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어
알려주세요 배낚시

남해부터 서서히 오르는 해수온으로 서해는 본격적인 우럭 철에 접어들었다고 볼 수 있습니다.

이에 따라 난태생으로 산란 중에 있거나 산란을 끝마친 우럭들은 이제부터 내만권으로 들어와 게걸스럽게

부지런히 먹이 활동을 하기에, 겨울철 까다롭고 미약한 입질을 벗어나 진한 손맛을 보실 수 있을 것입니다.

 

먹잇감의 기초가 되는 수중 미생물들이 번성하기 좋은 수온대(10'c~15'c)가 서해 북부까지 이어지는 5월...

운용상 편리한 바늘집 하나를 팁으로 드리고자 하오니, 시간 나시면 한번 만들어 사용해 보십시오. 

 

 

우럭5.jpg  

 

안경집 바닥이 맨질하고 미끄러워 순간접착제가 잘 접착이 되지 않을 수 있으니, 안경집 바닥을 페이퍼나 칼로

긁어서 울퉁불퉁 상처를 낸 다음, 그 위에다가 스폰지 메트리스를 접착시키면 잘 붙고 떨어지지 않습니다.   

 

 우럭4.jpg

 

 

 

우럭3.jpg

사용시 바늘을 하나씩 뺄 때는 반드시 가지줄(지선) 끝부분을 잡고

빼 주셔야 줄이 엉키지 않음을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우럭2.jpg

바늘집, 그런대로 훌륭하죠?

조잡한 면이 있으나 어차피 오래 사용은 좀 어렵겠고...^^

솜씨가 있으신 분들은 더 예쁘고 깔끔하게 함 만들어 보십시오.  

죄송합니다. 오타가 있네요..^^

(프라스틱 안경집이 서랍 여기저기 굴러 다니기에 바늘집으로 한 번 응용해

만들어 보았습니다. 사용하기에 참 편리하며, 특히 선상의 비말(飛沫)을 막아주어

녹이스는 아쉬움을 보완시켰으므로 경제적인 효과도 있네요.)로 수정합니다. 

 

 

 우럭1.jpg

 

  출조시마다 즐겁고 넉넉한 조황이 되시기 원합니다.

   고맙습니다.

Who's 晝夜釣思(주야조사)

profile
Comment '17'
  • ?
    뱃길 2017.04.30 15:48
    오늘 두개만 만들어봐야 겠습니다
    아주 굿 입니다 ~~~
  • profile
    晝夜釣思(주야조사) 2017.04.30 18:20
    뱃길님은 역시 센스쟁이..^^
    이 시간이면 벌써 2개 만드셨겠습니다..
    활용 잘 하셔서 가시는 곳마다 대박 나세요..^^
    고맙습니다.
  • ?
    막걸리(김종선) 2017.05.01 09:44
    참굿입니다,주야형님은창의력이너무띄어나셔요..
    건강하시고요..
  • profile
    晝夜釣思(주야조사) 2017.05.01 20:28
    아이구!~ 누구십니까... ^^
    막걸리님께서 오시니 이 무더운 봄날에 눈이 번쩍...ㅎㅎㅎㅎ
    잘 계시지요?
    누구든 창의적인 제품을 선보이는 분들이 많이 계시는데, 공개를 안하실 뿐..
    조금 오래하다보면 이 정도는 다 아시리라 봅니다..
    여하튼 감사합니다..
  • profile
    카파(릴닥터) 2017.05.01 10:25
    아이디어만 빼 갈께요..ㅋㅋㅋ
    메트리스 스폰치 대신 그자리에 강력(네오지움)자석을 부치면 더 더욱 좋을 듯하군요..ㅎㅎㅎ
    참고로 지난주 군산권에서 우뢰기 얼굴좀 보고 왔습니다.~~~
  • profile
    晝夜釣思(주야조사) 2017.05.01 20:32
    전문가가 보시니 바로 정답이 나오네요...
    강력 자식이면 더 좋겠는데요... 어디서 그 '강자'구하나요?
    정말 편리할 것 같아요.
    5일날 군산쪽 가려했으나 일기불순으로 오늘 빵구 통보를 받았습니다.....흑흑흑...
    언제 한번 같이 가시지요... 기술 자문도 좀 받아야겠어요... ^^
  • profile
    콜롬보 2017.05.01 19:07
    주야형님 배난간에걸어둘 걸이도만들어봐요
    한15년전에 만들던걸 웬궁상을 초보도 아니면서 ㅋ ㅋ
    나두  내일만들어봐야지  사무실밑에  안경집에서얻어다가   ㅎㅎ
  • ?
    막걸리(김종선) 2017.05.01 19:58
    네오지움?첨들어보네요,형님만들어서나도하나주삼...
  • profile
    晝夜釣思(주야조사) 2017.05.01 20:37
    배난간에 걸어둘거면 간단하지요.
    양면테이프로 안될까?..^^ 아니면 위에 언급한 포장용 철사끈을 사용해서..^^
    이런 조잡하면서도 경우에 따라서 꼭 필요한 바늘집이니... 궁상이지..ㅎㅎㅎ
    많이 만들어 주위에 좀 나눠요... 밑에 안경점이니까 만들기 더 수월하겠네...
    19일 날씨가 좋아야 할텐데...... 안주 + 막걸리 준비할게여~~~
  • profile
    꿈의세계 2017.05.02 11:36

    여전하시네요 ㅎㅎ
    광어 행님도 안녕하시지요
    안경집에 강력자석을 두세개만 붙여 놓으면
    배난간 파이프에 철꺽하고 ~
    선상에서 뵈요 ^^

  • ?
    막걸리(김종선) 2017.05.02 20:40
    음식시킬때,냉장고에붙이는메뉴판에
    뒷면자석스티카띄어붙여도되겠네요..
  • profile
    晝夜釣思(주야조사) 2017.05.03 05:03

    막걸리님, 냉장고에 붙이는 자석은 강도가 약해서
    사용이 좀 그렇지 않을까요?
    인터넷에 자석을 쳐보니 강력 네오디움 자석을 파는 곳이 나오네요.
    아마도 청계천에 가면 다양한 자석을 직접 보고 구매할 수 있으리라 봅니다.

