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어
알려주세요 배낚시

99C0D73A5C22E961246FBD


12월25일


여서도지깅과 완도셔틀에 궁금하시면

잡어왕:010-9031-7676


물때는 11물 1시전후 물돌이타임



9979973C5C22EA1B23AF10


첫번째 지깅에서 입질은 오전에 집중되었다.


뒷자리의 지깅매니아가 입질을 받아 연거푸 두마리를 낚아내는 기염을 토했다.


99CFC33C5C22EA1B23F861


여서도 방어지깅의 특징은 점심식사를 하고


1~2시경에 입질이 집중되는 경향을 보였는데~


오늘 성탄절은 의외로 오전에 입질이 집중되는 경향을 보이고~


998C983C5C22EA1C2697E5


가정과 직장, 그리고 돈과 시간, 바다낚시의 중간 단계에서


갈등과 번뇌로 고민에 빠지들지만 바다낚시꾼의 신세는 결국 바다를 선택하고마는........"


뱃머리 중간에서 입질을 받은 조사님


9999013C5C22EA1C26DD4E


대방어 씨알은 여전이 80~90센치급으로


당찬 손맛을 전해주고~


9936AA3C5C22EA1D28C133


지깅 바늘을 방어입에서 제거할때는 조심 또 조심해야 합니다.


99F7013C5C22EA1E23D718


 밤사이 두눈을 부릅뜨고


내일은 이것저것 욕심 안부리고 생각했던 낚시를 해야겠다. 다짐을 했건만


뒷자리에서 참치를 낚은조사님


99F6E73C5C22EA1E23F999


앞자리에서 방어를 낚아 발길에 채이는 수모를~


99680C3C5C22EA1F2827BC


주로 여서도는 롱지그에 반응을 곧잘하는데


물이 가지않을때는 숏지그가 효과적입니다.


따라서 물이 잘가지 않을때는 숏지그로 교체하여 대방어에 어필하는 지혜가 필요합니다.



9980613E5C22EA1F2D39CD


"가스오부시"를 해먹어야하나????


99A6FF3E5C22EA202317F6


한마리식 한마리씩 어칸을 채워갑니다.


9956193E5C22EA202E5BB9


세마리째 잡았습니다.


99C9FD3E5C22EA202BE608


역시 지깅전문가답게 혼자서 몇마리를 잡아냅니다.


9954123E5C22EA212EF01F


배의 중간에 위치한 조사님도 한마리를 낚아냅니다.


99E7083E5C22EA212AEF04


여기는 참치만 낚아냅니다.


9953FE3E5C22EA222E1259


성탄절을 맞아 여서도에서 지깅의 매력속을 빠져만 들고~


99600F3D5C22EA2233FF18


어칸에 채워진 방어가 늘어만 갑니다.


9955F53D5C22EA231F3B4D


같이간 일행들에게도...스쳐간 인연들과 선실에 하나같이 지깅낚시에 모여든 사람들....


어떻게 이곳까지 왔는지. 궁금하지만 들어보고 싶어도 참자...


늘 웃음을 잃지안고 있는


하루를 여서도에서 잘~놀다 갑니다.


9930EA3D5C22EA232ED735


뒷자리에 위치한 물칸에도 대방어가 채워져갑니다.


99C91A3D5C22EA2325DDB8


의외로 앞쪽에는 소식이 뜸하네요~


999B063D5C22EA241D0AD8


오후가 되자 나른한지 졸음이


보다 많은시간을 던지고 거두기를 반복하다가


졸음과 잠깐 타협합니다.


99634F3D5C22EA24209941


여서도 하늘이 어두워졌습니다.


어디서 어떻게 맺어진 관계든...


가장 중요한건 서로에 대한 신뢰와 믿음이 아닌가 싶습니다.


일방적인 관계는 성립되기가 힘들겠죠...성립되어서도 안되구요...


이상 성탄절 여서도 지깅낚시였습니다.


