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어
알려주세요 배낚시

시즌이, 아니! 인천권이 침체에서 일어나 기지개를 켤 시기가 오는듯 합니다.

요즘의 인천권 조황, 분위기 쭈욱 이어져서 예전의 선상낚시의 대명사로
다시금 환골탈태하기를 인천인으로 내심 기대하고 응원합니다.

여타분들의 경험의 말대로 인천배 새것으로 건조해 출조길 나선지
얼마 지나지 않아서 속도감,승선감 좋습니다. 요즘 조황도 쓸만 하고요.

무었보다도 인천권의 서비스 개념이 많이 바뀌어 여러가지 좋은쪽으로
개선의 노력이 많이 보인다는 점이지요. 일부는 미진하기도 하지만요..

개선의 일환으로 가감없는 조황정보 사진문화도 요구 해보고자 합니다.
사진은 원하는 분 위주로 촬영하고 다른 도움의 배려로 돌아가시기를 감히 권합니다.

그시간 아껴서 신선한 우럭, 놀래미,광어낚아 횟감,매운탕 제공 해보세요.
채비 엉켜서 힘들어 하시는 조사들 도와주세요.
고객 사랑으로 와닿는 즐거움으로 각인되도록 애써주셨으면 합니다.

낚시인의 일원으로서 변화의 움직임에 기대감을 가지고 더욱크게
번져가기를 바라고 또한 요청 드리고자 합니다. 일순의 변화는 무리겠죠?

어려움을 이겨 나갈수있는 슬기로움을 짠물 고장 인천에서 먼저 일으키고
전국으로 번져가도록 상호 힘써주기를 기대합니다.

말들은 있었지만 선비인상 문제도 좋든 싫든 강행했고
조사님들이 묵시적으로 받아드리고 있으니 달라져야 하는것은 순리지요!.

승부가 아니란 말입니다. 상호간의 이해로 저는 생각코자 합니다.
또, 상황이 변하면 인하/인상도 고려해야 하고요. 자원빈국의 애로지요!
다행히 수삼일 전부터 국제유가가 약4%가까이 내리는군요.
지속적으로 예전 수준까지 내려갔으면 하고 기대 해봅니다.

인천의 요즈음 조황도 타지역 못지않게,아니 더 좋아 지기도하고 ,
고객과 유선업주모두 기분이 그만 하리라 느껴집니다.

고객님들 여러모로 적당하다 싶은 인천 아닐까요?.
유선사 선주님 선장님들도 이 좋은시기를 버리실겁니까?
요즘같은 상호간의 변화와 노력이 지속 됐으면 합니다.

서로 시즌에 정 붙이시어 상호간에 도움을 나눠 보시자고요.
서비스는 옛부터 좋게 이어온 전통이니 앞으로 더욱 기대를 해봅니다.

올해 인천 방문의 해에 일시적 현상은 아닐거라고 감히 말씀 드리고 싶습니다.
시간과 경비면에서도 선상 주요출조객인 수도권분들께 득이 되지 않겠습니까.

아울러 정부,시당국과 해당구 에서도 많은 배려와 지원을 하시어,
인천이 명실상부한 선상낚시의 메카로 거듭나 지역 경제에도
일익을 담당하도록 배려해주셨으면하고 제 기대를 감히 적어봅니다.

제 고향인 이곳 인천이 많은 이들로부터 사랑받는날이 언능 오기를
기대해봅니다.

