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어
알려주세요 배낚시





10월 12일 제주도로 갈치 낚시를 다녀왔습니다.

여수에서 한참을 갈치들과 놀았더니 현업에 복귀한 뒤에도 눈앞에서 갈치가 어른거립니다.
토요일도 일을 해야 하니 여수로 가는 것은 포기해야 합니다.
제주도로 가기로 하고 배를 예약하고 비행기 표도 예약을 하였습니다.

금요일 저녁에 모든 준비를 마치고 차에 짐까지 넣어놓고서 토요일 오후 2시까지 일을 하고 일이 끝나자마자 김포 공항으로 갑니다.
저희 집에서 안 막히면 20분 정도면 공항에 도착합니다.
수속을 밟고 3시 10분 비행기를 탔습니다.

제주 공항에 도착하고 짐을 찾고 하니 4시 20분쯤 되어 출조점에서 마중 나온 분과 만나게 되었습니다.
오늘 출조할 분들 중에서 제가 제일 늦게 온 모양입니다. 그래도 다행이 3시 비행기여서 많이 기다리지는 않았다고 합니다.
짐은 트럭으로 수송하고 다 같이 콤비를 타고 이동하였습니다.
항구에 도착하여 짐을 배에 싣고 출항을 합니다.

글로만 뵈었던 세비지님이 13명을 이끌고 오셨구요. 혼자서 온 사람이 저랑 론리나잇님 이렇게 두 명입니다.
세비지님이 저랑 론리나잇님에게 1,2번 자리에 앉으라고 하시면서 양보를 해주십니다.
론리나잇님과 의논하여 제가 좌현1번 론리나잇님이 2번에 앉았습니다.
딱히 요구하지도 않았는데 자리를 내어주신 세비지님에게 감사드립니다.

제주는 여수와 다르게 얼마 나가지 않기 때문에 나가는 동안 장비를 준비해야 합니다.
서두를 것은 없지만 그래도 차분히 준비를 하였습니다.

처음에는 속물과 겉물이 다르게 가는 짝물로 고생을 하였습니다.
수심 15미터 이하에서는 줄이 똑바로 서있는데 그 이상 올라오면 뒤로 기우는 것입니다.
필연적으로 엉키게 되고 올릴 때 마다 엉키니 옆에 계시는 론리나잇님에게 죄송할 따름이었습니다.
그 와중에서도 채비를 올리면 갈치는 5-7마리씩 붙어 있습니다. 씨알도 쓸만합니다.
수심은 35미터에 고정시켰습니다.
낚시하는 패턴은 초반에 이런 저런 방식을 시도해 보았는데 그냥 35미터에 고정시키고 기다리는 것이 가장 좋아 보였습니다.
심지어 후킹을 위한 챔질도 하지 않는 편이 더 좋았습니다.
초릿대의 움직임과 휨새를 보고 갈치가 어느 정도 줄을 탔다고 판단되면 저속 릴링이나 수동감기는 전혀 하지 않고 바로 감아올리는 방법을 사용하였습니다.

사실 출조하는 날이 조금이라서 물이 안가면 어떻하나 하고 걱정을 하면서 출조를 하였는데 제주 동쪽으로 흐르는 좋은 조류를 타면서 선속이 충분히 났습니다.
갈치가 정말 잘나왔습니다. 기본으로 3-4마리 이상 잘하면 7-8마리까지 줄줄이 사탕으로 올라옵니다.
12시가 지나고 1시쯤 되자 80리터 쿨러가 슬슬 차오릅니다.
빙장을 하고서 20분 정도 뒤에 물을 빼니 얼음의 양이 줄어들면서 갈치가 쌓인 높이가 낮아집니다. ^.^;;

다시 열낚 모드로...
새벽이 가까워질수록 씨알도 마릿수도 좋아집니다.
정신없이 하다 보니 벌써 들어갈 시간입니다.
그렇게 많이 잡았는데도 아쉬움이 남는 것이 제가 정말 욕심이 많나 봅니다...^.^

마릿수는 225마리에 갈치 무게만으로 65kg정도 되네요. 4지 이상이 60마리, 나머지는 3지 반이 주종이구요.
제가 갈치 낚시를 하면서 최고의 조황을 올린 것 같습니다.

모두가 아시다시피 10월이 갈치 낚시의 피크시즌인 것 같습니다.
시간 내서 한 번 다녀오시는 것도 좋을 듯합니다.
Comment '10'
  • profile
    감성킬러 2013.10.15 19:21
    생애 최고의 갈치 조황 축하드립니다.^^*
    매일같이 바다로 나갔던 경험치가 빛을 발했군요.
    갈치의 활성도가 좋을 때는 별다른 액션없이 그저 내버려두는 게 효과적일 때도 많죠?
    65Kg이면....항공 요금.... 만만치 않았겠네요.ㅎㅎ
  • ?
    타조 2013.10.15 20:42
    감성킬러님 감솨~~~~
  • profile
    晝夜釣思(주야조사) 2013.10.16 13:28
    마릿수 225마리면 정말 대박이라해도 되겠군요.
    빠른채비 운용이 필수인데, 감킬님이 말씀대로 기럭지 혜택을 많이 보신 것 같습니다..ㅎㅎㅎ
    암튼 고생하셨구요.. 그 정도면 월동용 반찬은 충분할 것 같습니다...

