갈치낚시대회 자리뽑기 12 이경덕 2018.06.01 4469
4012 2018 완도 갈치낚시대회 상금 대폭 인상 지급 결정 공지 합니다. 1등:500만원. 2등:300만원. 3등:200만원 * 총 시상액:3.100만원 상당 완도ㅇ청해호 2018.06.01 3045
4011 제가 선사 관계자라면 이런식으로 조황글을 올리겟습니다 14 옥타곤 2018.05.31 4990
4010 출조점 도움 요청합니다 선배조사님 5 범수아빠 2018.05.30 3217
4009 갈치좀 키워서 잡으면 안되나요 3 오리맨 2018.05.30 4404
4008 사무장님 구합니다 (군산용성호:010-5423-0959) file 용성호. 2018.05.30 1181
4007 통영 옥선장 입니다 3 file 통영신진호 2018.05.28 5295
4006 완도 갈치낚시대회 관련 4 동두천 2018.05.28 5062
4005 삼천포 갈치 낚시!!!!!!!!!!!!!!!!!! 11 白波 2018.05.28 4679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19 Next
/ 1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