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어
자유게시판

19 일 여수로 갈치 예약을 했는데 시간 되냐는 송문 형님의 카톡 문의에
아 ~  당연히 동행 해야지요 !!
출조지가 신총무라 하기에 조황을 물으니 풀치없이 3 , 4 지로 
50 마리 보장을 한다고 장담을 하기에
못잡으면 어카냐 하니 잡아서 채워 준단다
에라이 물어본 내가 바보지 ....
송문형님과 7 월말에 잘 나온다던 여수로 한치 가서는 5 마리 개 꽝을 쳐서 
그 꼴이 날까 찜찜하기도 하려니와 갈치 마릿수가 별볼일 없으니 
출조비가 17 만원이잖냐고 태평양 선사 카페에 가보니
바로 전날에 3 번이나 옮겼다니 요즘 조황이 시원찮다는 것이며 
풍으로 하여금 여간해서는 한번도 꾀가 나련만 3 번이나 이동을
하였다니 못 잡은들 선사에 신뢰가 간다 

사무실은 반쪽을 곁방살이 하는지 손바닥만 하여서 앉을 자리도 없으며
선장님이 통반장을 다 하니 영업이 신통치 안은가 싶고 갱생도 사나이 인지
문의에 무뚝뚝 하며 깍두기들이 형님 할 것 같은 좀 그런 인상에 몸집도 좋다
칫 되게 무뚝뚝하네 으이그 친절해서리 남준다냐 ?
에미 고양이는 새끼들한테 시달렸는지 졸고있고 3 마리 어린놈들은 
객들의 손길에 귀염을 받고 있는 지정 식당에 점심겸 저녁은 
제법 잘 차려진 밥상이다
호오라 이거 출발이 좋구나  공짜가 아니니 당연한 것이련만 
웬지 대접을 잘 받은 것 같다
드디어 승선을 하니 선장님이 오늘은 새로운 곳을 가는고로 
주위에 배가 하나도 없을 것이며 겁주기겸 엄포가 있었는데 
수심층이나 지시사항등 잘 이행을 하지 않음 국물도 없다는게다
뒷전에서 그 선장이 못 마땅한지 성질 더럽다고 궁시렁 하는데
나는 쾌재를 한 것이 어느분이 두벌치기 문의하니 하려면 
꽁치 한상자를 사서 따로 하라니 금지라는 것이며 
나 홀로 간다는 것은 도 아니면 모 아니겠는가 어쩌면 대박이요 
시원찮다거나 안 나옴 즉시 옮길것이니
이런 고집스런 선장은 꽝은 없을 것이라고 말이다

이 선장님이 유별나고 엉뚱한 것이 송문이 형님이 자리 추첨을 하여 
몇번이냐니 10 번이라기에 앗싸 그럼 뒤 양쪽 코너라 제대로
뽑으셨다고 하니 아니라며 뽑은 번호 순서대로 자리 선택권이 있어 
열번째로 찍은 것이  14 . 15 라는게다
통상 뽑은 것이 내 자리라는 상식에서 벗어나 잠시 헷갈렸는데
어쩌면 그것이 운빨이 아닌 가장 공평한것 같았으며 
내 자리는 바로 선장실 옆이였다
드디어 포인트에 도착하여 풍을 내리고 채비를 준비를 하는데 
선사에서 제공을 하는 기둥줄이 수북하여 쓸까말까 망설이다
현지의 것이 좋을 듯 싶었는데 단차 230 에 7 단이였다

