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어
자유게시판

profile
조회 수 4753 댓글 5
( 이 글은, 제가 이번에 탔던 어떤 특정 배에서의 제 경험이므로,
일부 내용이 다른 모든 동해의 선사를 싸잡아 얘기하는 것이 아님을 미리 말씀 드립니다.)

금,토요일.... 
집사람의 절친이 동해의 어느항구(지역명은 밝히지 않겠습니다) 근처에 살고 있어서,
모처럼... 비교적 많은 사람을 만나는 기회가 적은 곳이라,
이 시국에 여행을 감행해 봅니다.

그 곳이 동해안이라, 집사람의 여행 제안을 듣자마자,,,, 맘은 이미 낚시 도구를 챙깁니다.ㅋㅋ
(이번 기회에, 한 번도 못 해 본 볼락, 도다리(가자미) 선상낚시를 해야지...하면서... ㅎ)

그래서 인터넷 어부지리와 너튜브, 각종 동영상을 섭렵하고
다른 때와 마찬가지로, 어부지리 조황란을 뒤지고 뒤져서...
그래도 나름 성실(?)할 듯한 선사를 선택하여 결정하고, 인터넷이 아닌, 문자로 예약....
아침과 오후.. 2타임을 예약합니다...

그런데, 동해의 대부분 선사들은 서해,남해와는 달리 홈페이지 운영을 하지 않아서 너무너무 불편합니다.

홈피에서 예약을 받으면, 그 날에 어떤 어종을 낚시 나가는지,
몇명이 예약되어 있어서 빈 자리가 있는지없는지.... 기타등등
이런걸 알 수 있을텐데.....
대부분이 밴드만을 올려두고 (이마저도 "가입","신청중"... 별 짓을 다해두어, 이거 들어와 보라는건지 뭔지...)
예약란이라고 따라가면 다른 예약사항을 하나도 볼수없는 이경규님이 광고하는 그 이상(?)한 사이트로 연결됩니다.
 
그래도 그 불편을 감수하고 1주일 전에 선사와 문자 몇번을 주고받으며, 예약신청...
그런데,,,,,, 당연히 오리라 생각한 입금문자나 확인 전화가 없습니다.
그래서, 아... 그날 현장에서 선비 받나보다... 생각했었지요.. 
 
그런데 사람 기분이 참 묘해요... 이 뭔가 뒷골이 땡기는 찜찜한 기분..

혹시나... 하고... 낚시 전전날(2일전)에 전화로 확인을 하니,
아고.... 그 때서야 끄적이며 예약기록하는 모양입니다... ㅠㅠ 이거 뭐지?
그럼... 며칠전에 음성전화도 아니고, 일부터 기록이 남도록 "문자"로 주고 받은 내용은??????? 
 
그렇게 또 하루가 넘어가서, 다음날(출조 직전날)...
오후까지,,,, 내일 출조가 가능한지, 어디로 몇시까지 가야하는지, 뭘 준비해야하는지 
도대체 뭔 일언반구가 없습니다...

기다리다기다리다.... 문자로 "어디로 몇시까지" 가야하는지 물어보니,,,
그 때야 달랑... "몇시출조. 몇시까지 오세요"... 어디로 오라는 건지도 없습니다.
에고.... 물은 내가 바보지.... 인터넷을 뒤져서 출항지를 알아 냅니다...ㅠㅠ

그렇게 어렵게 출조점에 도착합니다.
새벽 뽈락의 승선명부를 기록하고 있는데,,, 옆의 다른 사람이 낚시와 뽓돌을 구입합니다. 잉??????
분명히 어부지리 조황란에 올린 선사의 설명에는 "모두" 공짜이니 몸과 아박이,신분증만 갖고 오라했는데?

아고.... 걍 싸우기 싫어서 나도 뽓돌을 구입하고...(채비는 자작으로) 
돌아서는데,,, 미끼는 새우가 좋니,,, 지렁이가 좋니... 하는 얘기가 또 뒤에서 들립니다.
아니이.... 그럼 공짜는 도대체 뭐가 공짜지???
미치겠따....

출조점에서 100여미터 떨어진 다른 낚시점에 까지 가서... 그 좋다고 인터넷에 소문(?)난 새우를 구입...

