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어
알려주세요 배낚시





갑오징어의 당김과 챔질후의 묵직함의 독특한 매력에 푹 빠져있는데....

주말 이틀 갑오징어 낚시하여 이삼십마리씩 잡았었는데. 씨알은 쭈꾸미낚시할때 서비스로 따라오는 애들보다는 좋은 것들로요.

일요일 서천시장 잠깐 들렸더니,
내장제거한 쭈꾸미낚시할때 올라오는 싸이즈들의 갑오징어 19마리 올려놓고 일만원이네요!! 오잉....머 이리 싸지?
옆 아줌마는 진짜 왕 갑오징어. 몸통만 한뼘넘는 애들 3마리 2만원에 팔고 계시네요. 아줌마는 홍원항에서 잡힌거라 몇번 강조해서 말을 하시긴 하시는데 ......(틀림없이 남해산일 것이다라고 저는 확신을 하고 있죠.)
살아있는 놈들이 아니지만. 으허....

그럼 내가 갑오징어 전용배 8만원 내고 가서 잡아온게 2~3만원이란 계산인데...흑.
쭈꾸미는 보통 요즘 못잡아도 5킬로 잘잡으면 10킬로 훨 넘어가게 잡아오는데 아무리 쭈꾸미가 쌀때도 킬로당 만원은 하니 5~10몇만원어치 잡는건데 말이죠. 갑오징어는 보통 2~3만원어치 잡아온다는 계산이니.

물론 낚시가 좋아서 하는 것이지만 바다낚시는 시장에서 사먹는 대신 내가 잡아 신선하게 먹는다는 의미가 내포되있을텐데.  이거 중노동해서 잡은 댓가가 이렇게 대접받게 될 줄이야.  원인이 뭔지.

그리고 왕갑오징어는 서해에서는 안나오는 걸로 알고 있고 통영등 남해에서 나오는걸로 아는데
도대체 왜 갑오징어만 이렇게 서해와 남해의 싸이즈가 다른걸까요?  서해 싸이즈 좋은 것들 그 묵직함 참 좋아하는데 저 남해 왕싸이즈들 생각만해도 캬~~ 정말 잡아보고 싶네요~.  손질하는데 거의 외계괴물 해체하는 느낌. 서해에서 내가 잡은거는 이쁘고 귀여운 애들 손질하는 맛이던데.
Comment '13'
  • profile
    블루(유지영) 2013.10.07 20:29
    글쎄요..

    저도 갑오징어 꽤나 잡으러 다녔던 사람중에 한명입니다만

    일단 궁금하신 부분에 대해 저의 가설을 포함하여 말씀드리면

    갑오징어의 크기는 성비가 19:1정도 됩니다.
    아주 큰놈 한마리에 작은 사이즈 19마리 정도이며
    이는 현재 홍원항에서 생존 했던 놈들이 내년 5월~6월 산란을 하러 오면
    더욱 확연해 집니다.
    이시기에는 시장에서 파는 갑오징어가 대왕(?)과 손바닥 사이즈로
    나누어 집니다.

    또 한가지는 현재의 홍원항의 갑오징어는
    장소에 따라 부화시점,먹이의 섭취력에 따라 전체적인 평균 사이즈가
    차이가 날 듯합니다.
    손목만한 사이즈와 손바닥 사이즈가 공존하는 이유는 부화시점과 먹이영향일듯합니다.
    갑오징어와 같은 두족류는 섭취한 량에 40%를 에너지로 변화시켜(성장)
    왕성한 먹이 활동을 할때에는 하루가 다르게 성장 한다고 할 수 있을것 같습니다.

    남해와 서해는 수온차이로 인한 부화,성장 시점 차이가 나는것 같습니다.
    보통 남해는 서해보다 40여일 빠른 시기에 갑오징어가 나오고 있습니다.