선장이 수심 60 메타 바닥 권에서 5 메타 감고 간을 보자 하였으나 
한참이나 입질이 전혀없어 15 메타로 전원 통일을 하라며
제멋대로인 분들이 몇명은 있다며 그러면 잡거나 말거나 냅두겠다
자신에 말을 들어야 갈치를 잡는다고 또 엄포다
선장님은 믿으라며 큰소리 뻥뻥 날리는데 9 시가 넘도록 손에
비린내를 못 묻혔으며 사무장이 선장에게 전하는 조과란게
전체 8 마리였는데 계속 15 메타 유지를 하라는 것에 
이동을 않고  ?  왼지 불안하다
그것은
7 월말에 한치 때 D 호 선장이 선장이 이랬었다
선장말 잘 들으면 자다가 한치가 생긴다 했는데
이동 없이 말둑을 콱 박은 
그날에 조과는 달랑 5 마리 옆에분 3 마리였다
더구나 선장 말맞다나 주위를 둘러보니 배 불빛이
전혀 없으니 이곳에 갈치가 있기나 한지 더욱더 불안해진다
선장이 15 메타 고수를 하라고 하였지만  이건 아니다 싶어 
바닥부터 탐색을 해도 감감하여 포기를 하고는 간식을 먹으나 
몇시간 지나도록 입질이 없으니 달달함이 아닌 씁쓰럼하다
 
그렇게 또 한시간을 보냈을 무렵에 초릿대가 요동을 쳐대여 어떤 녀석인가 
얼굴이나 보자며 곧바로 올렸더니 풀치지만 반갑기 그지 없다  
뭐야 첫 개시 풀치가 지랄을 떤거여 거 입질한번 시원하네  
뭐 풀치는 없다고 ?
헌데 그 놈이 첨병이였는지 그 이후로 막 올라 오는데 
7 단에 6 마리 까지 태웠다
우앙 ~ 이 왕고집 선장 말이 맞네 맞아  ....
헌데 씨알이 아쉬운 것이 풀치는 어쩌다인데
4 지 는 단 한마리도 없어 3 지 언저리에서 맴돌았다
그렇듯이 채비를 내리면 바로 입질이 오는데 꽝은 없으나 
줄을 태울 수가 없는 것이 매달린것 외에 미끼가 없는 것으로 보아서 
오징어가 방해를 하는 것 같았다 
고로 7 단 채비에  6 마리가 최대 였으며 보통 두세마리 꼴이며 
꽁치 10 마리중 8 마리는 갸들이 포식을 하여서 태우려 잠시 두면 
갈치가 반토막이나 심지어 대가리만 남기도 하여서 그 놈들을 잡겠다고
13 번 분이 한치채비를 몇번 내려 보았으나 헛탕이였는데 
정작 그놈을 잡은 건 나였다
채비를 내리니 한마리 붙은 듯이 곧바로 찍어 대는데 
한마리 치고는 초릿대 끝 휨새가 좋아서 4 지가 넘는구나 
저 큰놈을 한치에게 반토막이 날것 같아서 조심스레 올렸더니 
3 지 반쯤에 큰 오징어가 붙어서 파먹고 있었다
에이 큰 놈인 줄 알았자너 어쨌던 오징어 득댐했넹
두시를 넘기니 너울파도가 초릿 끝을 물에 잠기도록 출렁이지만 
내리면 바로 입질에 멀미도 잊었는지 안녕이요 풀치도 없으니 입이 째진다

옆에 조사님 이거 풀치 잡아서 뭐하냐 낚시 할 맛이 안난다고 연신 두털두털
거리시는데 그럴만도 한 것이 풀치가 대부분으로 내가 보아도 짜증날만도 하다
참 별일인 것이 미끼도 수심층도 같다 그러나 내것은 어쩌다 한마리여서 
왜 그럴까 분석해 보니 내 채비는 4.3 메타 대에 기둥줄은 선사제공 7 단인데 
그분은 좀더 긴대에 기둥줄이 청색의 야광 8 단이였다
기본에 충실 하라는 건가 아무튼 그랬다