    저도 시간이 나면 한번 가 봐야겠습니다.

  • profile
    콜롬보 2017.05.02 22:00
    자석으로 붙일거면 못쓰는컴터 HDD분해하면 강력한 자석이나옵니다
    그걸 글루건으로붙여놓으면 좋습니다
    아니면 자석만어디서 구매하셔도되고요
  • profile
    晝夜釣思(주야조사) 2017.05.03 05:07
    콜롬보 아우님, 웬 컴 분해까지나..ㅎㅎㅎ
    내가 청계천가면 좀 많이 사서 분양을 하리다...
    자석이 매트리스 스폰지보다는 편리하고 간결한 면이 있어 좋긴하겠네요.
    편리하신 대로 응용하여 만들이 보시면 좋겠습니다.
  • profile
    晝夜釣思(주야조사) 2017.05.03 05:00

    꿈의세계님, 안녕하시지요?
    광어잡이님은 요즘 많이 바빠서 동출 내지는 연락을 잘 하지 못하고 있습니다.
    언제 같이 함 모이시지요..^^
    배의 선실 바깥면이 FRP라서 자석으로 붙이기는 좀 그렇죠.
    스폰지 양면테이프를 사용하면서 붙일 곳을 깨끗이 닦고

    습기를 완전 제거한 후 붙이는 방법이 좋을 듯합니다.
    난간의 철재파이프에는 저는 비추입니다.
    배 이동으로 생기는 비말의 영향을 제일 많이 받는 곳이죠.
    정 사용하신다면 비닐에 싸서 매어두면 더 좋을 듯...^^

  • ?
    옹달 2017.05.03 11:44
    준비가 좀 허술해야 우럭들도 숨 좀 돌릴텐데요. 전문가 선배님 때문에 우럭들 죄다 중국 일본으로 도망치는거 아닙니까.ㅋ. 늘 건걍하시구요 복된 날 보내세요.
  • profile
    晝夜釣思(주야조사) 2017.05.04 14:31
    옹달님, 아닌디요..^^
    중국으로 일본으로 도망가는 우럭 죄다 불러 모아 일본이나 중국에 가서
    그쪽 우럭들 죄다 불러 모아 데리고 오라고 했는디요..ㅎㅎ
    그래서 요즘 남해나 서해의 우럭들이 많이 잡히고 있답니다..^^
    건필하시고 2집을 기다립니다.
    고맙습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날짜 조회 수
177 [조행후기] 빨간 애인을 찾아 남으로 떠난 이야기. 32 file 2018.05.01 8729
176 [기타] 싸고 그 흔한 오징어가 금(金)징어가 된 이유는?... 12 2018.02.03 6174
175 [기타] 禍患常積於忽微(화환상적어홀미) 16 2018.01.25 5266
174 [조행후기] 불멸의 가거초 ' 나바론 수중 요새' 2차 공격기(조행 안내) 38 file 2018.01.14 25667
173 [조행후기] 불멸의 가거초. '나바론 수중 요새'를 공략하고 오다. 30 file 2018.01.09 16329
172 [기타] 내년인 2018년은 '무술(戊戌)년' 개띠 해입니다. 23 2017.12.08 4592
171 [조행후기] 깊어가는 가을에 무창포 왕주꾸미 낚시를 다녀온 조행기. 14 2017.11.13 8564
170 [낚시일반] '쭈갑의 전설' 천수만 해역. 손맛까지 쫄깃한 가을걷이.(+주갑낚시 팁) 24 file 2017.10.01 21445
169 [조행후기] Let's go! 인천 남항.... 먼바다에서 개우럭들 만나다. 39 file 2017.09.05 14626
168 [조행후기] 물 반, 왕갈치 반의 백도권 은빛 애인(愛鱗)의 오디세이 36 file 2017.08.19 18746
167 [물고기정보] 고등어는 남녀노소의 사랑받는 '국민 생선'(고등어 예찬) 10 file 2017.08.04 5661
166 [조행후기] 안개속 다도해의 비경 16 2017.07.19 5895
165 [낚시일반] 줄 꼬임이 덜하고 빠른 운용법의 갈치 낚시 목줄 (자작채비) 20 2017.07.02 17373
164 [조행후기] 안흥의 똥침선 대물 우럭 공략기 28 2017.06.23 11514
» [장비관련] 화창한 봄날 휴일의 궁상떨기 (편리한 우럭 바늘집 만들기) 17 file 2017.04.30 7397
162 [조행후기] 시간의 흐름조차 세워놓은 보길도의 영롱한 아침 바다. 21 file 2017.04.26 5819
161 [장비관련] 간편하고 공짜로 만드는 갈치낚시『집어등 걸이』보완품 10 file 2017.04.18 11179
160 [조행후기] 서해의 바닷속은 아직 냉랭한 겨울로서 우럭낚시는 좀 이른 듯싶습니다. 17 file 2017.04.12 10117
159 [조행후기] 완도권을 '왕열기 메카'라고 부르는 이유가 뭘까? (조행기) 25 2017.03.28 9013
158 [기타] 서울의 잠 못 이루는 밤에... 17 file 2017.02.07 5840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Next
/ 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