편안함을 누릴수있는 인천을 사랑바쳐 기대 해봅니다.
Comment '6'
  • ?
    김석태 2008.06.04 23:23
    절대적으로 동감입니다.
    예전에 낚시 처음 입문하고 인천배 타면서 겪었던 일 중에 이런 부분은 개선되었으면 하는
    부분이 있어 글을 올린 적 있습니다. 저, 그 때 정말 호되게 당했습니다. 물론 여기
    어부지리에 올렸을 때는 그 정도는 아니였지만요... 지금이야 반론이 들어오면
    다 대응을 하지만 그 때는 허거덕!!! 바로 그거였습니다. 끔직할 정도로 댓글 테러를
    당했습니다. 아마도 유선사 관계자 분들이겠지요.
    조금만 귀 기울여 들으면 또 개선하면 우리네 낚시꾼들 정말 그 배 사랑하게 될텐데...
    얼마전에 낚시객들 정말 귀찮아 하는 게 봉돌 10여개 늘 들고 다니는 거 아닙니까? 그래서
    그 배에 제가 건의했습니다. 1인 10개 맥시멈 20인 그러니 총 200개 정도 배에 비치해
    놓아라. 배 탈 때 10개 씩 나누어 주고 돌아오는 길에 미반납 갯수 헤아려 돈계산해서
    받으면 우리 낚시객들 덜 귀찬을거 아니냐? 물론 380g 200개를 실어 그 배 하중에
    문제가 된다면 어쩔 수 없지만... 하고 말을 흐렸더니 돌아 오는 말!
    "시간이 없고 귀찮기도 하고..." 저 이 배 다시는 안탑니다. 조황사진 찍는다고 열라
    돌아다니던데.... 고거 봉돌 돌려받으며 셈하는 게 귀찮다니... 별 거 아닌 거 부터
    개선해 봅시다. 서비스라는 게 사실 뒤집어 보면 별 거 아닙니다.
    내 배 찾아오는 손님에 대한 작은 배려가 서비스 입니다. 네!!!!
  • ?
    강두석 2008.06.05 09:54
    이런배도 있더군요.............
    갑자기 출조하는바람에 봉돌을 덜챙겨서 옆에있던 배 사무장님께 봉돌구걸을했는데 몇번승선으로 눈도장찍어서 그런지 안면있다고 웃으며 건네주는 봉돌을 손에넣고 돈을 건네주려했더니 그냥쓰라 하시더라고요,
    인천 내만권 배들의 몇 가지유형 실태를 남겨보겠습니다.
    하나) 많은 낚시배 틈새속에서 살아남기위해 나름대로 열심히 조황사진을 직습니다. 방류
    사이즈에 가까운 괴기까지 사진찍으려 하는모습볼때, 조사님들이 이런걸 뭘찍냐고해
    도 오늘 괴기안나와서 찍어야된다고 사진기 들어밀땐 난감하기도하더군요
    둘) 돌 몇개 건내주시고 그냥 쓰라하시는 분이있나하면, 조사님들 눈속임 할려고 사진기 들
    이대는 사무장님도 있고......사진찍는 사무장찾아 소리지르는 선장님도....
    셋) 주말만되면 사리물때에 간만차가 7-8m가 되는데도 낚시하기 좋으때라고 선전하는유선
    사, 내만권에서 70m침선낚시 한다고 선전하는유선사, 침선낚시하면 괴기잘나오고,큰
    괴기나오는냥 선전하시는분들 ......
    넷) 낚시하기에 좋은지, 나쁜지는 선장님들께서 잘아실텐데 출항시켜목적지에도착하면 물살
    이 빨라서 안되겠다며 섬뒤쪽 손바닥만한괴기 잡으라고 배를들이대는 선장님들....이래
    저래 안잡히면 오늘은 물살이 빨라 안되네요, 귀항준비시작 여기서 한두번 당구고 안되면
    귀항 한다고 ........ 언제까지 초보 조사님들에게 써먹던 낡은방법으로 조사님들을 우롱할
    런지....
    물론 시대흐름에 맞추어 발빠르게 조사님들에게 최선을 다하려는 유선사, 선장님도 계시더
    군요.
    쌀쌀한 날씨에 때아닌 따뜻한 미역국을, 때로는 돼지고기 삶아서 소주한잔하시라고 들이미 는 사무 장(선모)님도 있고요, 수시로 커피잔나르시는 선모님, 광어두마리 올리면 무료승선권 발급하는 사무장님, 크던작던 쌍걸이올리면 즉석 이벤트하는유선..... 여러가지 방법으로 인천낚시배도 변하고있더군요. 허나 워낙많은 낚시배가 있는지라 아직은 조사님들의 욕구불만을 해결하려는 노력이 좀더필요한것같군요.
    조사님들이 원하시는것이 선비 인하가아니고 정당한 대접받자는 소리고 진작부터 여기저기에 올려진 글 이기에 다시금 되새겨봅니다.