에고.... 드디어 배가 바다로 나갑니다.... .....차암좋타.... 바다다.....ㅎㅎㅎ

항구가 바라보이는 앞바다에서 그 좋은 낚시를 시작합니다. (동해는 멀~리 안나가서 좋아요)
그런데.....
고기(뽈락) 차암... 징하게 안나옵니다....
내 옆사람은 그래도 한 마리씩 열기든, 뽈락이든, 잡어든... 따북따북 올리고 있는데... 난 왜 이리 가뭄에 콩....
인터넷 조황에 올라온 사진 속 "줄"은 고사하고 하품이 나옵니다...

하도 이상하여 옆사람 낚시를 가만히 보니,,,, 새우가 아닌 지렁이.... 
어떤 이유에선지 몰라도,,, 이 날의 갑은 지렁이...
아하... 그래서 미끼로 지렁이가 좋은지 새우가 좋은지 들을 얘기했었구나...

오전 내내 볼락애기 2마리, 10cm 열기 3마리, 이름이뭔지 모르는 잡어 1마리.....총 6마리.
이게 선비만 6만원이다...미끼, 뽓돌, 채비,,, 별도.... ㅋㅋ
( 비린내는 묻혔네.... )

입항하여 고등어구이로 식사를 하고....(동해쪽은 간고등어 구이가 저는 참 좋습니다.)

오후 도다리,가자미 낚시....
이건, 배에서 채비와 지렁이 미끼를 공짜로 줍니다.

( 도다리때는 공짜지만, 뽈락낚시에 쓰는 건 안준다면, 
홈피든 어부지리광고란 이든,,, 이것을 구분하여 적어 주셨으면....
마치 어떤 어종의 낚시든지 맨몸으로 오면 공짜로 다 준다... 는 것처럼 써놓지 마시고...)

항구에서 20여분을 나가서 배가 멈추더니,,,, 닻을 내리는 것 같았습니다. (맞나?)
배를 고정시키는 듯....

거기서 낚시를 시작합니다.
처음엔 배 전체에서 몇마리 연속으로 나옵니다.
그리곤... 좌측 뜨문,,, 우측 뜨문...  낚시가 이어집니다.

그렇게 지루한 낚시.... 낚아도 손맛이 별 없는 건, 생활낚시니 당연.
솥뚜껑만한 것이 줄을 탄다고요? 뻥치시네.
진해앞바다에 원투로 던지면 나오는 콩닢(깻닢이 아닙니다. 깻닢 큰건 꽤 커요.ㅎ).
KS규격품입니다. 어찌 이리도 똑같은지...
그리고 1인당 하루에 1~2마리 나오는 쫌 큰 크기..( 이른바 솥뚜껑. 인정 )

어느정도 시간이 지나니 이 배 밑의 괴기는 다 잡았나?  더 뜨문합니다.
그렇게 시간이 한참을 더 가니.... 낚시줄을 잠시 올리라고 합니다. "삑삑"

그래서 아... 다른 포인트로 가나보다..했더니... 잉??? 아까 내렸던 닻(?)줄 길이를 더 늘리겠답니다. 
그러면 늘린 줄만큼 쫌 더 먼곳으로 배가 흘러갈꺼니....ㅋㅋ (아마 동해는 이렇게 하나 봅니다. 전 첨이라 신기~)
거기서 또 낚시....
이렇게 한 곳에서 5시간을 하는게 동해의 도다리낚시... 이번에 첨 경험했네요.

오후 결과요?... 마트에서 파는 콩닢 한묶음이 몇장이죠?... 저는 12장.
12마리면 많은 것 같죠? 우러기 아닙니다.ㅋ
납작한 가자미새끼 12마리는???? 상상해 보세요.

