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어
알려주세요 배낚시

갈치 세꼬시는  일반적으로 2~2.5지를사용 
뼈채 가늘게 썰기를 함니다

3지 이상은 중간뼈가 세서 3장 포떠기를
주로 함니다

예전에는 은비늘을 벗기고 막걸리어도 빨고 먹었지만 이르면 회가 너드너들
푹석해져 식감이 쫄깃함을  잃어버림니다
요즘에는  은비늘을 안벗기고 먹습니다

세꼬시는 등뼈 축선을 따라 동맥이 있어
피가 완전히 빠지질 않습니다
뼈째 썰게되면 핏기가 흘러나와서
붉게 보이고 맛또한 핏기로 인하여
핏기의 비릿한 맛도 있습니다

일반 세꼬시는 회가 붉은색을 뜀니다

등뻐만 제거한 세꼬시는 손이많이 안가서
육질또한 더쫄깃하고 핏기가 전혀 없으니
맛또한 더욱 담백고소 함니다
또한 세꼬시 특유의 싸각싸각한 
일품회맛을 느낄수 있으리라  봅니다

갈치 세꼬시 등뼈만 제거하는 뜨는법은
처음 접하시리라  보아짐니다

몇년전부터 가끔 진해 통영 여수 출조시
여러번  등뼈제거한 세꼬시를 배에서 하였는데
아마 드신분들도 계실거같습니다

여기서 이용되는 갈치는
2~3지 크기가 좋습니다

지너러미 제거 배와 머리부 제거는
동일하게 해주시면되고
3장떠기가 아닌 등뼈만 발라내는 방법임니다

중간 축선을 따라  등뼈가 형성되여 있는데
등뼈를 조금지나서 갈치 잔뼈를 칼로 
45도정도 기울이고 컷팅 해줌니다

이때 너무깊이 칼을 넣으면 반대편으로
관통되여 갈치살이 분리되여 버립니다
잔뼈깊이만 넣으시고 컷팅 해주시는게  중요함니다

칼집을넣고 컷팅 하시면 잔뼈컷팅 되는소리가
이쁘게 나실겁니다

배쪽 컷팅시는 뼈아래 동맥이 지나니
동맥이 안터지게 조금 조심해서 해주시고
피가터졌으면 키친타올로 살짝  딱아주시면
됨니다

잔뼈 컷팅을 좌우로 해주시고
뒤집어서 중간뼈를 칼끝으로  누르고 
갈치를 잡아당기면  이쁘게 갈치등뼈만
쏙 분리가 되고 중간에있는 힌힘줄?까지
같이 분리가 됩니다