    끝으로 유선사 관계자님이나, 선장님들이 이글을 보시고 제생각이 잘못되었다고 생각되시면 알려주세요.
    만나면 반가워서 웃으며 인사나누는 조사님과 유선사(선장님도)가 되도록 같이노력해
    봅시다.
  • ?
    신순철 2008.06.05 01:20
    박형수님 석태님 구구절절 옳은말씀 분명히 그분들께 전해졋슬검니다 안죤분들보담노력하려 애쓰는 분들이 더 많이 눈에띠더라구요 안조은배는 우리가 멀리하면 아쉬우면 찾아 오지안을까요^^그리구 우리도 좀 변해야 되구요 주야조사님께서 얼마전 함께낚시 하러 가는데 이런말씀 하시더라구요 낚시를갈때 고기만 잡으려 하지말구 사람을 낚으라구요 전그말씀듣고 벌써 형수님낚앗죠,석태님낚앗죠 이러면 어복만땅 초극대박아닌가요^^오늘밤 안녕히주무세요 벌써 새벽1시30분이다되가내요^^
  • profile
    주야조사 2008.06.05 10:32
    형수님! 그렇지요? 그랬으면 좋겠는데...
    선사 양반들 그게 상당히 어려운가 봅니다.
    그러면 우리가 맘이 편한 배 골라 탈 수 밖에요...
    좋은 지적들.... 선사에 도움이 되리라 봅니다....내내 행복하시길...
  • ?
    우럭지리 2008.06.05 17:27
    개인적으로는 인천권의 선상낚시 만족(써비스 부분)하며 다녀 왔습니다..
    요즘들어 조황또한 좋으니 매우 만족하며 다니고 있습니다..
    이런글들을 통해 좀더나은 인천권 선상낚시가 될것이니 앞으로도 계속 다닐겁니다.
    인천~~화이팅!!!
  • ?
    동해() 2008.06.15 13:03
    제가 좋아하는 지인 과함께 부푼꿈을 안고 인천 연안부두 신~~호 를 타고 출조길에올랐다..한참을 자고난후 슬슬 낚수준비해야지... 헌데 으잉 아직도 영흥....?/
    안개때문에 늦은 출항이지만 ...그래도... 낚시는 언제하나...??
    그래도해야지... 포인트진입하면 지나가 버리고 꽝 ...꽝... 또 꽝>>으이그
    바닥은 좋더구만...왜이럴까 ... 점심먹고 ..심기일전 ...그러나 ..
    슬슬 시간때우기 작전 돌입... 혹시나하는맘에 승선했더니 ....
    역시나..... 그럼 그렇지 ...하는맘에 ...피곤한 하루....
    그래도 조황사진은 쿨 이더군요 사진찍는기술이 쿨인데
    다신....에이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날짜 조회 수
4174 [낚시일반] 특명 :만재도50미터침선을공략하라..... 17 file 2008.06.17 5873
4173 [낚시일반] 가자미채비 그리고 낚시 기법 14 2014.01.14 5414
4172 [기타] 배낚시 멀미약 9 2011.05.03 16027
4171 [낚시일반] 서해안 에서 어장 관리선 에 대한 궁굼한 사항..... 7 2014.04.07 8221
4170 [출조문의/개인조황공유] 어느 유선사의 조황정보를 보다보니... 15 2007.12.06 7188
4169 [장비관련] 열기 낚시대에 대하여 질문드립니다 6 2011.03.08 5677
4168 [조행후기] 왕초짜 [타조] - 갈치 다녀왔어요~~~ 13 2011.11.29 8689
4167 [낚시일반] 우럭등의 고패질요령? 2 2009.02.23 7411
4166 [낚시일반] 우럭이 잘잡히는시기요? 3 2003.08.12 9224
4165 [장비관련] 전동릴 줄 쉽게 감고 푸는 방법 - II 12 file 2010.09.11 6456
4164 [장비관련] 채비 에 관해.... 3 2003.08.13 6009
4163 [기타] 통영과 거문도의 조수간만의 차이 2011.11.23 3919
4162 [장비관련] 합사 세팅이 안되네요.????? 2 2007.01.08 3960
4161 [장비관련] "고장난 전동릴 구입합니다"에서 생긴일 14 2010.04.05 4806
4160 [낚시일반] "낚시는 과학이다" 스크랩해놨던 글 올립니다. 2 2006.12.29 4199
4159 [낚시일반] "낚시인 신고제" 도입관련 2 2006.09.21 3416
4158 [조행후기] "대물자원의 보고"라 불리우는 만재도 조행담. 17 2010.06.20 5346
4157 [기타] "대박 관련 글" 삭제 - 어부지리 2 2006.12.24 3934
4156 [물고기정보] "동해안에 아열대성 '별복'이 몰려온다" 6 file 2009.08.26 5279
» [지역정보] "인천" 조금만 더 변해 주셨으면 좋겠습니다 6 2008.06.04 4615
4154 [기타] "일주일예상파고"란? 5 2014.06.06 2861
4153 [낚시일반] <b>가거초에 갑니다.. 다녀왔습니다 <font color=red><가거 붐 1일차></font></b> 25 secret 2009.02.03 5548
4152 [조행후기] <font color=red><운칠기삼>이라... (2부)</font> 23 2009.08.21 4735
4151 [조행후기] <font color=red>②③</font>왕초짜 [타조]의 23번째 조행기 15 file 2009.12.01 5307
4150 [조행후기] "꿩대신 닭" 서망항 출항 추자도, 복사초 참돔타이라바 다녀왔습니다. -bgm- 2 2018.05.11 4403
4149 [조행후기] "대물참돔을 잡지 못할바에 모두 비우자 다음을 잡으면 되지,".우리는 이미 쿨러를 가득 채운 참돔이 있고~추억도 가득히 채우고 말았습니다. -bgm- 3 2019.03.29 3794
4148 [조행후기] "방어떼"를 만나다~ 대한민국 지깅1번지 완도셔틀을 빙자한 지깅간접체험기~ 간접광고를 포함하고 있어요, 불편하시면 누르지마세요. -bgm- 4 2018.11.12 4459
4147 [조행후기] "불광불급(不狂不及)" 미치지 않으면 얻을(갑오징어)수 없다. -완도 갑오징어 우중 조행기bgm- 2018.05.07 4504
4146 [조행후기] "소문난 잔치 먹을게 없다????" 진도로 참돔낚시를 다녀왔습니다. -bgm- 2 2018.04.27 4128
4145 [조행후기] "잡어왕이 먹어보고 낚아본 두족류 계급은?" 완도 갑오징어 소식을 전합니다. -완도갑오징어낚시 bgm- 6 2018.05.02 5545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40 Next
/ 14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