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어
알려주세요 배낚시

여러 조사님들께 자문을 구하고저 합니다.

갈치 낚시 오래 다니긴 했습니다.

바늘이나 기둥줄 모두 자작으로 준비하여 다니는 타입인데 기둥줄에 있어서 요즘 고민이 슬리브로 압착하여 사용을 하는데

두세번 사용을 하면  압착 부위가 끊어지는 경향이 많습니다

특히 입질이 크게 들어오거나 많은 양의 갈치가 붙어서 채비가 무거워진 경우

그러한 현상을 몇번 당하다 보니...채비가 끊어질 경우 거금 3,800원을 주고 산 개인 봉돌도 같이 수장됨

슬리브로 하지 않고 팔자 매듭을 하여 채비를 만드는데 일직선상으로 하기가 너무 어렵습니다.

기둥줄은 경심 40호 삶아서 매우 부드럽게 하여 사용을 합니다

혹시 노하우가 있으신 조사님들께 한수 부탁드립니다

배에서 주는 채비 사용하라는 말씀은 패쓰입니다.

모두들 즐거운 하루 되세요...  

Comment '5'
  • ?
    풍산 2018.05.28 15:33
    채비줄의 압착 부근에서 끊어짐은 슬리브 압착시 과도한 힘으로 압착한 원인이라 할수 있네요.
    적당한 힘으로 압착해도 우럭채비 처럼 슬리브가 밀리는 현상은 거의 없다고 보고요(밑걸림이 없기에..),
    아님 슬리브를 기둥줄 굵기에 비하여 넘 작은것을 사용하였거나...
    배에서 지급하는 채비는 주로 7~8단 채비이며 지역마다 단차가 차이가 나지요,
    저는 자작 채비와 더러는 선구점(주로 제주)에서 구입한 묶음 채비(국산)를 이요합니다.
    집에서 묶으려면 줄 꼬임과 줄 사리는 시간이 오래 걸려 포기...
    제주 한림항 쪽 선구점 에서 구매한 묶음 채비 2500원(15단) 추천해 드리고 싶네요.
    어부들도 많이 이용하는데 사용해본 결과 추천 하고 싶네요.
  • ?
    참치잡이 2018.05.28 16:36
    슬리브 압착의 힘은 매우 중요하지요....해서 '8'자 슬리브 한쪽에는 같은 40호 더미줄도 넣어서도
    해 보았는대 나름 제가 내린 결론은 낚시중에 채비 정렬시 슬리브 체결 부위에 꺽이는 현상이 어쩔수 없이
    생기는 부분이 가장 큰 문제인 듯 합니다.그래서 슬리브의 끝부분이 날카로울 수 밖에 없는데 지속적인 데미지에 결국 끊어지는 듯 합니다.
    묶음 채비 판매하는 곳이 있다면 추전하여 주세요... 감사합니다.^^
  • ?
    풍산 2018.05.28 22:07
    저도 자작 채비 사용중 끊어지는 경험을 한두번 해보았는데 갈치나 참치, 상어도 걸어 올려 보았는데 쉽사리 끊어지진 않았는데 입감 정렬하고 봉돌 던지면서 목줄이 뱃전이나 다른곳에 걸려 끊어지는 경험은 있었네요.
    혹 제주 갈치 낚시 가시는 지인께 부탁하시거나 아님 인터넷 올 어구를 찾아 보시면 갈치 바늘 , 소모품, 묶어놓은 채비줄 저렴하게 판매 합니다.
    묶음줄은 국산인지, 중국산인지 확인은 못해봤고요...
  • ?
    우럭최 2018.05.30 21:40 Files첨부 (1)

    저 같은 경우는 기둥줄에 슬리브를 넣고 압착하기 전에 순간 접착제를 조금 기둥줄에 뭍힌 후

    첨부의 압착기를 사용하여 슬리브를 압착 합니다.

    이 압착기를 사용할 경우 압착된 단면은 ...최대한 타원형을 유지하며 과 압착의 우려가

    타 압착기에 비하여 매우 적습니다.

