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어
알려주세요 배낚시


인천 대광어 다운샷 축제가 열리다.


속마음은 솔직히 대광어 댓마리 정도를 만나고 싶은 간절한 심정입니다.

이루고자 하는 뜻을 가진 집념의 사람은 반드시 그 꿈이 이루어진다는 유지경성
(有志京城)이란 말이 있습니다. 불가능은 없겠지요.
사이즈는 좀 적었어도 과거 이 정도 이상은 낚았으니까...ㅎㅎ
비단 그것이 꿈에 불과할지라도 최선을 다하면 조과에 관계없이 그만...^^ 
꿈꾸는 시간 동안만은 설렘과 잔잔한 행복의 물결이 내 맘에 일렁입니다.

근일 출조한 인천권 배에서 입질을 보였던 광어 조황사진 웜 종류를 체크하고,

물때에 따른 물심 추이에 맞춰 추의 길이도 조정한 채비를 만들어 놓고,

오래되어 녹슨 다운샷 감각을 살리고자 워밍업도 해 보며,

그래도 흡족지 않아 다녀오신 분들께 전화로 입질 패턴이나 웜 구성 등

자문을 구하며 테크닉도 점검하였답니다.


이렇게 꿈을 싣고 29일 새벽, 남항으로 향합니다.

3시에 백마호 사무실 문을 열고 광순이님이 추첨을 합니다.

이젠 남항의 선사는 거의 추첨을 하는 분위기입니다.

우리 일행 아니오니님, 저, 안정희 보누스 편집주간님, 보누스 박윤태 사장님

4사람은 추첨이 따라 ③④⑤⑥으로 앉습니다.

 


99735A3A5CEE6DA13D5603


▲ 남항의 백마호와 천지호는 항상 같이 붙어 정박을 합니다. 바로 눈이 마주쳤지요.

반갑게 맞아 주셔서 함께 인증샷을 찍었습니다.

여러분께서도 잘 아시는 천지호의 자선(自船) 사무장인 병아리님...

백마호 윤 사무장(광순이)님과 함께 두 분 다 해맑은 미소와 친절이 몸에 배인 분들이라 팬이 많기로 유명하지요.



 

9927143F5CEE6CB2076430


 ▲ 휘황한 불빛을 뒤로하고 꿈 바다를 향해 배는 달립니다.




99643A3B5CEE6CDE3B69AA


▲ 5시 22분. 태양은 변함없이 붉게 타오릅니다.

모두 채비를 준비하고 있습니다.

 



997BD3395CEE6CF82C3C23


 ▲ 팔미도가 보이는 곳, 뒤엔 자월도 남쪽 부근에서 서서히 포인트를 더듬어 갑니다.

1물이라고 하지만, 물 흐름이 원활하지 않다며 멀리 이동하지 않고 주위를 계속 맴돕니다.

뭔가 낌새가 이상합니다. 그리고 선장님께서 준비하라고 하면서 바로 포인트에 이동,

수심이 좀 깊은 곳에서 배를 흘립니다.

와우!~~ 순식간에 여기저기 대광어 타작이 시작됩니다. 

루어 전문배의 명 선장 답습니다.  


* 팔미도는 1903년 우리나라 최초로 만들어진 등대라고 하고

2개의 섬이 모래톱으로 연결되어 있는데, 그 모양이 마치 한자인 여덟八 자 모양을 띠었다 해서

팔미도(八尾島)라 지었다 합니다.

 



99827B485CEE847F042BA0


▲ 기본이 70~100cm급 도끼 입질의 대광어 축제가 열립니다.

뜰채 들고 선장님, 사무장님 이리 뛰고 저리 뛰고...

저도 80cm 광어를 올렸습니다. 바로 재빨리 선회하며 다시 집입...

아뿔싸 입질을 받고 올리는 도중 드랙을 잠가 놓았나요.. 줄이 터져 나갑니다...

두 번째도 아~~ 맥이 풀립니다.  


오늘은 배 전체 70cm~100cm 급 광어가 약 30수 정도 나온 것 같습니다. 

물론 중급 사이즈 광어도 제법 낚았는데, 소위 말하는 깻잎 광애는 보이질 않습니다. 