    서해의 왕갑오징어를 볼수 있는 시기는
    가을로 깊어지면서 작은 사이즈와 손이 덜탄 생자리(?)에서 많이 잡히기는 합니다만
    진정한 대왕갑오징어 에깅을 할려면
    5~6월경 서해에서 에깅을 하시면 될 듯합니다.
    ( 군산권에서 간혹 갑오징어 에깅을하는 출조 선단이 있는것으로 알고 있습니다.)
  • ?
    꿈꾸는갈치 2013.10.08 09:56
    아 블루님, 성비가 19:1이라면 숫놈 1에 암놈 19마리라는 말씀이신가요?
    언뜻 인터넷에서 본바로 갑오징어의 수명이 1~2년이라고 들었는데 2년생놈들이 큰게 아닌건지..

    아무튼 서해에서도 빅사이즈들이 잡히긴 하나보군요. 상세한 설명 감사드려요~~
  • ?
    옥타곤 2013.10.08 11:24
    때는 바야흐로 9월28일 쭈구미낚시를 하다가 한포인트에서 막 갑오징어가
    올라오기시작하는데 선장님 왈 갑오징어 10마리 5천원인데
    쭈구미잡아요 ㅋㅋ멘붕옴 그때쭈구미 키로에3만원이었음
  • ?
    꿈꾸는갈치 2013.10.08 11:34
    ㅋㅋ..옥타곤님 역시 그런거죠~~ 갑오징어가 몇번 무지 맛있다가 약간 질리는 경향이 있는것도 같고.
    제가 딱 그 서천시장에서 19마리 만원인거보고 멘붕왔었거든요. 역시 그런거였어~~

    아 손맛은 갑오징어가 훨 좋은데. 이런이런.
  • profile
    감성킬러 2013.10.08 12:19
    허걱!!! 갑오징어가 왜 이렇게 가격이 떨어졌죠?
    몇 해 전 블루님 등과 새만금을 갔을 때 씨알 좋은 놈은 마리당 \25,000원이라고 해서 까무러친 적이 있습니다만...ㅠㅠ^^::

    서해권도 지역에 따라 갑오징어의 크기가 많이 차이가 나더군요.
    같은 안면도라도 흔히 '내만권 씨알' 이라고 불리우는 작은 크기의 갑이가 나오는 지역도 있고, 손을 덜 탄(?) 지역의 갑이는 '신발짝' 싸이즈가 많구요.(어제 다녀왔습니다.^^*)
    블루님의 말씀대로 부화시점과 먹이 섭취 능력에 따라 크기가 달라지는 것으로 생각되구요.
    비슷한 시기에 같은 서해 지역이라도 중부(홍원, 안면도 등) 보다는 남부(군산, 목포) 쪽의 씨알이 더 빨리 크는 걸로 봤는데, 이 역시 같은 이유로 생각됩니다.

    맛있고, 손맛도 좋은 갑오징어....
    해마다 많이 나왔으면 좋겠네요.^^*
  • profile
    블루(유지영) 2013.10.08 13:04
    감성킬러님 그런 장소 있으면
    가끔 콜 해주셔도 됩니다..^^

    갑오징어가 5~6월 산란을 하는데
    산란후 죽게 되는것 같습니다.
    이시기에는 커다란 갑오징어가 바다에 떠다니고
    해안가에 밀려 오는 현상이 많이 보입니다.
    연수로는 2년이겠지만 12개월이 맞을듯하네요..

