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어
알려주세요 배낚시

전 국민이 자전거시대가 된것처럼 4대강 자전거길과 맞물려


너도 나도 시작했던 자전거의 열기도 달아오를 때만큼 빠르게


식으며 이제 조금은 자전거의 유행이 지나는 듯합니다. (물론 이제시작하시는분이 반문 하시겠지만..)


남들 다 하길래, 호기심에, 가족과 함께 건강을 더불어 함께하는 시간이 필요함에,


바쁜 일상에서 탈피하고픔에, 서로 다른 이유로


시작한 자전거라이딩이지만 막상 직접 경험해보면 장점만 가득한건 아니란 걸 느껴서겠죠?


낚시와 자전거 생활을 하다보면 많은것을 요구합니다.



돈과 시간.....ㅠㅠ



그럼에도 불구하고, 이런 돈과 시간을 벗어난 매력이 더 크게 다가온 이들은 여전히 낚시와 자전거를 즐기는 것이고,


멋지고 즐거워 보이던 라이딩의 로망보다는 불편함이 더 크게 다가온 이들은 또 다른 취미를 찾아가겠죠.


그렇게 너도 나도 시작한 전 국민 자전거생활의 거품이 빠져가나 봅니다.


그러나 낚시는 더욱더 깊은 수렁으로 빠져듭니다...ㅋ


9927223D5AA4E7DB2FBDA3


완도읍에서 바라본 완도 전망대 늘~ 낚시가 끝나고 입항하는 순간 낮은곳에서 라보기만 했을뿐~


나와 함께한 오래된 카메라~


오래된 것에서 기품이 느껴지는 이유는 그 것을 오랜 세월 함께해 온 주인이랑 닮았기때문


993AEA3D5AA4E7DB08E25D


물때 좋은 온바다의 물고기가 춤을 추는 시간, 아침이 미쳐 찾아오지 못한 우리들의 공간, 그 곳은 드넓고 깊지만 아무것도 없다.


고요함이란 분위기 속에 수 많은 감각이 나를 뒤덮는다.


그것은 한번도 느껴보지 못한 맑은공기의 황홀함.

.

.

자전거를 타고 완도전망대를 헉헉대며 ㅆㅂ ㅆㅂ 자판기 음료수 튀어나오는듯한 저질체력!!!


9909A23D5AA4E7DC33BFAB


낮은곳에서 바다를 바라보다 높은곳에서 바라보는 바다~


수많은 감정의 소용돌이가 지나간 이 자리에 남는 것은 흐르는 땀방울과 ㅆㅂ ㅆㅂ 누가 높은산을 좋아하는가~ 뻔히 내려올꺼면서..ㅋ


9948193D5AA4E7DD074F55


수년전 큰돈? 들여 구입한 오래된 나의 분신 자전거


거칠은 호흠과 벅차오르는 감정이 뒤섞여 마땅히 설명할 방법을 생각해보지만 마땅치 않다.


9920833D5AA4E7DD0AC735


헉헉대기만 할뿐 더이상의 진척은 없다.


빨리오르지 못할바엔 차라리 느긋하게 오르자~


9921F73D5AA4E7DE0A2ADB


십년전 소형차 한대값을 지불한 자전거?????  몇가지 구동계 부품만 교체하면 최신과 비교해도 뒤지지 않는다. 주인장이 뒤쳐질뿐!!!!


오래된 자전거에서 기품이 느껴지는 이유는~ 그 것을 오랜 세월 함께해 온 주인이랑 닮았기 때문


99BBAA3D5AA4E7DE1193D5


완도는 생각보다 일출은 유명하지 않다.


노을 시간대의 여서도 바다가 너무 아름답고 유명하기 때문................내생각 ㅋ


그런데 완도전망대의 풍광은 생각보다 아름답다.


99445A3D5AA4E7DE075322


2018년의 3분의1이 지나가는 시점에서


올해는 20~30일 정도 낚시를 빙자한 사진을 찍으러 다닌거 같습니다.


99AB233D5AA4E7DF010A66


매번 카메라를 들고 출조를 다니지만 여러가지 핑계를 대면서 하루에 한컷도 누르지 못하는 경우도 있습니다.


잘찍고 못찍고를 떠나 그냥 하루를 기록한다는 마음으로 찍고는 있습니다.


9949563D5AA4E7DF079417


전망대 우측


9963DB3D5AA4E7E00528D7


전망대에서 바라본 완도앞바다.