그래도 바다 보고 왔으니 좋쵸....
(오늘 집에와서 튀기듯 구워서 한입에 호로록 훑어 먹으니 맛은 기가 막히네요.ㅎ)

그리고.... 또 습관처럼 어부지리를 뒤지고 있는데....
허걱~~~~
어저께의 그 선사 그 날 조황이 떡~~~ 올라와 있습니다.
대박..... ( 어떻게 그렇게 멋진 사진이 되는지 차암.... 이해가 됩니다. 이젠... ㅋ)


******
1. 뽈락낚시엔 채비를 공짜로 제공하지 않는데, 도다리낚시엔 채비를 공짜로 주는 이유??
.... 뽈락낚시엔 밑걸림으로 인해 여러개 날릴 수 있지만,
도다리낚시엔 세상 걸리는게 없는 바닥이니,,,, 하루종일해도 1개면 충분.
나중에 낚시끝나면, 편대와 뽓돌은 회수해 갑니다... 다음회차 재활용.
그러니, 선사가 주는건 지렁이배급제(하루종일 많이써도 종이컵 약1컵), 낚시3개짜리 묶음채비2개... 이게 다모두.ㅋㅋㅋ
(아주 배가 터지게 공짜로 줍니다.)

2. 참.... 도다리(가자미) 낚시할 때 가자미가 바늘을 꼴딱 삼켰을 때,
바늘목줄을 잡고 콱콱 당겨서 바늘이 입밖으로 나오면, 그 때 손으로 바늘을 잡고 빼세요.
삼킨 바늘을 우럭바늘 빼듯이 텅(바늘빼는 집게)이나 롱노즈를 입속에 넣어서
그렇게 힘으로 빼다가는 거의 100% 바늘이 부러져 버립니다. 바늘 억수로 약해요.
Comment '5'
  • ?
    너구리조사 2020.05.17 22:36
    동해 안간지 5년 되었는데 아직도 그런가요?
    대구나 피문어, 황열기 등등 해보고 싶은 낚시는 많은데
    예전에 몇번 실망한 이후로는 낚시로는 안찾게 되네요.
    그냥 동해쪽은 잊고 사는게 정신건강에 좋을듯합니다.ㅡㅡ;;
  • profile
    루피 2020.05.18 08:51
    동해쪽 일단은 종일배는 점심식사가 가장 문제고요. 두번째 딱히 어종을 염두에두고 하는 낚시가 아님.그리고 아침식사도 문제고 일단 서비스에서 서해나 남해보다 못하고 출조점을 앞세워 영업 하는데가 많고 문자나 전화로 미리 알려주는게 없음.저도 몇번 경험후 안가게 된다는거
  • profile
    결사 2020.05.18 10:00
    아... 다들 그런 경험들이 있었군요.
    저는 올초 늦겨울까지 나왔던 삼치 낚시를 다녀온 적이 있는데,
    그때 그 선사는 안그랬는데 뭐이리도 무성의한지...
  • ?
    안산다잡아낚시 2020.05.27 06:49

    ㅋㅋ 포항이네요 ... 볼락은 무조건 갯지렁이가 으뜸입니다 그리고 가자미도 갯지렁이가 으뜸입니다
    동해는 참가자미낚시는 기본으로 닺을 내립니다 근데 조금하다가 입질이 떨어지면 닺줄을 풀어줄고 또
    조금지나면 풀어서하고 닺줄이 다 풀린것같으면 걷어서 포인트 이동하고 하는것인데 그리오랫동안
    한자리에서 닺을을 풀지않고 했다면 선장이 엄청게으르네요 참가자미는 산란을 위해서 낱은 물로 오는건데
    어썰푼선장이 어장관리 하시네요 하하하 다음부터 이용안하시는것이 좋을듯 합니다 포항선사들 말하고 행동하고 따로놀는것이 옛날이나 지금이나 똑같네요 과거에는 정이라도 있었는데 ㅠㅠ 젊은선장들 정신차려야 할듯하네요

  • profile
    결사 2020.05.27 15:48
    낚시하고 있으면 가끔 한번씩 선장님이 돌아보면서 물통을 점검합니다.
    꼭 적당한 마릿수 세는듯.. ㅋ
    10마리 정도씩 잡았다.... 생각되면 걍 내비두는듯... 그 자리에.

