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어
알려주세요 배낚시


99D9E34E5C3C026111F9C5


1월13일(일요일)


물때는 여서도 1물


만조는 오후3시 전후


바람과 파도가 높지않고 낚시하기 좋은 조건

금요일 여서도 출조예정

잡어왕:010-9031-7676




99A5E7385C3C0A361E31E1


바다와의 만남을 위해 장소를 잡고


많은것을 준비했던 것처럼,


9923A2385C3C0A39194FBF


바다를 두고 떠나는 순간에도


당연히 예의가 지켜졌으면 한다.


992FCB385C3C0A38238CDD


하루 1~3번의 기회가 반드시 오리라는


믿음과 함께~~


준비를 합니다.


99419D385C3C0A3722D64D


바다를 보고


물결치는 파도를 바라보며


 아쉬움을 이야기하는


것이 인간적이라 생각한다.


999037385C3C0A371F9D58


그리고 바다를 사랑했던


낚시인이 감당해야할


마지막 책임인 것이다.


99F8CC385C3C0A38250517


오후 만조를 전후해서


우당탕탕


만선의 기쁨이 함께 찾아옵니다.


990C01385C3C0A381A1122


여기저기 랜딩으로 정신이 혼미합니다.


힜트~~~~ 여기도 힛트


선장님 뜰채좀 대주이소~~






99321C3B5C3C0A3923267F


무한저킹의 반복 또


반복


몇번의 입질을 위해 ~~


997F7B3B5C3C0A3A1E6FE1


수온이 점점 떨어져


이제는 대방어지깅의 계절입니다.


대방어낚시의 정점을 향해가고 있습니다.


여서도 지깅이 궁금하면????

잡어왕:010-9031-7676


9918173B5C3C0A3A2564AE


으~악


힘겨루기 한판~


9931623B5C3C0A3A24AC22


수온은 15도 내외 그리고


바람한점 없는 그런 날씨입니다.



998CFF3B5C3C0A3B20CA15


오랜만에 맞보는


바다내음이라 심장이 두근두근 합니다.


997CA43B5C3C0A3B21163A


 바다낚시의 흔적은,


조과 특히 대방어조과가


 아닌 마음에 새기는 것만으로도 충분하다.


998D523B5C3C0A3C207A1E


만경창파에 몸을 실어 마음은 벌써 온갖고기들을 다잡았다.


이제보니 내마음이 메마르고 답답했던것은


다른 낚시인 때문이 아니고 내속에 배려하는 마음이 없었음을 알았습니다.


99B38A3C5C3C0A3C171E6A


 그래 채울수 없다면 모두 비우자.......^^ (스트레스)



99206E3C5C3C0A3D1D34BE


주고 또 주어도 달라지지 않은 소망 만큼이나


기다릴줄 아는 그런 사람이 되자.

소박한 꿈으로...............


99CB5A3C5C3C0A3D16EC9F


"낚시꾼 집안 냉장고에 생선이 떨어져서야 쓰것냐...."


대방어로 채워넣읍시다.


99514B3C5C3C0A3D1BF918


이리저리 살다보니


 온갖 걱정들을 살며시 잠재워


놓고 바람 따라 유랑하는 나그네 되어 여서도 바다에 잠시 쉬었다 갑니다.


99FB2A3C5C3C0A3E146082


 가진 것이 없어 라고 생각이 들 때....


우리는 바다가 있어 행복하다고..


이렇게 생각하지 못 하는 이유는


당신이 살아 숨쉬는 고마움을 때론


잊어버리고 있기 때문입니다.


여서도 지깅은 잡어왕:010-9031-7676


9920C03C5C3C0A3E1D1CBD


오늘낚은 대삼치며 대방어들 점검중입니다.


9952653C5C3C0A3F1B81AD



9921EA345C3C0A3F1A32E3


이런 대박조황앞에


우리는 쉬운 것을 어려워하고,


가까운 데 있는 것을 멀리에서 찾고,


늦게 깨닫고 후회하고 아쉬워합니다.  


99C2BB345C3C0A4014B109


날씨만 받쳐준다면야


매주 이런조황으로 가득찹니다.

994185385C3C0A36221443



"

쿨러들이 넘쳐납니다.


"


991C7E345C3C0A401AE4BC


998F84345C3C0A4020FD83


대방어 몇마리면


둘이서 쿨러들기도 힘듭니다.


99F44F345C3C0A4112BA2D


대방어들로 넘쳐납니다.


99A772345C3C0A411566D5


이제와 생각하니


낚시인들에게 참으로 고맙고 미안한 것이 많습니다.



그걸 너무도 잘 알면서도


너무 흔한말로 고맙다는 말도, 미안하다는 말도 내 목소리로


진실 되게 해준 적이 없었습니다.


