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어
자유게시판

조회 수 3858 댓글 3
글쓰기 전에 읽어주십시오.
1. (회원정보)를 누른 후 오타나거나 사용 안 하는 이메일을 [제대로 된 이메일]로 바꿔주십시오.
2. 닉네임과 이름 중에 이름을 정확히 정정해 주시길 바랍니다.

회원 정보를 정정하지 않고 올라온 글은 사전 통보없이 이동 및 삭제될 수 있습니다.

=================================================================

오늘 조황보고에 앞서 그간 어렵게 작업해놓은


새로운 포인트를 자꾸 도둑질맞는 일들에 온통 신경이 곤두서있는 상황에...


최근 몇개의 포인트를 빼앗겼는지 말도 못할 정도였습니다.


**호만 지나가면 동네 어선배..레저배..낚시배등등 우르르 몰려와서 도망다니기 바쁩니다.


그러던와중 오늘 사건이 터졌습니다.


정확히 공개된지 3일..오늘까지 4일째...따끈따끈한 포인트가 두군데 있었는데..


정말 조심조심 낚시를하며 몇마리 뽑으면 폭파 방지를위해 더이상 뽑지도않고


과감히 빼버리곤하는 귀중한 포인트 였습니다.


그중 겨우4일밖에 안된 새포인트에..심지어는 그동네 어선배도 모르는..


아니 찾을래야 찾을 방법조차없는 크지도않은 작은 포인트에서


아침부터 작정을하고 배 두대가 길목을 지키며 어슬렁 어슬렁 기웃기웃 하는것입니다.


요즘 스파이들이 자꾸 타서 포인트를 어플로 위경도를 저장한다는 소문과..


물증은 없지만 심증이 가는 상황이 빈번하게 있었던 와중..


도저희 참을수가 없어서 새포인트에서 작업하던 그 배로 다가갔습니다.


선장님과 몸싸움이 벌어지고 결국 낚시는 몇번 하지도 못하고 조기입항하고 돌아왔습니다.


저희 금일 조과는 달랑 8짜 한마리가 전부였구요..


아침부터 이리저리 눈을피해 이동만하다가 끝나버렸습니다.


오늘 와주신 조사님들께 정말 고개숙여 사죄의말씀을 드립니다..


정말 죄송합니다.


아시는분은 아실겁니다.


저희 **호는 기름값 아끼지 않고 발품에 발품을 팔아서 끊임없이 포인트 작업을 하며 노력합니다.


저희 **호는 파렴치하게 남이 작업해놓은 포인트에서 손안대고 코푸는 격으로 해본적도 없으며


자존심이 상해 그런짓은 하려고 하지도 않습니다.


바다에 주인이 어디있냐 하시는분도 계시겠지만


그런식으로 의도적으로 남의 포인트나 뺏으려고 하는짓을보면 화가나서 견딜수가 없습니다. 


그런식으로 연명하려는 몇몇배들..오래못갑니다.


노력없이 얻으려고만 한다면 그자는 자격이 없는것입니다.


이만 줄이겠습니다.?


덧글

할말은 해야겠습니다. 당시 저는 손님으로 현장에 있었습니다. 먼저 몸싸움요? 그게 몸싸움입니까? 낚시하는배에 다가가서 말도 안하고 옮겨타서 상대방 선장이 손님 바닥걸린 줄을 빼고 있는데 뒤에서 사정없이 구타를 하고 말리는 손님들한테도 위해를 가하려는 듯이 행동을 하고... 얼굴에 피가 흐르는데도 계속 일방적인 구타를 가했습니다. 이건 명백히 일방적인 폭행이고 범죄입니다. 왜 거짓말을 합니까?
제말이 틀린게 있습니까? 현장에 있던사람들 다 봤습니다. 상대방 선장이 포인트를 훔치는게 사실인지는 모르겠습니다. 그렇다고 하더라도 아무리 화가 나더라도 두분이 말로 하셔야죠. 오랫만에 낚시하러 바다나온 손님들 3대 배에 모두 제대로 낚시도 못하고 돌아왔습니다. 이건 누가책임져야 합니까? 다시는 낚시하러 가고 싶지않습니다.
다 떠나서 선상에서 이런 폭력은 그냥 넘어갈 일은 아닌 것 같습니다. 낚시꾼들 사이에 자리다툼, 줄걸림 등으로 언쟁이 있는 것은 봤지만 선장이 이러는 것은 정말 위험한 행동이고 손님들 안전에 매우 중대한 위협입니다. 이건 그냥 넘어갈 일은 아닙니다. 제 말이 하나라도 틀린게 있으면 댓글 한번 달아보세요.


