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어
알려주세요 배낚시

 우리가 낚시여행을 떠나올 때...


집 현관에서 가득 담아온 대물의 꿈들이...


뱃머리 높은곳까지 따라와 웃음짓고 ...


995D17475AF4F6AD2B0BF0


이곳 진도 서망항 에서 출항하여 복사초의 푸른파도를 타고 밀려든


구름은 뱃머리에 부딧혀 부서지고,


하늘은 저만치서 또다른 구름을 준비하고 있었다.


994CA8505AF4F6CA26F226


빠가참돔!!!...처음에는 나와 인연이라도 있는 줄 알았다.


992A74505AF4F6CB299226


노조사님의 손길도 바쁘기만 한데~


참 긍정적인 분이시다...젊은 친구들이 즐기는 배스낚시부터


참돔 타이라바까지~


994C74505AF4F6CB26780A


모두들 바쁘기만한데~


99049C505AF4F6CC1C0CC4


타이라바의 매력은 다양한 색상의 무게추부터

`

그날 그날 물색이나 날씨에 맞춰 다양한 타이고르는 것도


재미가 솔솔하다.~


997E8B505AF4F6CC220B27


가지런히 준비된 다양한 타이라바~


996005505AF4F6CD247DA9


또 이렇게 낚싯배를 찾은것은, 이번에도 가야한다는 약속 같은 것,


그런 바다를 만나고, 낚시를 다녀오고 나면,


이상하리만큼 일도 잘 되기 때문입니다.


9972C14F5AF4F71223447F


타이라바에 지렁이를 다는것은 뭐임???하고 극혐으로 도다리눈으로 째려 보는분들도 계신듯 한데~


그러나 서해,군산,태안 낚시형태가 제주도나 원도권에서


타이라바 쫌하신다는 분들에게는 극혐으로 보일수도 있으나~ 다양성을 인정하듯


그렇게 봐주세요~.


994D36505AF4F70C2792A7


  밤사이 두눈을 부릅뜨고


내일은 이것저것 욕심 안부리고 생각했던 낚시를 해야겠다. 다짐을 했건만


997A71505AF4F70D17D2A0


장거리 여행에서 지쳤던 몸이어서인지 맥이 풀리고


허무한 아침을 맞이 하고 말았습니다.


9992D3505AF4F70D22E8C7


태양은 떠오르는데 아직도 달은 지워지기가 싫은지...


주파수 잘못맞춘 라디오의 낮은 소리같이 윙윙거리고 볼테기를 스치는바람...


99E2B3505AF4F70D1E6C47


타이라바의 매력중 매력이라면


어종불문 낚는 낚시라는것~~~~~ㅋ


99E5F3505AF4F70E1E779A


 배우측 모퉁이에서 상사리급 참돔이 나왔습니다.........ㅋ


40센치 이하 상사리는 예전엔 버리는 고기였다는데~ㅎ


후일담: 절친 4분이 작은(20,000원 빵) 내기를 했다는데~ 저게 8만원짜리라고 귀뜸도 잊지않고


해주었습니다......ㅋ.ㅋㅋㅋㅋ


999937505AF4F70E22A2AD


타이라바 낚시중 오짜를 조금넘기는 우럭도 나와주었습니다.


997124505AF4F70F24AC3D


가끔 만나는 "로또"


이렇듯 타이라바 낚시는? 모든 낚시장르에서 조금부족하지만


 선상낚시에서는 통털어 만능?   버라이어티 낚시입니다.


99F44B505AF4F70F112721


복사초 참돔타이라바 낚시는 지금은 소강상태?(농어와 빨래판 광어들이 지배하고있습니다.)


2주후부터 다시 활화산처럼 타오른다는 젊은선장의 신뢰가 가득한 "맨트" 했습니다.


99D9C5485AF4F71025BF7A


이번에도 아박이가 텅 비면 어떻하지...??


이미...지난밤, 아니 며칠밤...저 고독하고 쓸쓸한 공간에 앉아 오직 입질만을 기다려 온 사람들...


999126485AF4F7102A5F05


오늘은 의외로 그들의 표정이 담담하고 욕심없는 표정을 하고 있습니다.


오랜만에 뱃머리에서 마주한  "윤팀장" 이사람 열심히 낚시중이네요.


99D27D485AF4F71026D80A


뱃뒤쪽에서 드랙이 울리는 위~위~위윅 하는소리가 선창을 울리더니.... 외마디 비명과 함께 소란을 피더니 


뱃머리 쪽 노조사님 드랙도 마구 풀려가네요~ 자 진정하시고 릴링만 하세요.


노련한 낚시를 시전하시던것과  같이 느긋하게 즐기면서 따오기급농어를 끌어내시네요~


993A9E485AF4F711218890


그래도 복사초 하늘은 공평하게 맑고 평화롭습니다.... 


 같이간 일행들에게도...스쳐간 인연들과 낚시배에 하나같이 모여든 사람들....


어떻게 이곳까지 왔는지. 궁금하지만 들어보고 싶어도 참자...^^


994DC3485AF4F71120368B


 다음 출조지는 어디냐고 묻지 말자.


대물 참돔을 잡았다고 낚시를 그만 둘 수는 없지않은가.


99B017485AF4F712110C96


낚시가 끝나고 회항 하던중~ 기다리는 순간, 우리가 만나지 못한 참돔.


