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어
알려주세요 배낚시

99F5F1475B1DBD522D35C9


굿시아의 협찬과 빅피싱의 합작으로 이루어진 . . 작은 대회 작은 경합?. .  뭐 그렇다는 이야기다.


아무튼 대회라기보다 여럿이 모인 경합~ 굿시아라는 국산 대표갈치낚싯대 회사의 후원과 굿시아를 사랑해주시는 감사의 뜻을 겸한 대회


60여명이 참가한 상금과 상품이 걸린 대회는 대회! (가을에는 판을 더 키워볼 계획이라는. . . )


99C1AE505B1DBEFF031431


새벽 일찍부터 무창포항이 임검으로 분주하다.


994DAA505B1DBEFF328EF0


물때는 3물 만조가 12:40분 간조가 6:30분


99ACFD505B1DBF0005EC16


좋은물때인지 많은 배들이 굉음을 내고 1시간을 달려 이곳 외연도 일대에 도착을 했습니다.


997CE3505B1DBF00094EC7


비좡한? 각오를 하고 계시는건지?4


995219505B1DBF010C3324


한마리만 잡혀다오~ 빨래판으로


990320505B1DBF0137FA14


여기저기 환호성이 가끔들리는데~


999CF3505B1DBF012C9027


아침 이른시간에 9900원 짜리 광어몇마리를 잡아놓고 열심히 바닥을~


99442E505B1DBF020DBE50


물때와 상관없이 광어는 아침이른시간에 입질이 집중되고


99C8F84D5B1DBF0207B0EA


오후에 색상도 바꿔보고 채비도 바꿔보지만 . . . .


9945E64D5B1DBF03333A76


시간만 계속 흐를뿐 아무런 소식도없다.


996EC04D5B1DBF0330D18C


 쩝하는 광어 특유의 입질은~


9946874D5B1DBF0411F758


무거운 몸을 추스려보지만~ 아직은 역부족인가 봅니다.


수도권에서 물질문명의 그늘에서 잠시 쉬었다 갑니다.


99C0194D5B1DBF04073695


턱걸이 오짜를 낚았습니다.


99AC3C4D5B1DBF0409EB00


대회 입상이 가능할지 일말의 희망의 끈을 놓지않는 웃음가득한 광어사냥꾼의 미소~ 유후!


99DA4A4D5B1DBF0506AF20


여기저기 광어를 잡앗다고 통신을 날리기에 바쁩니다.


99A09D4A5B1DBF050BD59F


광어낚시의 매력은

쩝 하는 경쾌하지만 무겁지않는 입질~

그리곤 푸른바다 그곳에 있으려는 묵직함과 저항.


99A4C04A5B1DBF050AB460


오늘은 걸럿나 봅니다.


9949C04A5B1DBF0613AD13


뱃머리에 열심히 지짇던 꾼의 낚시대에 입질이 전달되고~


99CEDB4A5B1DBF0608FC89


9900원짜리 한마리 추가요~


99C1984A5B1DBF07091D79


이때는 뭐 망중한이나 즐기면되지


내복에 무슨 상금이나 상품은 제쳐두자~


9964484A5B1DBF071106F6


그냥 낚시나 즐기다 가면되지~


99EA3B4A5B1DBF0706606C


낚싯배에서 즐기고 움직이는 행위만으로도


지금 이순간 꽉막힌 아스팔트위의 답답한 마음을 치유받을 수 있습니다.


999F2C455B1DBF080C555D


어느 누구 하나 광어를 못 낚았다고 속상하다는 말은 없었습니다.


9951F3455B1DBF0812A783


대회 상품권?을 들고 기뻐하는 추카합니다.


996A8D455B1DBF0810284D


상품권이 전달되고 낚시대도 전달되고


99A110455B1DBF090CA499


늦게 항구에 도착하는바람에 4등과 5등의 뒤바뀌는 해프닝도 연출되고~~~~~ㅋ


99C833455B1DBF0909BD11


가을대회는 좀더 짜임세있고 규모도 키워서 대회를 하겠다는 협찬사로부터 다짐도받고~ 치뤄야겠습니다.


9919FF455B1DBF0A05DC6A


메이져 협찬사 굿시아에 감사드립니다.


997A32455B1DBF0A0F7B50


영광의 입상자들 ~


993324465B1DBF0B0276A0


귀여운 광애를 손에 쥐고도.