15 메타에서 내리면 쿠욱쿡 찍어대니 이보다 쉬운 갈치 낚시가 어디 있겠는가 
마치 신참들 훈련소 같아 손놀림은 바쁜데 3 지쯤이라 씨알에 욕심이 나서 
바닥부터 탐색을 해 보았지만 오늘에 복은 4 지는 아니였다
이 시기에 이게 어디냐고 태평양 제대로 탔다고 계속 쉼없이 나와서
지루하지도 않고 3 시 쯤에 미끼가 떨어져가는데
선장도 흡족한지 원래 4 시 철수인데 자알 나오니 1 시간 연장이며 
조황사진을 찍으니 협조를 해달라는데 갱생도가 아닌 이 때만은 
목소리가 나긋나긋 하니 부드럽고 간지럽기 까지하다
( 에구 먹고 살자고 쓸개 다 빼놓은거 같아 윈지 안스럽다 )
헌데 5 시 까지 연장이라는데 잠시후에 꽁치가 없다
선장이 꽁치를 아낀게 아니라 두족류가 거의 다 처먹어대여 
갈치로 대체를 하였지만 맛이 없다하여 고등어로 대체를
하니 꽁치보다 입맛에 맞는지 더 잘 물고 씨알도 커진것 같았다
드디어 5 시에 철수 !!!
빙장을 하라하여 물 한 바가지 퍼 넣으니 위 까지 차올라 
언제 이렇게 많이 잡은지 싶다
전체 조황을 찍는다며 그대로 두고 선실에 가라하여 내 맡겼는데 
큰 실수였던 것이 그것은 아박이에 얼음을 담을 때 
무게만 나간다고  조금만 담아 다 녹은 것을 몰랐다
얼음이 전혀 없었으나 무거워서 배에서 내리며 아 왜 이리 무겁냐고 
얼음을 너무 많이 담았구나 얼음 무게같아서 덜어 낼 수도 없어 난감 한 것이
그것은 승강기가 없는 4 층이여서 아박이를 들고 계단을 오를 힘겨움 때문이다
철수를 하여 식당에 가며 송문이 형님이 하는 말이
풀치라 잡을 맛 없다던 그분이 나는 씨알이 좋은데 자신은 풀치만 잡힌다며 
원인을 모르겠다 하더란다
그분은 긴대로 집어등과 멀고 청색의 야광 기둥줄이 아니겠냐 
그거 외는 모르겠다 하니 아마도 긴대가 아니겠냐 하시는데 
그럴수도 있는것이 배 그림자에서 우럭대로 큰것을 잡았다 하듯 
긴대가 유리한 건 아닌듯 싶다

4 시경 귀가를 하여 정리하고 비린내 닦고 여유를 부리고
갈치구워 맛있게 저녁을 먹고는 베란다에서 뚜껑을 여니 
냄새가 좀 그러하여 얼음이 다 녹았나 여름이라 그런가 
크기별로 분류를 하려고 다 쏟으니 물도 얼음도 한 조각도 없다 
이런이런 빙장할 때 다 녹았구나야 ~~
무거워서 얼음이 많은가 했더니 전부 생선이였네
언제 이렇게 마니 잡았지 ?
크기를 분류해보니 3 지 넘는 것이 열댓마리
풀치를 넘어서 3 지에 가까운 것이 나머지요 
풀치라고 봐줄게 8 마리로 100 마리는 넘었으며
덤으로는 큰오징어 한놈 고등애 7 고등어 하나였다
하아 이거 다 어떻하지 ?
다섯 집 나누어 주고 당분간 찬거리 남겼으니
이번 출조는 쏠쏠하다

7 월 말에 한치 5 마리 개 꽝쳤을 때 
이 성질드런 선장이였음 어떠 했을까 ?
한치 시즌이나 열기 때 
태평양을 누비고 싶다











Comment '18'
  • ?
    써니 2019.08.23 21:34
    축하합니다. 선장이 쫌 까탈스럽네요.
  • ?
    마이클 2019.08.24 12:15
    자리뽑기예기가나와서 말씀드립니다
    모든선사가 다그런건아니겠지만 자리뽑기 추첨할때 바둑알 카지노칩. 뭐이딴거로
    하는데는 100% 사기입니다
    고객을속이는 그런짓은 이제그만하세요
    읽고계신분들중에도 혜택을받으신분도 있겠고
    낚시가기전 그런일로 선장과 말다툼하는것도그래서 매번 참습니다만
    고객을 속이지는맙시다
  • ?
    푸른나무 2019.08.24 13:17
    써니님 이 선장은 좋은 쪽으로 까탈함니다
    꼭 승선 해보세요
  • ?
    써니 2019.08.25 21:46
    내일 태평양호로 갈치 출조합니다.
  • ?
    푸른나무 2019.08.25 22:12
    마니 낚으세요
    고등어 잡는 즉시 미끼로 사용하여
    꽁치와 비교를 해보세요
    전 그날 풀치 10 마리도 않되더군요
    조황 올려 주세요 ~