원인을 알았습니다. 참돔이 산란에 들어갔다는것...2주면 다시낚인다는것.....ㅎㅎ 


995AC4485AF4F712151E3E

대광어 두마리와 대물우럭과 솜벵이다수


그리고 따오기급 농어들을 낚았습니다.



이제 여행을 마쳐야할 시간인가 봅니다.


 "바다낚시 여행을 떠나올 때 분명 대물의 꿈을 가득안고 왔는데."


흩어진 꿈들이 낚시배가 포인트 이동내내 졸졸 따라다니는 걸 보았습니다.


그리고 그 대물참돔의 꿈은 다시 마음속에서 조용히 주저앉고 말았습니다.


더 이상의 진행은 무의미 합니다. 되돌아 가야만 합니다.


되돌아 갈수있는  곳 이 있다는게 얼마나 행복한 것인가?.



-잡어왕이 경험하고 낚시한 진도 복사초 타이라바 였습니다.-


Comment '2'
  • ?
    이제본 2018.05.12 14:02
    재미있게 읽었습니다.
    '타이라바' - 다양한 어종으로 많은 웃음을 주는 장르이지요.
    마트 오징어가 최고인가 봅니다.
  • ?
    잡어왕 2018.05.12 21:54
    ㅎㅎㅎㅎ 역시 카드채비로 많은 오징어와 문어를 바구니에 담아본 쏨씨입니다....ㅎ
    근데 전통시장에는 카드채비는 무용지물이고요 현금채비가 왔따~ 입니다.......ㅋ
    비가 내리내요~ 좋은주말 되세요,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날짜 조회 수
3990 [먹는이야기] 낚시도 좋지만, 때론 사랑하는 가족을 위한 맛(?)기행도 좋지요. 25 file 2018.06.04 9287
3989 [장비관련] 포스마스터4000번 뱃전 6m 정지 2 file 2018.06.01 4281
3988 [장비관련] 배워서 알고싶습니다 1 2018.05.29 4182
3987 [기타] 갈치 낚시 기둥줄 쉽게 묶는 방업이 궁금합니다 6 2018.05.28 8396
3986 [조행후기] 최근 인천 대광어 낚시에 대한 생각들 8 2018.05.27 7708
3985 [낚시일반] 갈치채비 문의드립니다 2 2018.05.26 4780
3984 [조행후기] 낚시 인프라가 많이 아쉬운 "구산항 왕돌초" 조행기 -왕돌초 파핑 조행기bgm- 6 2018.05.23 3653
3983 [먹는이야기] 갈치손질법알려주세요 12 2018.05.13 11394
3982 [낚시일반] 갈치기둥줄 삶는방법좀가르쳐주십시요 9 2018.05.12 6869
3981 [낚시일반] 오징어에 대한 고민 12 2018.05.11 6733
» [조행후기] "꿩대신 닭" 서망항 출항 추자도, 복사초 참돔타이라바 다녀왔습니다. -bgm- 2 2018.05.11 3968
3979 [조행후기] "불광불급(不狂不及)" 미치지 않으면 얻을(갑오징어)수 없다. -완도 갑오징어 우중 조행기bgm- 2018.05.07 4005
3978 [낚시일반] 궁금합니다, 여밭/그물뭉치 7 2018.05.03 6600
3977 [조행후기] "잡어왕이 먹어보고 낚아본 두족류 계급은?" 완도 갑오징어 소식을 전합니다. -완도갑오징어낚시 bgm- 6 2018.05.02 4628
3976 [조행후기] 타조 - 글 내립니다. 13 2018.05.01 6563
3975 [조행후기] 빨간 애인을 찾아 남으로 떠난 이야기. 32 file 2018.05.01 11029
3974 [장비관련] 질문 있습니다. 09년 bm 3000(무적) 전동릴 입니다. 10 2018.05.01 2300
3973 [장비관련] 전동릴 수리 저렴하고 수리 잘하는곳 연락처좀 부탁드립니다^^ 1 2018.04.30 3383
3972 [지역정보] 흑산도 2018.04.30 2866
3971 [지역정보] [경기/전곡항] 부잔교(전곡항낚시배승선장소) 주소와 위치를 모르시는 분들을 위해 올립니다. file 2018.04.29 2111
3970 [조행후기] "소문난 잔치 먹을게 없다????" 진도로 참돔낚시를 다녀왔습니다. -bgm- 2 2018.04.27 3801
3969 [조행후기] 타조 - 글내림니다. 10 2018.04.26 4217
3968 [먹는이야기] 갈치 통세꼬시 뜨는 색다른방법 동영상 13 file 2018.04.22 5884
3967 [조행후기] 쏨벵이 조황이라 쓰고 갑오징어 낚시라 읽는다.........-거문도,황제도권 갑오징어낚시- 5 2018.04.22 2924
3966 [낚시일반] 대구 슬로우 지깅대 추천해주세요. 2 2018.04.20 1820
3965 [장비관련] 부탁 드립니다 4 2018.04.18 4054
3964 [물고기정보] 요즘갈치가 안되는 가장큰 이유 여기 있었네요! 6 file 2018.03.29 15592
3963 [조행후기] 왜 이럴까요? 평일날은 항상 대박이고 손님많은 주말은 몰황에 가까운 조황을~~~BGM 2 2018.03.28 7805
3962 [장비관련] 장비 1 2018.03.23 5943
3961 [지역정보] 낚시로 이름난 전국을 떠돌며 모은 등대사진, 쉬어가는 페이지 아직도 못가본 등대 추천........-배경음악있슴- 2 2018.03.23 5035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35 Next
/ 13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