댓글

?김조사꽝 2018.08.12 10:45 안녕하세요, 저는 그날 상대방 배에 탑승했던 낚시인 입니다.정말 몇년만에 배낚시를 하였고 낚시배 선장과는 어떠한 친분도 없음을 알려 드립니다그날 너무 황당한 일을 겼어서 아직도 머리가 멍한데요2018. 8. 10. 점심시간이 지나서 입니다.그날 저희배에 농어가 너무 잡히지 않아 저희배 선장님이 이곳저곳 열심히 돌아 다니시는 것으로 기억합니다.점심식사를 하고 낚시를 하고있는 와중에 저희배 선장님이 손님중에 바닦에 낚시줄이 걸려서 그걸 도와주시고 있었는데 **호(선장님으로 보였음, 머리는 없고 수염이 있었음)가 갑자기 접근하시더니 선장님으로 보이는 분이 저희배로 건너 오시길래 저희 선장님이랑 잘아는 선장님 인가보다 하고 대수롭지 않게 넘겼습니다.근데 갑자기 저희 선장님 이름을 부르더니 다른곳을 보고있는 저희 선장님(안경을 끼셨음)의 안면에 주먹을 날리고 넘어지신 선장님을 무차별 폭행을 하였으며, 근처에 있던 손님들이 말리자 손님에게 조차 주먹질을 하려고 하였습니다. 선장님은 안경이 깨지고 얼굴에 피범벅이 되셨습니다.**호에 있던 직원분이 말려서 결국 **호로 들어 가셨고 선장실에 있던 젊은분은 저희 손님들이 경찰에 신고하려는 것을 신고하지 말라고 소리를 쳤었고요.여기서 제가 말하고 싶은 부분은요....포인트 문제로 시비가 있을수도 있고 그건 선장님들끼리의 문제입니다.근데 갑자기 낚시를 하고있는 배에 무단으로 침입하여 부차별 폭행과 욕설을 가하신 부분에 대해서 **호에서는 조황을 올리면서 단순 몸싸움이 있었다고 하니 너무 어이가 없고 황당해 이렇게 글을 남깁니다그날 **호 저희배 포함 30명 이상의 사람이 이 사실을 목격 하였으며 지금 제가 글을쓴 내용은 제가 본 그대로의 사실임을 알려 드립니다.파워호 선장님의 그날 행동은 형법상 건조물침입, 재물손괴, 폭행 or 상해 or 특가법, 모욕죄에 해당할수 있다는 사실을 인지하시기 바라며, 손님들에게 때릴듯이 위협을 가할려고 한 행동도 형법상 폭행죄로 의율할수 있음을 알려 드립니다.(형법상 폭행죄의 폭행은 사람의 신체에 대한 유형력의 행사를 말합니다.그러나 반드시 신체에 대한 직접적인 접촉을 요건으로 하는 것은 아닙니다. 다수판례 존재)**호 선장님, 제가탔던 낚시배 사이트에 그 당시 승선했던 회원님들에게 사과하세요.선장님의 행동은 일방적인 행동 이였으며 저희배 선장님은 일방적으로 폭행을 당하시기만 했습니다.낚시배에서의 이런 선장님의 행동에 대하여 본 사이트 및 제가 탔던 배 사이트에 정식으로 사과하지 않을시 형사법상 책임을 물을수 있음을 경고 드립니다

 

 

 

그날 저도 승선했었고 위의 글은 어부지리 라는 낚시 사이트에 올라온 글을 퍼온것입니다

일단 단순몸싸움이라고 하는 상황은 뒤에서 무방비 상태의 저희 선장을 가격,쓰러져 정신을 잃은 선장을 수차례 폭행

그날 제가 병원에는 따라가지 않았으나 제가 본거만은 피해선장의 상태는

머리에 5센티 이상의 찢어짐 두군데

손목 골절이 의심되는 엄청난 붓기를 봤고

얼굴은 그냥 퉁퉁 부었네요 코도 골절이 의심되고....