    그날 인원 초과로 4 분이 다른 배로 갔는데
    나오지 않아서 1 시간 일찍 철수 하였다 하더군요
    이 선장은 퉁퉁 거려도 열심히 하는 분임니다
  • ?
    써니 2019.08.27 06:52
    푸른나무님 말씀처럼 15m에 두고 낚시했습니다. 기상이 않조아서
    배전체 조황은 얼음만 덮을정도입니다. 자리선정은 공정했습니다.
  • ?
    푸른나무 2019.08.24 13:32
    어느 선사는몇자리 빼놓고 추첨하니
    엄청 기분더럽더군요
    이 태평양은 특이 한것이
    자신이 뽑은 번호 순서대로 가고 싶은
    곳을 지정을 합니다
    즉 1 번이면 첫번이니 아무자리나
    갈 수가있지요
    그런고로 부정이 없읍니다
  • ?
    402 2019.08.25 12:12
    태평양 자리 뽑기 아주 공정합니다.
  • profile
    창원김실장 2019.08.27 17:13
    선장이 쪼메 까칠하긴 하죠~!
    좋게보아야 할까야 말그대로 까칠하게 보아야 할까요?
    작년 가을쯤에 이배를 한번 탔었죠

    그날은 파도가 2미터정도 바람도 많이블고 조금 날굿이날 이였는데,,,
    자리는 좌현1번 선수가 다른배에 비해서 낮다보니
    선수로 3번이나 물이 넘어와서 낚시가방이며 보조가방이
    다썰려가서 개고생,,,

    다른배는 이정도 파고에 물이 넘쳐나지 않는데
    뜩밖에 물넘침에 놀라고,,,낚시가 좀 불가한상태

    1번자리는 낚시 불가라,,,,자리이동,,,
    자리가 몇자리 남아있어
    우현 3번 비고 4,5번 사무장2대 6번 선장 7번비고 8번부터 손님
    전좌현1번에서 우현3번 이동할려니 선장왈,,,,이곳은 안되니

    좌측 4번자리로 가라는데 우측은 2,3낚시 4번 빈자리 5번 이후 ~손님

    우현 3번 선장왈,,,,이곳은 안된다는것이 알고보니....
    선장 사무장 낚시하기 위해서 좌우 1칸씩 비워두고
    선장 사무장 낚시 방해되니 다른자리로 가라는 애기로 들리더군요

    손님이 낚시를 하러온 것인지
    선,,,사무장 낚시하는데,,,,손님들이 들러리 나온건지,,,
    기분이 몹시 씁쓸 하더군요

    선사식구,,,선장 낚시 하는것 보다 손님을 우선 배려하는
    마음이 아쉽더군요,,,,!
  • ?
    여수태평양호 2019.08.27 17:54
    네 그날 기억 남니다. 손님 13분 모시고 같지요,,,저 그날 사장님 일부러 안드렸어요,,,,,
    자리 텅텅 비엇 는데 그자리 선택 하신건 사장님 아니 신가요,,,,그나마 배려해서 좌현 4번 바꿔 드렸는데 뭐가 불만 인가요,,, 빈자리 나눠서 널널이 하시라고 자리 뛰워서 지정 하였고 본인이 자리 선택했으면 양해를 먼저 구해야지 나 이자리로 바꿔주시요 하는건 아니잖아요,,,그래서 좌현 4번 바꿔 드렸구요,,,,7자리 남아서 사무장 낚시 하는게 그리 못마땅 하신가요,,,,그리고 얼마나 큰배만 타고 다녔는지는 모르나 기상이 않좋아서 물이 넘어오는걸 다른배는 안넘어 온다구요,,,, 태영양호는 9.77톤 완벽한 합법 선박 입니다. 불법 개조된 선박하고 비교 하지 마세요,,,전화 번호 알고 있어서 전화 드리려 했지만 글로 남겨 드립니다. 그리고 파도 2미터에 물넘어 오는배는 한대도 없으니 그날 파고 높이는 다시 알아 보세요,,,본인 한번 승선해보고 판단 내리지 마시고 다시 한번 오세요,,, 저는 사장님 한번 보고 판단 못하긋으니 다시 오시면 저도 함 판단해 보겠습니다. 할말 있으시고 불만 있으시면 전화해서 말씀 편히 하세요,,시정하고 보안할 사항 있으면 참고 하겠습니다.
  • ?
    송림 2019.08.27 22:09
    그래도 선장 사무장이
    낚시 하는건 아닌것같은데요????
    승객의 안전을 책임진 사람들이
  • ?
    결사 2019.08.29 08:57

