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어
알려주세요 배낚시

예년 같으면 갈치 시즌은 보통 6월에 접어들어야 시작일텐데, 올해는 3월부터 대마도권으로 시작해서

괜찮은 씨알급으로 마릿수도 비시즌 치고 어느 정도 만족할만하여 우리들 엉덩이를 덜썩이게 만듭니다.

이리하여 완도로 떠난 여수권 배들도 열기 시즌을 조금 일찍 접고, 이달 말이면 자기들의 본 처소로

돌아가 빨라진 갈치낚시 시즌을 대비하려 하는 듯합니다.

 

하여, 저도 서서히 준비하면서 작년에 만들어 사용하면서 조금 부족했던 집어등 걸이 부분을 조금 보완하여

다시 만들어 보니 재미있네요. 

제대로 만들어 시중 판매하는 25,000원 정도의「집어등 걸이」도 좋지만, 구매하기가 좀 그런 분들을 위한,

아주 간편하며 잠깐의 손놀림만으로도 공짜로 만들 수 있는 집어등 걸이를 보충, 다시 소개합니다. 

   

 

 1의 걸이.jpg

지천에 돌아다니는 철사 옷걸이를 잘라서 구부려 만들 위치를 매직으로 미리 표시를 해 둡니다.

 

 

 4의걸이.jpg

코팅한 철사 옷걸이가 피복이 벗겨질 우려가 있으므로 전기테이프로 이빨 부분을 그림과 같이 감아주면 

상처 자국이 덜 나면서 예쁘게 잘 만들어집니다.

 

  

3의걸이.jpg

완제품입니다.

누구나 쉽게 만들 수 있으며, 가벼워 휴대가 간편하고 분실하여도 신경 쓰지 마세요.. 또 만들면 되니까...^^

 

 

 2의걸이.jpg

나름 평면 설계도를 만들어 봤으나 실력이 별로라 그린 그림이 서툴러 좀 조잡하네요. 이해하여 주십시오.

그러나 보시고 만드시는 데에는 별 문제가 없을 듯합니다..^^

 

  

 5의걸이.jpg

낚싯대 몸통에 꼭 끼도록 잘 구부려 만들어 주시는 것이 핵심입니다. 

그렇지 않으면 사용시 흔들거리는 유격(裕隔)이 생겨서 다소 불편이 있을 수 있습니다.

  

 

 6의걸이.jpg 

장착하여 보니 복잡하지 않으며, 간결하여 고급(?)스럽고..^^ 그럴싸하게 보입니다.

 

 

 7의걸이.jpg

사용하다 보면 그래도 집어등 걸이가 상하로 조금은 유격이 생깁니다.

이것도 신경이 쓰인다면 그림과 같이 철사를 이중으로 접어 방아쇠에 체결해 주세요.

깔끔히 더욱 견고하게 체결력 강화... 신경 뚝!~~

 

 

 8의걸이.jpg

집어등 걸이를 배의 좌현용으로 만들었지만, 만약에 우현에서 사용코져 한다면 그림과 같이

집어등 걸이 철사를 틀어 반대쪽으로 이동, 사용하시면 간단합니다. 

 

 

[참고]...  다 아실 줄 믿습니다만,

우현(右舷) : 뱃머리 쪽에서 보면 왼쪽의 뱃전.

좌현(左舷) : 뱃머리 쪽에서 보면 오른쪽의 뱃전.

뱃전(현측, 舷側) : 배의 양쪽 가장자리 부분.(그러나 통상 배 위를 말함)

가장자리(선연, 船緣) : 사물의 바깥쪽 경계에 가까운 부분.(배에서는 양쪽 난간 부분이 되겠지요)

 

*** 이 글을 복사하여 가져가실 때는 출처와 글쓴이에 대한 표기를 명기해 주시면 고맙겠습니다. 

       가져가신다고 댓글도 남겨 주시는 센스... 기본 예의라고 생각합니다....^^   ***

          

        

 

Who's 晝夜釣思(주야조사)

profile
Comment '10'
  • profile
    민물낚시 2017.04.18 12:18
    정보 감사합니다.
    좌현과 우현 집어등 걸이 두개 만들어 다니면 되겠네요 ^^
  • profile
    晝夜釣思(주야조사) 2017.04.18 12:58
    아침부터 옷걸이 준비하여 만들고 핸폰으로 촬영하고 그리고 글 쓰고...
    이제 완료하여 올렸는데, 눈이 침침하면서 아리네요..^^
    잠깐 차 한잔 마시고 있는 사이에 민물낚시님께서 첫 댓글 주셨습니다.
    고맙습니다.