 

그날 너무 심한 폭행을 당해 배의 사람들 몇이 말렸으나 상대가해 선장은 아랑곳하지 않고 계속 폭행,

저도 말리다가 다리에 부상을 입었습니다

그와중에 아무도 신고하지않아서 제가 나중에 해경에 신고 하였습니다

20명이 타고 있는배의 선장을 바다 한가운데서 그렇게 죽일듯이 폭행하면 그배에 탄 사람들은 집에

어떻게 돌아가나요?????

저는 해경에 구급도 요청하였고 30분이 걸린다는 얘기를 듣고 있는데

피해선장이 정신을 차리더니 해경하고 통화하더니 한손으로,안경도 파손되어 못쓰고

겨우겨우 부두로 돌아오긴하였습니다

피해선장에게 진술이 필요하면 연락 달라고 했으나 이제껏 연락이 안오는걸보니 답답함 마음이 큰데

위의 글처럼 정말 어이업는 가해선사의 글이 올라오니 어처구니가 업어 글을 올립니다


현재 피해선장의 배는 계속 출조취소가 되고있습니다 그만큼 선장의 상태가 안좋다는 거겠죠...

지금이 피크시즌이라 한참 돈을 벌어야할는데....

새벽에 사무실에가면 만삭의 부인이 도와주는 모습이 아른거리네요....


---------------------이글은 제가 작년에 너무 충격적인걸 보고 나서 보배드림이라는 사이트에 올린글입니다-------------

아직까지도 저는 그날의 기억으로 낚시를 못가고 있습니다

바다자체가 위험한데 아...진짜 무서운건 사람이구나.......느꼈습니다

그날 저는 생명의 위협을 느꼈습니다

첫째로는 말리는 나를 죽이려고 한것과

둘째는 선장님이 그런상태인데 도망치듯 가버린것.... 그배에 탄 조사님들은 무슨 잘못입니까?

모르겠습니다....

사과를 하셨는지....덮기만 급급했는지....감방에 가셨는지...




Comment '3'
  • ?
    버터플라이 2019.11.07 10:24
    그 포인트를 본인만 발견 했다는 확증의 근거는 어디에서 오는지요???

    또 다른 그 누군가의 선장도 그 포인트를 몇년전에 본인이 발견했다고 하면 문제가 어떻게 되는건가요????

    포인트 공유의 문제는 한마디로 결론 짓기에는 여러 변수가 많아보입니다.