  • ?
    타조 2013.10.16 13:39
    주야조사님 운이 좋았던 것 같습니다.
    기럭지 혜택도 있구요....^.^
  • ?
    그날 다들 많이 잡았는데 타조님이 장원하셨습니다.요즘은 평균씨알도 3지~3지반은 됩니다.축하합니다.
  • ?
    타조 2013.10.16 16:03
    제주낚시천국님 감사합니다. 근데 예약하기가 힘드네요 ^.^
  • ?
    김포신사 2013.10.17 07:54
    먼저 자리 양보의 미덕을 가지신 세비지님께 낚시인의 한 사람으로 감동을 받습니다
    언제나 깔끔한 조행기 감동으로 읽고 있습니다
    3지반에서 4지로 225마리면....우~와 대대대박입니다
    채비단차는 얼마로 하셨고 몇단을 쓰셨는지 궁금합니다
    저도 갈치의 탱고리본 춤을 구경하기 위햐여 내일 아침 지이들과 조용히 떠납니다
    조행기 잘 읽고 갑니다
  • ?
    타조 2013.10.17 09:08
    김포신사님 잘 계시지요?
    채비는 10단에 단차는 2.2미터 목줄은 1.7미터를 사용하였습니다.
  • ?
    허*무 2013.10.19 11:03
    와우~축하드립니다.
    버스에서 간단하게 인사드렸습니다.리*낚시 출조버스에서요~^^
    론리나잇님은 작년에 제주도 갔다가 방*호에서 같이 낚시 했구요~저녁내내 직접가져오신 쌈장으로 맛있게
    고등어 갈치 오징어회등을 맜있게 먹었던 기억이 새롭네요 ~~즐거운 조행기 잘 읽고 갑니다....
  • ?
    세비지 2013.10.31 11:49
    타조님 조행기 이제서야 확인했습니다.
    그날 갈치가 잘나와줘서 다들 힘든줄 모르게 즐낚했던거 같습니다.
    타조님이나 론리나잇님께서 경험도 많고 실력도 좋으시니 당연히 1,2번 하심이 맞는 것이었지요.
    그 덕분에 배 전체 조황이 좋았을 것입니다.
    11월30일 출조 꼭 성사되어 다시한번 동출하면 좋을거 같습니다.
    종종 정보 얻어서 사용하겠습니다.
    전 아직 아는 것보다 모르는게 더 많거든요^^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날짜 조회 수
65 [조행후기] 타조 - 글 내립니다. 13 2018.05.01 6330
64 [조행후기] 타조 - 글내림니다. 10 2018.04.26 4073
63 [조행후기] 왕초짜 [타조] - 갈치 다녀왔습니다. 11 file 2014.09.02 8232
62 [조행후기] 왕초짜 [타조] - 갈치 낚시 보고서 4편(마지막) 4 2013.10.30 9649
61 [조행후기] 왕초짜 [타조] - 갈치 낚시 보고서 3편 2 2013.10.18 9536
» [조행후기] 왕초짜 [타조] - 갈치 피크 씨즌이네요. ^.^ 10 file 2013.10.15 8301
59 [조행후기] 왕초짜 [타조] - 갈치 낚시 보고서 2편 8 2013.10.11 8715
58 [조행후기] 왕초짜 [타조] - 갈치 낚시 보고서 1편 13 2013.10.11 8366
57 [낚시일반] 왕초짜 [타조] - 이런 방법은 어떨까요? 6 file 2013.07.15 8744
56 [조행후기] 왕초짜 [타조] - 열기 낚시 다녀 왔어요~~~~ 16 file 2013.04.23 4513
55 [조행후기] 왕초짜 [타조] - 격포 민어 낚시 성공했어요~~~ 11 2012.09.05 9682
54 [조행후기] 왕초짜 [타조] - 큰 사고 아니라서 다행이에요. 5 2012.07.04 7381
53 [조행후기] 왕초짜 [타조] - 오란다고 진짜 오냐? 10 2012.05.18 5943
52 [조행후기] 왕초짜 [타조] - 초밥용 열기? ^.^;; 16 file 2012.04.03 5867
51 [조행후기] 왕초짜 [타조] - 새로운 한번 24 file 2012.01.17 6647
50 [조행후기] 왕초짜 [타조] - 갈치 다녀왔어요~~~ 13 2011.11.29 7927
49 [조행후기] 왕초짜 [타조] - 쭈씨 갑씨 좋아요~~ 15 2011.10.11 6693
48 [조행후기] 왕초짜 [타조] - 농어 낚시 해봤어요~~ 16 file 2011.08.31 5696
47 [조행후기] 왕초짜 [타조] - 격포에서 우럭 잡았어요~~ 14 file 2011.07.28 6851
46 [조행후기] 왕초짜 [타조] - 해남 민어 선상원투낚시 26 2011.07.19 9674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Next
/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