9949583D5AA4E7E00719F3


먼훗날 영겁의 시간이 흐른뒤에 아~ 그날 내가 여기를 가서 이렇게 찍었구나 생각이 들정도면 충분한거 같습니다.


그저 남은 2018년 전반기에는 조금 더 사진을 찍고 싶은 마음이 생깁니다.


그저 지나간 날을 기록하기 위해서...


99FCF13D5AA4E7E13397E6


낚시, 자전거, 사진 공통점이 많다.--많은 돈을 필요로 한다는것


그러나 나이가 들면서 취미의 범위가 차츰 좁아지기 시작했고, 언제


부턴가 후배들에게서 취미가 많네, 멋을 모르네, 별지랄 다하는구만.라는 들은듯 하다.


995DFE385AA4E7E31A9591


이런저런 중얼거림으로 육두문자가 입에서 튀어나올때 즈음 바로앞이 전망대다.....ㅋ


99EB6B385AA4E7E32239B3


그러나 나이가 들면서 건강의 변화가 오는 순간이 왔는데, 책상에 오래 앉아있기 시작한 때부터 인 듯 하다. 하루 종일 책상에 앉아


있으니, 먹은 음식이 활동하면서 소비되지 않고 지방으로 축적되며, 너무 잘먹어도 당과 혈압이 치솟으니 설탕에 민감하고, 달고 짜


고 맵고.......... 재료 본연의 맛을 더 선호하게 되면서, 어느 순간 나도 입맛이 어른스러워졌다고 생각이 들었다.


그러면서 이것저것 안 먹거나 가려먹는 후배들에게 아직도 초딩 입맛이냐?


라는 소리를 했었는데, 바꾸어 생각해보니 “난 늙었다”란 소리가 아닌가? ㅋ


99969D385AA4E7E43C40BD


2000 원


991DDD385AA4E7E43173D4


조금이른 아침이라 탐방객이 없는듯


997DC83F5AA4E7E50FD04A


9948493F5AA4E7E501FAD5


사진찍는 사람에겐 최악의 조건 유리창 창틀이 많아서 ........ㅠㅠ


이건뭐 사진을 찍지 말라는 건지 유리창이라도 깨끗이 닦아놓던지.....ㅠㅠ


99B3593F5AA4E7E61FE025


4000원 커피 비추합니다. 그냥 까만물.....ㅠㅠ


997EEF3F5AA4E7E70FD20F


완도 전복양식장


99F6213F5AA4E7E71AB691


완도 신항


990FAE3E5AA4E7E836C512


끝없이 펼쳐진 드넓은 수평선과 시원한 바람, 기분 좋은 파도소리... 그래서 등대를 좋아합니다.


무심히 우뚝 서있지만 제 책임과 할일을 다하는 등대


997B953E5AA4E7E81A897E


모든 것들이 지나쳐갈때 무심히 지켜보는듯한 등대


 할말은 많은데 너무 답답해서 ... 말을 못할때가 있지요.


99BC513E5AA4E7E914896B


마음 잘 맞고 허물없이 함께 할 수 있는 같은 취미를 가지고 있다는 건 참 좋은 것 같습니다. 그러고


보니 위 장소는 완도방파제의 익숙한 풍경이네요... 싶었던 분들 계시겠네요.


9986C43E5AA4E7E905BA31


돈 들여 비싼 장비들 사서 힘들게 낚시출조 다니는 일. 당연히 집보다 편할 리 없는낚싯배에서 더위와 추위,


불편한 잠자리에 낚시를 끝내고, 집으로 돌아오면 또 그 장비들 정리하고... 귀찮고 힘도 들죠.


999CB43E5AA4E7E917856C


그럼에도 불구하고 돈 들고 힘들고 귀찮은 낚시를 떠나기 위해 저는 오늘도 짐을 쌉니다. 누군가에겐 몇 자의 글로는 설명할 수


없는 낚시의 낭만을 만끽하기 위해, 바다와 자연을 벗 삼아 던지고 거두고를...반복하고 숨쉬고, 교감하기 위해서-


99466A3E5AA4E7EA32BC8E


완도의 랜드마크 해양주제관이네요~


여전히 주방에선 마눌의 잔소리(?)가 계속되고 있었는데, 포기한 듯 내가 말합니다.


“알았어~ 건강챙길께. 대신 내일 완도로 낚시간다~


건강도 챙기면서 스스로의 재미도 누릴 수 있는 1타 3피의 답변이 아닌가!!