    우현용, 좌현용 2개를 만들어 다니면 더 편리하겠지요.
    그것도 번거로우시면 윗 그림처럼 하나만 만들어 다녀도 별 문제가 없습니다.
    출조시마다 좋은 결과 있으시기를 기원합니다.
  • ?
    해담 2017.04.18 13:30
    010-6338-4151 연락주시면 사진 보내겠읍니다
  • profile
    晝夜釣思(주야조사) 2017.04.19 05:22
    알겠습니다.. 해담님...
    지금은 새벽이라 나중에 연락드리도록 하겠습니다.
  • ?
    원더피싱 2017.04.19 20:43
    주야조사님~ 글쓰시랴 사진 찍으시랴 몇시간 고생 하셨을텐데
    저는 맨입으로 저희 홈피로 퍼 갑니다. ㅋ 감사합니다^^
  • profile
    晝夜釣思(주야조사) 2017.04.20 10:55
    퍼 가셔서 유용하게 사용해 주신다면야 오히려 제가 더 고맙지요.
    원더피싱의 무궁한 발전을 기원합니다.
  • ?
    잉어꾼 2017.04.24 02:33

    늘 좋은글 잘 보고있읍니다.

    만들어 잘 사용하겠읍니다. 최고입니다.

  • profile
    晝夜釣思(주야조사) 2017.04.26 07:37

    ㅎㅎㅎ
    제가 만들어 드릴 수 있는데, 몇 개 필요하시나이까...
    지금 만들어 놓은 것만 해도 20개입니다.
    원하시는 만큼 드릴테니 시원한 막걸리 한 잔만 주셔요..^^
    늘 건강하십시오.

  • ?
    행운만땅 2017.06.14 15:56
    항상 좋고 알찬정보에 감사드립니다.
    참고로 설명해주신 우현과 좌현이 제가 아는바와 달라 답글로 문의드립니다. 중요하지는 않습니다만....

    제가 알기로는 배의 진행방향을 기준으로 오른쪽은 우현 왼쪽은 좌현으로 알고 있습니다.
    따라서 뱃머리에서보면 진행방향의 반대가 되기에 오른쪽이 좌현, 왼쪽이 우현아닌가요?
    <그림>

    좌현
    선미 ================> 선수
    우현
  • profile
    晝夜釣思(주야조사) 2017.06.15 07:13

    옴마!!~ 이런.. 어쩌나...
    행운만땅님의 지적 글이 맞습니다..
    확인하니 위의 표시글이 반대로 되어 있네요..
    대단이 죄송합니다..
    글을 쓸 때는 신중히 쓴 글을 디시 한 번 더 교정을 봐야하는데..
    바로 수정해 놓겠습니다.. 고맙습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날짜 조회 수
176 [기타] 싸고 그 흔한 오징어가 금(金)징어가 된 이유는?... 12 2018.02.03 4269
175 [기타] 禍患常積於忽微(화환상적어홀미) 16 2018.01.25 4435
174 [조행후기] 불멸의 가거초 ' 나바론 수중 요새' 2차 공격기(조행 안내) 38 file 2018.01.14 21826
173 [조행후기] 불멸의 가거초. '나바론 수중 요새'를 공략하고 오다. 30 file 2018.01.09 15441
172 [기타] 내년인 2018년은 '무술(戊戌)년' 개띠 해입니다. 23 2017.12.08 4447
171 [조행후기] 깊어가는 가을에 무창포 왕주꾸미 낚시를 다녀온 조행기. 14 2017.11.13 8218
170 [낚시일반] '쭈갑의 전설' 천수만 해역. 손맛까지 쫄깃한 가을걷이.(+주갑낚시 팁) 24 file 2017.10.01 21069
169 [조행후기] Let's go! 인천 남항.... 먼바다에서 개우럭들 만나다. 39 file 2017.09.05 14235
168 [조행후기] 물 반, 왕갈치 반의 백도권 은빛 애인(愛鱗)의 오디세이 36 file 2017.08.19 18445
167 [물고기정보] 고등어는 남녀노소의 사랑받는 '국민 생선'(고등어 예찬) 10 file 2017.08.04 5473
166 [조행후기] 안개속 다도해의 비경 16 2017.07.19 5735
165 [낚시일반] 줄 꼬임이 덜하고 빠른 운용법의 갈치 낚시 목줄 (자작채비) 20 2017.07.02 16603
164 [조행후기] 안흥의 똥침선 대물 우럭 공략기 28 2017.06.23 10896
163 [장비관련] 화창한 봄날 휴일의 궁상떨기 (편리한 우럭 바늘집 만들기) 17 file 2017.04.30 7088
162 [조행후기] 시간의 흐름조차 세워놓은 보길도의 영롱한 아침 바다. 21 file 2017.04.26 5584
» [장비관련] 간편하고 공짜로 만드는 갈치낚시『집어등 걸이』보완품 10 file 2017.04.18 10836
160 [조행후기] 서해의 바닷속은 아직 냉랭한 겨울로서 우럭낚시는 좀 이른 듯싶습니다. 17 file 2017.04.12 9747
159 [조행후기] 완도권을 '왕열기 메카'라고 부르는 이유가 뭘까? (조행기) 25 2017.03.28 8615
158 [기타] 서울의 잠 못 이루는 밤에... 17 file 2017.02.07 5663
157 [낚시일반] 남서해 바다, 12월~1월 왕우럭들의 반란 예고. 21 file 2016.12.13 13777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Next
/ 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