    내가 발견한 포인트를 누가 허락도 없이?? 공유한다고 극단의 행동보다는 힘들지만 꾸준히 포인트 개발

    하시면 오히려 선사에 큰 도움이 되지 않을까 싶습니다.
  • ?
    초보어부 2019.11.07 13:11
    2018년 8월 10일 사건사고를 왜 2019년 11월 6일에 올려서
    사람 궁금하게 하시는지......
  • ?
    이제본 7 시간 전
    사유재산도 아닌 곳을 사유재산에 출입을 금지하는 양 생각하는 그 자체가 우스운 행위지요. 언젠가 홍원항 어느 배도 포인트 훔쳐간다고 하면서 조사들의 휴대폰을 한 군데 모았다 준다고 한 일도 있었지요. 이런 사람들이 정상인 것처럼 행동하면 이상한 사회가 되어갑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글 쓰기 전, 댓글 쓰기전 필독) 어부지리 게시판 운영방침 - 회원정보 수정 권고 file 어부지리 2016.03.23 28076
4627 소형전동릴을 사용하여 광어다운샷하기 조언주세요 2 new 결사 2019.11.11 1228
4626 제주갈치조황 11월/9일 토요일 1 update 白波 2019.11.11 1624
4625 대전에서 여수 통영 갈치 출조점 정보 부탁요... 6 update 풍산 2019.11.11 1402
4624 선박 비치용 구명복 이걸 어찌 해야 할까요,,,,,, 23 여수태평양호 2019.11.07 6880
4623 출항부터 내릴때까지 기분 상한 갈치낚시.... 31 지나지나 2019.11.06 11059
4622 쭈꾸미낚시 3만원에 내일가실분 선착순10명 장보고피싱 2019.11.06 3519
4621 오천항 앞 바다에서 7 일 연속 쭈갑 낚는 중 ( 조황과 씨알 ) 푸른나무 2019.11.06 3028
» 제가 낚시를 작년 이후로 안하는 이유..... 3 update 금부장 2019.11.06 3858
4619 정신나가 여수 선장 6 file 옥타곤 2019.11.04 8287
4618 셀프라인와인더로 줄감을 때 고민해 보셨나요? 1 file 결사 2019.11.02 1800
4617 제주도 형빈호를 사랑하는 마음으로,,,, 6 볼보 2019.11.01 4935
4616 신진도 외수질 낚시 후기 4 종상골토박이 2019.10.31 4549
4615 요즘 여수 칼치 조황이 궁금? 4 금빛바다 2019.10.30 4292
4614 바르케타300pg에0,8호라인을셋팅하는데왜자꾸10미터가8미터로나오는지아시는분가르쳐주세요1호로할때는괜찮았는데요 1 secret 선풍기 2019.10.30 425
4613 영흥도 9.77t 신조선 사무장님 모십니다 영흥도현대배낚시 2019.10.30 1441
4612 갈치낚시 이대로 좋은가 4 다윤이아빠 2019.10.28 6894
4611 인천 B2호 갑이 출조기 ( 초짜가 중급되기 U튜브 백번 봐도 소용 없다 ) 2 file 푸른나무 2019.10.27 4665
4610 10.23 저녁출발 격포 돌문어낚시 같이가실분 물태백 2019.10.23 2379
4609 전동닐 매각 2 진정 2019.10.21 5496
4608 군산 문어낚시가시는 초보님들 보셔요. 15 결사 2019.10.21 7315
4607 흑산후크호 공해상 - 가거초... 조업낚시 출조 고정선원 몇분만 모십니다~ file 흑산후크호 2019.10.21 4508
4606 선상 음주!!! 앞으로는 신고하겠습니다. 30 나꼬나꼬 2019.10.21 9558
4605 어제(10월 19일) 무창포에서 낚시가방을 분실했습이다. 아자투피 2019.10.20 2850
4604 여수 소호항에서 낚시대 가방 분실 했습니다. 조선윤활유 2019.10.20 2076
4603 자연산 농어의 진짜 효능 2 알비레오2010 2019.10.12 3956
4602 일본제품 불매운동에대하여 33 白波 2019.10.12 9069
4601 토요일 여수 감성돔 밤낚시 가실분 티원투 2019.10.12 895
4600 제주도 청주 화물 답이 없을까요^^;; 3 우킬 2019.10.11 3103
4599 수원에서 14일 월요일 홍원항갑오징어 쎠틀문의 secret 간큰우럭 2019.10.11 917
4598 10월 19일(토) 독배 구합니다 무착 2019.10.10 1841
4597 거제도 캠낚과 원투낚시 포인트 소개 우횬 2019.10.09 1401
4596 제 1회 패밀리피싱배 갈치낚시대회를 합니다 #남은자리 17자리 1 file 장보고피싱 2019.10.09 2272
4595 지지대휴게소에서 낚시대분실했습니다 멋쟁이제로쿨 2019.10.08 2732
4594 일본상품 불매운동 에 동참합시다!!! 6 돌돔3 2019.10.08 3471
4593 지난 주말 자가용버스 단속에 관하여,,,,,,,,,,, 여수태평양호 2019.10.08 4324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33 Next
/ 13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