건강해야 낚시도 즐기고 입맛도 즐길 수 있습니다.


담배줄이고 건강 챙깁시다.


낚시, 자전거, 사진이 잡어왕의 살아가는 목적입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날짜 조회 수
3969 [조행후기] 타조 - 글내림니다. 10 2018.04.26 3850
3968 [먹는이야기] 갈치 통세꼬시 뜨는 색다른방법 동영상 13 file 2018.04.22 5494
3967 [조행후기] 쏨벵이 조황이라 쓰고 갑오징어 낚시라 읽는다.........-거문도,황제도권 갑오징어낚시- 5 2018.04.22 2772
3966 [낚시일반] 대구 슬로우 지깅대 추천해주세요. 2 2018.04.20 1644
3965 [장비관련] 부탁 드립니다 4 2018.04.18 3949
3964 [물고기정보] 요즘갈치가 안되는 가장큰 이유 여기 있었네요! 6 file 2018.03.29 14951
3963 [조행후기] 왜 이럴까요? 평일날은 항상 대박이고 손님많은 주말은 몰황에 가까운 조황을~~~BGM 2 2018.03.28 7573
3962 [장비관련] 장비 1 2018.03.23 5849
3961 [지역정보] 낚시로 이름난 전국을 떠돌며 모은 등대사진, 쉬어가는 페이지 아직도 못가본 등대 추천........-배경음악있슴- 2 2018.03.23 4683
3960 [먹는이야기] 갈치 등뼈만 제거한 싸각싸각한 세꼬시 회뜨는법 7 2018.03.22 6815
3959 [낚시일반] 음몽 as 연락처 좀 부탁드립니다. 2 2018.03.20 1727
3958 [장비관련] 전동릴 밧데리 궁금합니다 3 2018.03.20 3084
3957 [낚시일반] 목줄집어등 다수개 장착 나름의 결론임니다 6 2018.03.19 3316
3956 [장비관련] 집어등2~3개 달고 하시는분들 좀가려켜 주세요 17 2018.03.17 6184
3955 [출조문의/개인조황공유] 만재도선상우럭낚시 나가는선사좀 알려주세요 2 2018.03.16 3884
3954 [조행후기] 제주외곽권 갈치2박 조황소식 16 2018.03.15 5073
» [출조문의/개인조황공유] 열기입질과 바꾼 자전거를 타고 완도전망대를 풍광 ----- bgm(놀람주의) 2018.03.11 3382
3952 [낚시일반] 간단히7단을 10단~이상 기둥줄 만들기 10 2018.03.07 6734
3951 [출조문의/개인조황공유] 7대 3.분배. 8 2018.03.07 5722
3950 [낚시일반] 위로받고 싶은 조황 2 2018.03.02 4225
3949 [낚시일반] 민어낚시 6 2018.02.28 6221
3948 [조행후기] 검은해류=쿠로시오 해류가 흐르는 바다~ 당신의 낚시를 자랑스러워하세요. 당신의 낚시는 정말 놀랍고 환상적인 낚시입니다. -간접광고와 배경음악이 있습니다.- 2018.02.26 2386
3947 [낚시일반] 울릉도 낚시 1 2018.02.24 4042
3946 [조행후기] 꽝은 또다른 대박의 시작! 먹이사냥 보다는 대구의 동물본능이 앞서는 대구지깅 조행기 - 이 조행기는 간접광고와 배경음악을 포함하고 있습니다.- 7 2018.02.22 3320
3945 [장비관련] 전동릴배터리 호환관련 질문입니다.. 6 2018.02.22 2517
3944 [장비관련] 전동릴을 구매하려고 고민 중입니다. 10 2018.02.21 4467
3943 [조행후기] 세상의 수만가지 취미 중 등따시고 배부른 취미도 많은데...왜이리 배고프고 고달픈 취미를 가졌는지... 본 조행기는 간접광고를 포함하고 배경음악이 포함되어 있습니다. 12 2018.02.19 3415
3942 [조행후기] 초속 10미터의 바람속에 동해 죽변항으로 대구지깅낚시 다녀왔습니다. -bgm- 4 2018.02.10 5271
3941 [낚시일반] 우럭 열기 염장 방법좀 알려주세요 6 2018.02.09 6358
3940 [조행후기] 방어지깅 다녀왔습니다. -완도 설아호 완도 여서도 "지깅의 추억" -bgm- 2018.02.08 3157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34 Next
/ 13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