힘줄제거 하지않고 먹으면 배탈 나시는 분들도
분들도 일부 계시고 전혀 문제가 없으신분들도 
계시고 정확한 정보는 아직 없읍니다

각자 알아서 드시면 될것 같습니다

분리된 등뼈를 보시면 응어리진  피도 많이 묻어있고 그동안 이런건 안먹어도 되는데  먹었었구나~라는 생각되실 겁니다

분리가 않된 통마리 등뼈제거가 잘되셨다면
이쁘게 쫌쫌히 가늘게 썰어주시던
큼직큼직하게 구미껏 썰어주시면 되겠습니다

글로는 세꼬시 등뼈제거법 잘 이해가
되시지 않으신 분들이 있으실것입니다

다음번엔 사진이나
동영상도 같이 한번 올려드리도록  하겠습니다  창원김실장 블로그에도 올려져 있으니           검색 참조 하세요


Who's 창원김실장

profile
Comment '7'
  • ?
    째재 2018.03.22 21:47
    좋은글 감사합니다
    자세한세꼬시회뜨는법 어떻게볼수있을까요?
    같이낚시가서 낚시도좀배우고회뜨는법도
    좀배우고싶네요 언제쯤부터갈치나가시나요?
  • profile
    창원김실장 2018.03.26 19:29
    4월중순이후 갈치될거 같네유
  • profile
    들풀의친구 2018.03.23 08:41
    헷갈리고 어려워요
    동영상 학수고대합니다.
    감사합니다.
  • profile
    창원김실장 2018.03.26 19:30
    담에 자세히 헌번 올려드리죠
  • profile
    간큰토끼 2018.03.23 21:28
    나름 회뜨기조아해...회칼두 수십가지네요,,혼통 어떤칼일까에 관심이;;; ㅎ 암튼 조운정보 감사합니다
  • profile
    창원김실장 2018.03.26 19:30
    전 칼2자루면 만족함다 ㅎ
  • profile
    晝夜釣思(주야조사) 2018.03.27 06:44
    멋지고 대단하십니다..
    좋은 정보도 감사하高요..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날짜 조회 수
3965 [조행후기] 쏨벵이 조황이라 쓰고 갑오징어 낚시라 읽는다.........-거문도,황제도권 갑오징어낚시- 5 2018.04.22 3080
3964 [낚시일반] 대구 슬로우 지깅대 추천해주세요. 2 2018.04.20 2297
3963 [장비관련] 부탁 드립니다 4 2018.04.18 4194
3962 [물고기정보] 요즘갈치가 안되는 가장큰 이유 여기 있었네요! 6 file 2018.03.29 16122
3961 [조행후기] 왜 이럴까요? 평일날은 항상 대박이고 손님많은 주말은 몰황에 가까운 조황을~~~BGM 2 2018.03.28 7990
3960 [장비관련] 장비 1 2018.03.23 6096
3959 [지역정보] 낚시로 이름난 전국을 떠돌며 모은 등대사진, 쉬어가는 페이지 아직도 못가본 등대 추천........-배경음악있슴- 2 2018.03.23 5249
» [먹는이야기] 갈치 등뼈만 제거한 싸각싸각한 세꼬시 회뜨는법 7 2018.03.22 7859
3957 [낚시일반] 음몽 as 연락처 좀 부탁드립니다. 2 2018.03.20 1924
3956 [장비관련] 전동릴 밧데리 궁금합니다 3 2018.03.20 3684
3955 [낚시일반] 목줄집어등 다수개 장착 나름의 결론임니다 6 2018.03.19 3737
3954 [장비관련] 집어등2~3개 달고 하시는분들 좀가려켜 주세요 17 2018.03.17 6846
3953 [출조문의/개인조황공유] 만재도선상우럭낚시 나가는선사좀 알려주세요 2 2018.03.16 4215
3952 [조행후기] 제주외곽권 갈치2박 조황소식 16 2018.03.15 5479
3951 [출조문의/개인조황공유] 열기입질과 바꾼 자전거를 타고 완도전망대를 풍광 ----- bgm(놀람주의) 2018.03.11 3646
3950 [낚시일반] 간단히7단을 10단~이상 기둥줄 만들기 10 2018.03.07 7673
3949 [출조문의/개인조황공유] 7대 3.분배. 8 2018.03.07 6171
3948 [낚시일반] 위로받고 싶은 조황 2 2018.03.02 4425
3947 [낚시일반] 민어낚시 6 2018.02.28 7641
3946 [조행후기] 검은해류=쿠로시오 해류가 흐르는 바다~ 당신의 낚시를 자랑스러워하세요. 당신의 낚시는 정말 놀랍고 환상적인 낚시입니다. -간접광고와 배경음악이 있습니다.- 2018.02.26 2925
3945 [낚시일반] 울릉도 낚시 1 2018.02.24 5859
3944 [조행후기] 꽝은 또다른 대박의 시작! 먹이사냥 보다는 대구의 동물본능이 앞서는 대구지깅 조행기 - 이 조행기는 간접광고와 배경음악을 포함하고 있습니다.- 7 2018.02.22 3540
3943 [장비관련] 전동릴배터리 호환관련 질문입니다.. 6 2018.02.22 2889
3942 [장비관련] 전동릴을 구매하려고 고민 중입니다. 10 2018.02.21 5144
3941 [조행후기] 세상의 수만가지 취미 중 등따시고 배부른 취미도 많은데...왜이리 배고프고 고달픈 취미를 가졌는지... 본 조행기는 간접광고를 포함하고 배경음악이 포함되어 있습니다. 12 2018.02.19 3717
3940 [조행후기] 초속 10미터의 바람속에 동해 죽변항으로 대구지깅낚시 다녀왔습니다. -bgm- 4 2018.02.10 6090
3939 [낚시일반] 우럭 열기 염장 방법좀 알려주세요 6 2018.02.09 7087
3938 [조행후기] 방어지깅 다녀왔습니다. -완도 설아호 완도 여서도 "지깅의 추억" -bgm- 2018.02.08 3609
3937 [조행후기] 완도,여수,통영,거제,고흥 여러형님들 아우들을 모시면서 저에게 남은것은~ BGM...... 고기없는 잡어왕의 이야기 입니다. 보기불편하시면 누르지마시고요~ 14 2018.02.04 5527
3936 [조행후기] 초보자가 사고치는 "운칠기삼"이 통하지 않은 완도방어 "빈익빈 부익부"가 더어울리는 완도방어 다녀왔습ㄴ다 .....-bgm- 4 2018.02.03 4056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38 Next
/ 13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