흐뭇한 미소로 답할수 있는.


아마도 마음속에 따뜻한 보석을 지니고 있기 때문일까요?


이것으로 "제1회 굿시아배 무창포 광어낚시대회"를 마칩니다.


물심양면으로 아끼지 않고 협찬을~ 갈치낚시대의 자존심 굿시아에 감사드립니다.


좋은날 되세요~ 잡어왕였슴돠~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날짜 조회 수
3998 [낚시일반] 부성호 탓다가 개털,,,,, 3 update 2018.06.18 3818
3997 [장비관련] 갈치낚시대 호수에 대해 알려주세요 4 update 2018.06.12 3615
» [조행후기] 굿시아배 제1회 무창포 광어다운샷 대회 누가 1등,2등,3등 이엇을까요? -bgm- 2018.06.11 2668
3995 [장비관련] 우럭 기둥줄 염색 1 2018.06.11 2793
3994 [장비관련] 톱가이드 교체 수리점 ? 4 2018.06.10 1954
3993 [기타] 갈치어부를할려면 어떻게해야할까요? 2 2018.06.09 4476
3992 [출조문의/개인조황공유] 출조문의 2018.06.08 1871
3991 [낚시일반] 초보 화살촉오징어 3탕~ 2 file 2018.06.07 3071
3990 [먹는이야기] 낚시도 좋지만, 때론 사랑하는 가족을 위한 맛(?)기행도 좋지요. 23 file 2018.06.04 8042
3989 [장비관련] 포스마스터4000번 뱃전 6m 정지 2 file 2018.06.01 3516
3988 [장비관련] 배워서 알고싶습니다 1 2018.05.29 3752
3987 [기타] 갈치 낚시 기둥줄 쉽게 묶는 방업이 궁금합니다 5 2018.05.28 6394
3986 [조행후기] 최근 인천 대광어 낚시에 대한 생각들 8 2018.05.27 6054
3985 [낚시일반] 갈치채비 문의드립니다 2 2018.05.26 3991
3984 [조행후기] 낚시 인프라가 많이 아쉬운 "구산항 왕돌초" 조행기 -왕돌초 파핑 조행기bgm- 6 2018.05.23 3078
3983 [먹는이야기] 갈치손질법알려주세요 12 2018.05.13 7980
3982 [낚시일반] 갈치기둥줄 삶는방법좀가르쳐주십시요 9 2018.05.12 5646
3981 [낚시일반] 오징어에 대한 고민 12 2018.05.11 6095
3980 [조행후기] "꿩대신 닭" 서망항 출항 추자도, 복사초 참돔타이라바 다녀왔습니다. -bgm- 2 2018.05.11 3696
3979 [조행후기] "불광불급(不狂不及)" 미치지 않으면 얻을(갑오징어)수 없다. -완도 갑오징어 우중 조행기bgm- 2018.05.07 3682
3978 [낚시일반] 궁금합니다, 여밭/그물뭉치 7 2018.05.03 6176
3977 [조행후기] "잡어왕이 먹어보고 낚아본 두족류 계급은?" 완도 갑오징어 소식을 전합니다. -완도갑오징어낚시 bgm- 6 2018.05.02 4106
3976 [조행후기] 타조 - 글 내립니다. 13 2018.05.01 5856
3975 [조행후기] 빨간 애인을 찾아 남으로 떠난 이야기. 32 file 2018.05.01 10450
3974 [장비관련] 질문 있습니다. 09년 bm 3000(무적) 전동릴 입니다. 10 2018.05.01 2095
3973 [장비관련] 전동릴 수리 저렴하고 수리 잘하는곳 연락처좀 부탁드립니다^^ 1 2018.04.30 3023
3972 [지역정보] 흑산도 2018.04.30 2440
3971 [지역정보] [경기/전곡항] 부잔교(전곡항낚시배승선장소) 주소와 위치를 모르시는 분들을 위해 올립니다. file 2018.04.29 1854
3970 [조행후기] "소문난 잔치 먹을게 없다????" 진도로 참돔낚시를 다녀왔습니다. -bgm- 2 2018.04.27 3632
3969 [조행후기] 타조 - 글내림니다. 10 2018.04.26 3819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34 Next
/ 13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