    크지도 않은 물통에 10마리 정도의 콩닢(??)이 깔리면,
    그리고 그걸 줌으로 땡겨서 찍으면... 기가막힌 그림이 나옵니다.ㅋㅋㅋ

    가자미가 농어처럼 막 싸돌아 댕기는 어종도 아니고....
    묶어둔 배밑의 놈들을 잡고나면 땡입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글 쓰기 전, 댓글 쓰기전 필독) 어부지리 게시판 운영방침 - 회원정보 수정 권고 file 어부지리 2016.03.23 38529
4773 제주 D 호 여약을 했는데 ... ( 어제 은갈치 시세 임다 ) new 푸른나무 2020.06.03 2
4772 제주 D 호 여약을 했는데 ... ( 어제 은갈치 시세 임다 ) new 푸른나무 2020.06.03 4
4771 인천 남항 슈퍼노바호 사무장님 모십니다. new 슈퍼노바 2020.06.02 133
4770 사무장님 모십니다 new 뉴한사리호 2020.06.02 574
4769 구인 광고 !!!!!! 통영 갈치배 참신한 사무장님 구합니다~~~~~~~~~~ new 통영들물낚시 2020.06.02 542
4768 주꾸미 예약하려다 겪은 일 7 update 결사 2020.06.01 2319
4767 뻥조황 적당히 좀 부풀립시다 5 update 진주장사 2020.06.01 3053
4766 [영상] #111 북상하는 갈치낚시(제주권) 7 update 전동릴 2020.06.01 2503
4765 인천 영흥도 미경배낚시 사무장님 모십니다 미경배낚시 2020.06.01 320
4764 html test secret 대진VIP피싱 2020.05.30 729
4763 여수 갈치낚시어선 선장님 구합니다,,,,,,,여수 대교낚시===>010--6608--2392 여수대교낚시 2020.05.29 1217
4762 낚시객들 5월 30일부터 마스크 의무적으로 착용의 건???? 1 버터플라이 2020.05.29 2757
4761 인천 남항부두 *뉴스타호* 낚시배 사무장님 구합니다!! ^ ^ ;; 해동유선 2020.05.28 1240
4760 말이나와서 하는말인데 출조버스는 왜 고통분담안하나요? 6 옥타곤 2020.05.28 4196
4759 무창포 7.31톤 선장님 구합니다 김어부 2020.05.28 845
4758 인천 영흥도 영동2낚시에서 사무장님을 모집합니다 영동2호낚시 2020.05.27 693
4757 인천 남항 슈퍼노바2호 사무장 모집 슈퍼노바 2020.05.27 540
4756 여수빅토리피싱입니다 가족처럼 함께일할 사무장님을 모십니다 갈치철뿐만아니라 외줄까지 함께할 사무장님을 구합니다 file 여수빅토리피싱 2020.05.26 2454
4755 새단장하고 모시겠습니다 5 한마음피싱 2020.05.26 3866
4754 통영 배낚시 코로나 6 옥타곤 2020.05.24 5497
4753 제주대물호 사무장님 모십니다... 제주대물호 2020.05.23 1235
4752 희망선비 6 버터플라이 2020.05.22 5236
4751 군산권의 보이지 않은 사랑? 아니 싸움 13 file 옥타곤 2020.05.20 8733
» 동해를 보고 와서...(낚시 후기) 5 결사 2020.05.17 4753
4749 한치 애기 요즈리? 8 풍산 2020.05.16 4448
4748 음...갈치 조황 보니까..... 4 옥타곤 2020.05.14 5693
4747 식당 펜션 임대합니다 1 file 진도접도낚시 2020.05.14 2792
4746 인천 남항 슈퍼노바2호 사무장님 모십니다. 슈퍼노바 2020.05.12 2643
4745 바다 명칭에 대해서 5 루피 2020.05.11 4421
4744 전문적으로 갈치 채낚기 어업할 선수 모집합니다...2분만... 돌산명진2호 2020.05.09 5489
4743 까칠한 선장님 ! 2 푸른나무 2020.05.09 6563
4742 통영 동승피싱에서 초보 선장님 모집합니다 통영동승피싱 2020.05.09 2949
4741 인천 파워호에서 성실하신 사무장님을 구합니다 파워호 2020.05.07 3130
4740 " 초장도 새로 사왔는데 꽝이라고 ? " 19 푸른나무 2020.05.06 6781
4739 출조버스(영업용) 운전 기사님 (동행) 같이 하실분 모십니다 한마음피싱 2020.05.05 3118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37 Next
/ 13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