    암튼 갑.쭈 피크시즌입니다.
    손맛많이 보시고..많이 비축하시기 바랍니다.
  • profile
    감성킬러 2013.10.08 15:11
    네. 블루님~ 가게 되면 연락 드릴게요.
    어제도 100개를 넘게 찍고 왔는데, <좋은 배>는 이런저런 루트로 알려지게 마련이라 예약이 아주 힘든 특징이...ㅋ^^*
  • profile
    블루(유지영) 2013.10.08 16:58
    음....감성킬러님이 갑오징어 100마리 잡으셨으면
    급 땡기네요.^^
    대장쿨러가 어디 있더라?
  • ?
    한사랑 2013.10.08 17:20
    ㅋㅋㅋ~~~
    감킬님이 5만원 벌었네...=3=3=3
  • profile
    감성킬러 2013.10.08 17:40
    허걱!!! 진짜 그렇게 됐네요. ㅋㅋ
    저는 한.... 돈 백만원 벌어(?) 온 걸로 생각하고 있었습니다만...푸핫!!!!

    블루님이 대장쿨러 찾으시는 거 보니까.... 10만원쯤 벌 걸로 예상됩니다.ㅎ^^*
  • profile
    블루(유지영) 2013.10.08 19:06
    저는 한마리 25,000원 짜리 잡으러 갈려 하는데요.
  • ?
    인천백마3호 2013.10.08 21:25
    광순이는 감킬님 집을 알고 있다~~~
    골목을 지켜야지...ㅎㅎ
    블루님~~ 쭈갑 가신다고라???ㅋㅋ
  • profile
    감성킬러 2013.10.09 07:20
    이크!!! 광순이님 레이더에 걸렸으니, 냉동고 비밀번호(?) 바꿔야겠네요.ㅋㅋ
    블루님은 원래 갑오징어낚시의 레전드입니다.
    군산에 갔을 때 '한우 등심 사기' 배틀을 했다가 처참하게 깨졌던 기억이...ㅎㅎ
    갑이 소식에 손이 근질근질 하실 거에요.^^*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날짜 조회 수
40 [물고기정보] 오징어는 언제부터 철인가요? 2 2020.12.14 5048
39 [물고기정보] 맹구선장바닷생활 50년에 첨본고기 ᆢ이름아시는분 고언부탁드립니다 5 file 2019.12.24 9917
38 [물고기정보] 강원도 대진항 통발 도루묵잡이 여행. 14 2018.12.12 12767
37 [물고기정보] 요즘갈치가 안되는 가장큰 이유 여기 있었네요! 6 file 2018.03.29 17419
36 [물고기정보] 고등어는 남녀노소의 사랑받는 '국민 생선'(고등어 예찬) 10 file 2017.08.04 7765
35 [물고기정보] 놀래미금어기 2 2016.11.11 9634
34 [물고기정보] 이게 무슨 고기인가요? 5 file 2016.09.28 8332
33 [물고기정보] 막바지에 이른 열기낚시 15 file 2016.05.29 5894
32 [물고기정보] 물 오르는 천덕꾸러기, 봄 노래미 예찬. 39 file 2016.02.15 9653
31 [물고기정보] 대구 내장 관련 질문입니다 5 2015.08.15 5083
30 [물고기정보] 우럭에 관하여.... 5 2015.05.06 6212
29 [물고기정보] 천대받는 만새기는 아주 훌륭한 식재료이니 이제부터는 버리지 마시고 가져오셔요. 12 file 2014.08.02 17140
28 [물고기정보] 아래 한치에 대한 글을 보며 5 file 2014.07.15 5950
27 [물고기정보] 사소한 질문 6 2014.03.31 3801
26 [물고기정보] 영등철 가거초 인근에 떼~ 우럭은 어디서 올까?에 관한 팁 7 2014.01.18 6196
25 [물고기정보] 물고기의 월동과 관련하여... 4 file 2014.01.14 4447
24 [물고기정보] 7짜우럭???! 8 2013.12.26 6555
23 [물고기정보] 복어. 처분 어떻게들 하시나요? 6 2013.11.29 6695
22 [물고기정보] 미노우웜을 뜯어 먹는 이 놈의 정체는??? 8 file 2013.10.09 5418
» [물고기정보] 갑오징어 가격..그리고 서해와 남해 싸이즈 궁금!! 13 file 2013.10.07 13801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Next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