여서도 지깅은 잡어왕이

잡어왕:010-9031-7676

Comment '4'
  • ?
    유성매직카(김병조69) 2019.01.15 08:04
    항상보는글이지만조행기 참잘쓰시네요....ㅎㅎ배경음악도 좋아요...글을읽다보면 여서도잡어왕이 있는곳으로 뛰어가고싶네요^^ 시간잡아 출조하겠읍니다^^
  • profile
    잡어왕 2019.01.15 10:06
    즐감하셨다니 다행입니다. 유성매직카님을 위해서 여서도 바다에 대방어들 많이 남겨두었습니다. 출조한번 해보시고 마음것 건져가세요~ 좋은한주 되세요.
  • ?
    정재익 2019.01.18 18:27
    가고싶습니다.............
  • profile
    잡어왕 2019.01.20 12:08
    시간내서 한번 다녀가세요. 대방어도 많이 건지시구요 ㅎ~ 좋은하루되세요.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날짜 조회 수
4107 [조행후기] 경기와 수도권 일부는 폭설로 인한 교통체증과 먼바다 풍랑주의보가 해제되어 그나마 여서도를 가는데 대방어 지깅의 결과는????? ~ -bgm- 4 2019.02.21 1568
4106 [조행후기] 3월 한달간 대구금어기가 시작됩니다. 금어기 시작전 후포항 신조선 "라이즈호"왕대구 지깅다녀왔습니다. -bgm- 10 2019.02.15 4471
4105 [낚시일반] 청원의 글 !! 10 2019.02.13 6228
4104 [조행후기] 참돔 3짜, 4짜! 우리는 거런거 쳐주지도 않어~ 예전에는 버리는고기였어~(더꽈형 어록발췌)신비의 여서도(타이라바 불모지) 타이라바 조행기? 보기불편하면 누르지마3 -bgm- 7 2019.02.11 3623
4103 [조행후기] ㅜㅜ금오 2 secret 2019.02.10 870
4102 [조행후기] 우럭대로 지깅이 가능합니까? 초보조사의 끝판왕 지깅은???????? 더이상 설명이 필요없습니다. 그림과 음악으로 감상하세요. -bgm- 14 2019.01.31 7133
4101 [조행후기] 바람이 탱탱부는데 과연 방어들이 나와줄까요? 여서도에는 파도와 바람이 심한데~ 조업은 계속되고 방어들 바이트는 계속??????????????? -bgm- 4 2019.01.28 3162
4100 [조행후기] 떼방어의 공격으로 온통 방어들 세상이 되어가는데?????? 또 공격이 시작됩니다. 뜰채를 사용할 겨를이 없어 들어뽕이 빠를 때도 있습니다. -BGM- 7 2019.01.25 5807
4099 [조행후기] 치고박고.... 23 2019.01.21 10302
4098 [조행후기] 전 하~ !!!! 아직 신에게는 다섯개의 은색지그가 남아 있사옵니다. 은색지그에 따문 따문 한마리씩 어창에 방어가 채워져 가는데. . . . . . -bgm- 4 2019.01.20 4119
4097 [장비관련] 전동릴 좌핸들 2 2019.01.14 4312
» [조행후기] 바이브호의 추억 "날씨좋은 평일은 "대 대박조황"으로 쿨러도 모자르고 대방어들로 가득차는데~ 주말은?????? 7080-BGM- 4 2019.01.14 2845
4095 [장비관련] 전동릴 2 2019.01.12 4357
4094 [조행후기] 따듯한 바다와 차가운바닷바람 여서도를 지배하는것은 바람이엇다!!!!!!바다는 세상에 아랑곳하지않고 흐르고 또 움직이다가 ??? 7080-BGM- 2019.01.11 2826
4093 [조행후기] “보고있나 강호동” 호동이 꿀벅지보다 큰 대방어~ 대방어를 품에 우럭대로 대방어낚을수 없냐고 묻습니다만~ 낚을수있습니다. 그러나~~~~ -bgm- 2 2019.01.06 4888
4092 [낚시일반] 빨간 오징어채 6 2019.01.05 6704
4091 [조행후기] 증말입니까? 그렇게 지깅낚시가 재미있습니까? 여서도 대방어 두자릿수 채우고 퇴근합니다. 작은 이벤트와 함께한 여서도 대방어조행기 -신나는 트롯트 bgm- 2 2019.01.04 3562
4090 [장비관련] 2018년을 즐낚하게한 메탈리아 이세만 게임 MH-235낚시대 file 2019.01.02 2643
4089 [기타] 희망찬 새해, 복 많이 받으십시오. 18 file 2019.01.01 2534
4088 [장비관련] 쿨러 물마개 호환되는 것이 있을까요? 6 2018.12.26 3986
4087 [조행후기] 기쁘다 대방어 오셨네~ 이혼을 각오하고 여서도를 다녀왔습니다.ㅋㅋ~~~ 성탄절 대방어낚시 여서도 -bgm- 2 2018.12.26 3147
4086 [조행후기] 캬바레 지깅하러 여서도로 떠났어나 후덜덜한 입질과 함께 녀석을 제압해 가는데 초대형입질 강림에 완급조절에 들어가는데~~~~~ 신나는 트롯트 -bgm- 2018.12.23 2824
4085 [장비관련] 다이와 시보그 500AT 전동후카세 클러치 4 file 2018.12.22 2172
4084 [기타] 배터리 2 2018.12.21 3278
4083 [조행후기] 죄송합니다.평일 특공대를 조직하여 방어지그로 무차별 공격하였으나 완도방어의 철벽방어에 속수무책으로 당하고 말았습니다. 그러나 적지에서 빠져나온 녀석들을 몇수 포획했습니다.-bgm- 2018.12.20 3224
4082 [장비관련] 비스 마스트3000XP. XS 구입 문의 4 2018.12.20 2980
4081 [조행후기] 추운 계절 - 개우럭의 보고(寶庫), 가거도 다녀온 조행기입니다. 22 2018.12.17 12374
4080 [조행후기] 여서도방어는 짝퉁지그를 구별하는 특별한 능력을 지녔습니다. 여서도 방어의 끝판와 지그는 ???지그입니다.ㅡ -BGM- 2018.12.17 2524
4079 [장비관련] 비마3000xp 속도 이상 문의드립니다 1 2018.12.14 1933
4078 [물고기정보] 강원도 대진항 통발 도루묵잡이 여행. 14 2018.12.12 5757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37 Next
/ 13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