  • profile
    이어도(강인병) 2018.05.31 09:40
    우선..기둥줄 40호가 끊어진다는 글에 고개가 갸우뚱 하네요.^^
    낚시를 하다보면..뭐 그럴수도 있겠지만,
    풍산님의 의견대로 밑걸림이 거의 없는 갈치낚시에서 기둥줄이 끊어진다는 원인이
    슬리브에 과도한 힘을 가한 것과 슬리브가 넘 작은것... 등이 원인이 될 수 있다는 것에
    전적으로 동의합니다.^^
    거기에 한가지 첨언을 하자면,
    기둥줄을 삶아서 아주 부드럽게 사용하시는 부분에서 기둥줄이 심하게 약화되지는 않았나
    추측을 해봅니다...
    다음번에는 기둥줄은 직접 삶아쓰지 마시고.. 처리된 제품을 구매하여 사용하시거나
    기둥줄은 일부러 삶지 않고 원 상태로 그냥 사용하셔도 무방할 것 같습니다.^^
    압착용 슬리브는 1.8~2.0 정도로 사용하시면 무방할 것으로 보입니다.^^
    즐낚하시고 어복 충만하시길 기원합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날짜 조회 수
3998 [낚시일반] 부성호 탓다가 개털,,,,, 3 update 2018.06.18 3424
3997 [장비관련] 갈치낚시대 호수에 대해 알려주세요 3 2018.06.12 3533
3996 [조행후기] 굿시아배 제1회 무창포 광어다운샷 대회 누가 1등,2등,3등 이엇을까요? -bgm- 2018.06.11 2585
3995 [장비관련] 우럭 기둥줄 염색 1 2018.06.11 2740
3994 [장비관련] 톱가이드 교체 수리점 ? 4 2018.06.10 1938
3993 [기타] 갈치어부를할려면 어떻게해야할까요? 2 2018.06.09 4437
3992 [출조문의/개인조황공유] 출조문의 2018.06.08 1852
3991 [낚시일반] 초보 화살촉오징어 3탕~ 2 file 2018.06.07 3048
3990 [먹는이야기] 낚시도 좋지만, 때론 사랑하는 가족을 위한 맛(?)기행도 좋지요. 23 file 2018.06.04 8018
3989 [장비관련] 포스마스터4000번 뱃전 6m 정지 2 file 2018.06.01 3496
3988 [장비관련] 배워서 알고싶습니다 1 2018.05.29 3742
» [기타] 갈치 낚시 기둥줄 쉽게 묶는 방업이 궁금합니다 5 2018.05.28 6381
3986 [조행후기] 최근 인천 대광어 낚시에 대한 생각들 8 2018.05.27 6031
3985 [낚시일반] 갈치채비 문의드립니다 2 2018.05.26 3977
3984 [조행후기] 낚시 인프라가 많이 아쉬운 "구산항 왕돌초" 조행기 -왕돌초 파핑 조행기bgm- 6 2018.05.23 3063
3983 [먹는이야기] 갈치손질법알려주세요 12 2018.05.13 7968
3982 [낚시일반] 갈치기둥줄 삶는방법좀가르쳐주십시요 9 2018.05.12 5631
3981 [낚시일반] 오징어에 대한 고민 12 2018.05.11 6087
3980 [조행후기] "꿩대신 닭" 서망항 출항 추자도, 복사초 참돔타이라바 다녀왔습니다. -bgm- 2 2018.05.11 3685
3979 [조행후기] "불광불급(不狂不及)" 미치지 않으면 얻을(갑오징어)수 없다. -완도 갑오징어 우중 조행기bgm- 2018.05.07 3675
3978 [낚시일반] 궁금합니다, 여밭/그물뭉치 7 2018.05.03 6171
3977 [조행후기] "잡어왕이 먹어보고 낚아본 두족류 계급은?" 완도 갑오징어 소식을 전합니다. -완도갑오징어낚시 bgm- 6 2018.05.02 4101
3976 [조행후기] 타조 - 글 내립니다. 13 2018.05.01 5847
3975 [조행후기] 빨간 애인을 찾아 남으로 떠난 이야기. 32 file 2018.05.01 10445
3974 [장비관련] 질문 있습니다. 09년 bm 3000(무적) 전동릴 입니다. 10 2018.05.01 2089
3973 [장비관련] 전동릴 수리 저렴하고 수리 잘하는곳 연락처좀 부탁드립니다^^ 1 2018.04.30 3012
3972 [지역정보] 흑산도 2018.04.30 2434
3971 [지역정보] [경기/전곡항] 부잔교(전곡항낚시배승선장소) 주소와 위치를 모르시는 분들을 위해 올립니다. file 2018.04.29 1851
3970 [조행후기] "소문난 잔치 먹을게 없다????" 진도로 참돔낚시를 다녀왔습니다. -bgm- 2 2018.04.27 3629
3969 [조행후기] 타조 - 글내림니다. 10 2018.04.26 3812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34 Next
/ 13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