잡어왕:010-9031-7676


Comment '2'
  • ?
    마포진 2019.01.03 11:28
    굿 재만게 잘쓰셧네요
  • profile
    잡어왕 2019.01.04 11:50
    마포진님 반갑습니다. 새해복많이 받으시고 좋은날만 가득하길 기원합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날짜 조회 수
4113 [장비관련] 낚시대연장대관하여 2 2019.03.19 1399
4112 [장비관련] 일제 낚시대 구입시 유의하여야 할점들 6 file 2019.03.18 2385
4111 [조행후기] 지렁이를 사용하는 타이라바와 사용하지않는 타이라바의 차이는?.........거문도 참돔타이라바 시즌이 시작되었습니다.-bgm- 4 2019.03.15 2434
4110 [장비관련] 방아쇠 나사 조이는 것 가르쳐 주세요. 3 2019.03.08 4087
4109 [조행후기] 거문도권 타이라바! 연일계속되는 미세먼지 긴급재난문자와 계속되던 거문도?조황의 상관관계 어떻게 설명하고 조황을 극복하는 방법은 없는걸까? -bgm- 5 2019.03.06 2807
4108 [장비관련] 시마노 쿨러 스페쟈 라이트 LC- 045L 보냉력 문의요~ 2 2019.02.25 4084
4107 [조행후기] 경기와 수도권 일부는 폭설로 인한 교통체증과 먼바다 풍랑주의보가 해제되어 그나마 여서도를 가는데 대방어 지깅의 결과는????? ~ -bgm- 4 2019.02.21 3790
4106 [조행후기] 3월 한달간 대구금어기가 시작됩니다. 금어기 시작전 후포항 신조선 "라이즈호"왕대구 지깅다녀왔습니다. -bgm- 10 2019.02.15 6629
4105 [낚시일반] 청원의 글 !! 11 2019.02.13 8193
4104 [조행후기] 참돔 3짜, 4짜! 우리는 거런거 쳐주지도 않어~ 예전에는 버리는고기였어~(더꽈형 어록발췌)신비의 여서도(타이라바 불모지) 타이라바 조행기? 보기불편하면 누르지마3 -bgm- 7 2019.02.11 5017
4103 [조행후기] ㅜㅜ금오 2 secret 2019.02.10 950
4102 [조행후기] 우럭대로 지깅이 가능합니까? 초보조사의 끝판왕 지깅은???????? 더이상 설명이 필요없습니다. 그림과 음악으로 감상하세요. -bgm- 14 2019.01.31 8428
4101 [조행후기] 바람이 탱탱부는데 과연 방어들이 나와줄까요? 여서도에는 파도와 바람이 심한데~ 조업은 계속되고 방어들 바이트는 계속??????????????? -bgm- 4 2019.01.28 3748
4100 [조행후기] 떼방어의 공격으로 온통 방어들 세상이 되어가는데?????? 또 공격이 시작됩니다. 뜰채를 사용할 겨를이 없어 들어뽕이 빠를 때도 있습니다. -BGM- 7 2019.01.25 6460
4099 [조행후기] 치고박고.... 23 2019.01.21 10588
4098 [조행후기] 전 하~ !!!! 아직 신에게는 다섯개의 은색지그가 남아 있사옵니다. 은색지그에 따문 따문 한마리씩 어창에 방어가 채워져 가는데. . . . . . -bgm- 4 2019.01.20 4238
4097 [장비관련] 전동릴 좌핸들 2 2019.01.14 4544
4096 [조행후기] 바이브호의 추억 "날씨좋은 평일은 "대 대박조황"으로 쿨러도 모자르고 대방어들로 가득차는데~ 주말은?????? 7080-BGM- 4 2019.01.14 2978
4095 [장비관련] 전동릴 2 2019.01.12 4523
4094 [조행후기] 따듯한 바다와 차가운바닷바람 여서도를 지배하는것은 바람이엇다!!!!!!바다는 세상에 아랑곳하지않고 흐르고 또 움직이다가 ??? 7080-BGM- 2019.01.11 2905
4093 [조행후기] “보고있나 강호동” 호동이 꿀벅지보다 큰 대방어~ 대방어를 품에 우럭대로 대방어낚을수 없냐고 묻습니다만~ 낚을수있습니다. 그러나~~~~ -bgm- 2 2019.01.06 4970
4092 [낚시일반] 빨간 오징어채 6 2019.01.05 6883
4091 [조행후기] 증말입니까? 그렇게 지깅낚시가 재미있습니까? 여서도 대방어 두자릿수 채우고 퇴근합니다. 작은 이벤트와 함께한 여서도 대방어조행기 -신나는 트롯트 bgm- 2 2019.01.04 3626
4090 [장비관련] 2018년을 즐낚하게한 다이와 메탈리아 이세만 게임 MH-235낚시대 file 2019.01.02 2750
4089 [기타] 희망찬 새해, 복 많이 받으십시오. 18 file 2019.01.01 2665
4088 [장비관련] 쿨러 물마개 호환되는 것이 있을까요? 6 2018.12.26 4035
» [조행후기] 기쁘다 대방어 오셨네~ 이혼을 각오하고 여서도를 다녀왔습니다.ㅋㅋ~~~ 성탄절 대방어낚시 여서도 -bgm- 2 2018.12.26 3224
4086 [조행후기] 캬바레 지깅하러 여서도로 떠났어나 후덜덜한 입질과 함께 녀석을 제압해 가는데 초대형입질 강림에 완급조절에 들어가는데~~~~~ 신나는 트롯트 -bgm- 2018.12.23 2883
4085 [장비관련] 다이와 시보그 500AT 전동후카세 클러치 4 file 2018.12.22 2229
4084 [기타] 배터리 2 2018.12.21 3340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38 Next
/ 13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