    ㅋㅋㅋ 댓글만 봐도 쫌 까칠하시긴 하네요.
    실장님은 최대한 자신이 느끼셨던 "상황 설명적"으로 말씀하셨는데,
    거기에 "....뭐가 불만인가요?".....라....
    선장님도 그날의 상황만을 설명하시면 충분히 서로 이해들 되실텐데....

  • ?
    푸른나무 2019.08.29 06:16
    우앙 ~ 조과 차이가 엄청나네요
    그날 초장엔 장판이였으며
    시간이 갈 수록 일렁임이 심했어요
    얼음 때문에 무겁나 ? 싶을 정도로 마니 낚았으며
    그것도 풀치가 없어서 이런 날이 또 있올까 싶었어요
    써니님은 아쉬운 발걸음을 하셨네요 ㅠㅠ
  • ?
    푸른나무 2019.08.29 06:41
    김실장님 해가 지났음에도 마음에 앙금이 남아 있군요
    안 좋은 추억은 오래 가지요
    아울러 그 선사 다시는 처다도 보기 싫을 것임니다
    물론 다른 분께 권 하기 커녕 적극 말릴것임니다
    저 같아도 그럼니다
    두분 화해 하시고요 서로간에 오해가 있는 것 같은데
    선장님이 먼저 손을 내밀어 언제든 날 잡아 오시라고
    실장님을 초청을 하시여 두분 오해를 풀었으면 하는 바램임니다
    제가 보기에 선장님 한등치에 화끈하신것 같은데 .... ㅎㅎ

    한 분에 적이 수 많은 적을 만들 수 있으며
    끌어서 안아 내 편을 만든 다면
    그 또한 수 많은 우군이 될 수가 있겠지요
  • ?
    물안개 2019.08.29 11:34
    여러생각들 표현 하시는데요
    제생각은 아무런 서비스도 바라지 않고
    오로지 낚시만 할꺼야 그것도 싼가격에
    라면 모를까
    누구와 동출하자 라고 권하지는 않겟습니다
    1년 10번정도밖에 갈치 낚시를 안가봐서 그런지 모르나
    독특한? 사무장님계시고
    화장실 냄새는 잊혀지치 않을겁니다
    아마 그날만 냄새가 유독 낫을꺼라 생각 하겟습니다
  • ?
    꽝프로 2019.08.29 20:13
    선비 13만 매우굿.....
  • ?
    결사 2019.08.30 09:32

    선비라.....

    13만원이면 그 서비스가 개조옷이라도 가실 분 있을꺼고,
    20만원이라도 서비스가 굿~ 이라면 가실 분 있을것....

    그런데요....
    선비는 다른 배와 똑 같으면서도
    서비스(아, 서비스까지 바라지도 않아요... 제발 "도움"만이라도)는 얼라 오줌만큼도 없는 배가 있으니
    그것 때문에 이렇게 말들이 많은거 겠죠...

    (이런 배는 걍 지 어선으로 어부나 하지... ...)

    (여기서 아무리 얘기들 해봐야 소용없다....가 아니라,
    모든 일이 그렇듯, 많이 얘기하다보면 낙숫물이 바위를 뚫겠지요?)

  • ?
    일일여삼추 2019.08.31 13:41
    ㅋㅋㅋ 재미있게 잘 읽고 갑니다 .빵 터지내요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글 쓰기 전, 댓글 쓰기전 필독) 어부지리 게시판 운영방침 - 회원정보 수정 권고 file 어부지리 2016.03.23 27068
4579 통영 갈치 낙시배 사무장 성실하시분 한분만 모십니다~~ new 통영들물낚시 2019.09.19 67
4578 여수 갈치배 사무장 구합니다. 감성돔끝판왕 2019.09.18 620
4577 여수 젊은 사무장님 계시던배 아시는분 1 티원투 2019.09.18 1722
4576 통영 갈치낚시배 사무장 구합니다 선진피싱 2019.09.17 677
4575 쭈꾸미 합사줄 질긴줄좀 알려주십시요 가격 상관없이 이것저것 써봐도 맘에안드네요 고수님들 부탁해요 4 구태공 2019.09.16 3141
4574 쭈 만원비싼것두 좋아!~그래 달랑 라면주는것까진 봐줄께!~근데 이건너무한거 아냐!! 19 update 아돈아까워 2019.09.16 4913
4573 선장님 구합니다... 무창포체이스낚시 2019.09.14 1912
4572 진해파워피싱)먼바다갈치 사무장님 구합니다~ 진해파워피싱 2019.09.13 1008
4571 갈치낚시의 기둥줄의 저만의 견해 4 해암(海岩) 2019.09.12 3605
4570 우리 조사님들 가족과 함께 풍요로운 한가위 되시길 바랍니다. file 무창포프로낚시 2019.09.11 847
4569 강화도 농어낚시 8월12일 모집합니다 1 까살 2019.09.11 1819
4568 옹진군 해사채취 허용 고시 연구대상 2019.09.10 2009
4567 군산 주꾸미낚시 VIP선사 좀 알려 주세요 4 영랑 2019.09.05 5645
4566 고수님들 금년 쭈.갑 예상 부탁드립니다 4 니키 2019.09.05 4372
4565 베이트릴 우헨,좌헨 전환하신분! 9 구타유발형얼굴 2019.09.03 3936
4564 쭈꾸미 예약 ㄱㄱ 스티브오 2019.09.02 4171
4563 갈치 낚시 가지줄 6 먼동 2019.09.02 4736
4562 저희 은성낚시에서 갈치 출조 버스 총무님을 구합니다 인천은성낚시 2019.09.01 3295
4561 빛 좋은 개살구 좌사리도 2 file 해류의제왕 2019.09.01 3865
4560 질문 드립니다 4 별빛꼬장 2019.08.31 3606
4559 개 꽝을 친 한치 조행기 ( 그것도 한치 밭에서 ....) 4 푸른나무 2019.08.31 4254
4558 사무장 이란 것은 ........ ( 선장과 사무장 읽어 보세요 ) 6 푸른나무 2019.08.29 6823
4557 오슬로 낚싯대 as 후기 4 file 그리피스 2019.08.29 3759
4556 오늘 아침(29일)여수 국동항에서 분실한 빨간색 하드케이스 찾습니다. 닷말 2019.08.29 2110
4555 올해 시즌 첫 갈치 낚시 다녀왔습니다. file 맑음이천안 2019.08.28 2782
4554 김해낚시와 함께 일하실 사무장님을 찾습니다. file 진해김해낚시 2019.08.28 869
4553 아미고 합사 써 보신 분 계신가요 3 우럭셔리 2019.08.28 2583
4552 우럭회를 즐기기 위해서... 6 연구대상 2019.08.28 3769
4551 착한 농어미노우의 기준 1 알비레오2010 2019.08.27 1287
4550 통영 챌린져 풍화리에서 중화동으로 9월중순 이전합니다 챌린져호 2019.08.26 1434
4549 여수 갈치채낚기어선 선원 구합니다 뀨뀨 2019.08.26 2057
4548 여수오션스타 갈치낚시배 생활낚시배 사무장님 모십니다 오션스타피싱 2019.08.24 2175
» 성질 드런 여수 태평양호 갈치 조행기 ( 갈치 출조 참조 ) 18 file 푸른나무 2019.08.23 9216
4546 선상 담배도 금지해야합니다. 36 쌍걸이박 2019.08.22 8756
4545 진해파워피싱)먼바다 갈치배 사무장님 구합니다 진해파워피싱 2019.08.22 1146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31 Next
/ 1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