그러나 아쉬운 것은 전반적인 평균 조과보다 개인 편차가 심한 하루였습니다.




997EDD4E5CEE84A02577BF


▲ 무거워 들고 찍기가 버거울 정도로 요즘 대광어들이 이렇게 많이 출현하는 이유가 뭘까요.

타 지역보다 인천권에 대광어들이 이렇게 많이 출몰하는 이유는 제 개인적인 추론입니다만,

아마도 낚시나 조업이 성행하지 못하여 사람 손이 덜 타는 특수성을 가진 NLL일대나 북한 수역에서

자생하다가 남하하는 개체들이 아닌가 싶습니다.


1953년 휴전협정 체결 후 66년간 닫혀있던 비무장지대(DMZ)의 1급 생태계처럼 NLL일대나 북한 수역은

아직도 여느 지역에 비해 최상의 생육 조건이 좋은 건강한 화수분 생태계가 라고 봅니다.

그렇게 조업 또는 낚시로 잡아내도 이렇게 계속 대광어들이 나오는 것을 보니 말입니다.       




9940F83B5CEE6D0F035018

 

▲ 배들이 모여들기 시작하면서 입질이 소강상태를 보입니다.




996F8F3F5CEE6D250D0CD9

 

▲ 오랜만에 떠난 광어 다운샷 탓인지 약간 채비며 감각도 낯섭니다.

2~3번 랜딩 도중 바늘털이에 줄이 터져 나가거나 숏 바이트 난것도 전반적으로 다시 점검해 봐야 할 숙제입니다.

특히 종일 들고 해야하는 부담감 때문에 긴 루어대(2m)를 놔 두고 생각없이 유연한 허리 힘이 없는

짧은 루어대(150cm)를 가져간 것이 오늘 가장 패인 중에 하나 아닐까 싶네요.


배에서 내려 집에 오니 7시가 채 안 됩니다.

양판 회를 떴더니 순살비율이 약 50%로 가성비 좋은 광어답게 엄청난 양의 살코기가 나오네요.

가족 모두가 회덮밥을 해 먹고도 남아 랩으로 꼭꼭 싸서 냉동고에 보관해뒀습니다.

함께하신 모든 조사님, 즐거운 한 때를 보내 너무 감사했습니다.


Who's 晝夜釣思(주야조사)

profile
Comment '24'
  • ?
    김포신사(젠틀피싱) 2019.05.30 06:49
    먼저 사진속 병아리님을 보니 더 반갑습니다
    드디어 대광어 시즌이 도래했나 봅니다
    m급을 놓처서 아쉬움이 컷겠지만 80cm의 대광어가 대신해서
    형님을 반겨주었네요
    보기만 해도 시원한 출조사진이 시작하는 하루에 에너지를 팍팍 받습니다
    즐감했습니다
  • profile
    晝夜釣思(주야조사) 2019.05.30 07:19

    혹여 대광어 잡으러 가실 때는 6.6"(198cm)정도의 로드를 가져가셔야 합니다.
    짧은 대는 유연하게 대처하는 허리 힘이 없어 꼭 잡고 있다가 순간 큰 액션의 바늘털이를 하게 되면

    그 힘에 의해 줄이 터지거나 숏 바이트 현상이 벌어지니 꼭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바닥에서 약 10cm 정도 띄우며 조류의 흐름에 의한 자연스런 웜의 액션이 나오도록
    고패질을 하지 않고 유지해도 됩니다.
    참고로 대광어 대상용이라고 20~30만 원짜리 고가품도 좋지만, 중가형도 랜딩하는데
    큰 문제가 없으니 초보님들 참고하십시오.

    요즘 루어대는 예전과 달리 과학적인 제품 생산으로 직관성을 위해 중, 저가품도 적잖은
    노력을 기울이는 제품이 많습니다.
    손맛~~~ 정말 쥑입니다..ㅎㅎㅎ

  • ?
    항상부자 2019.05.30 07:10
    인천에 다녀가셨네요....
    병아리 아지매는 16일에 일행..7명이 가서 부산을 떨고 왓습니다 ㅎㅎ
    광순이 아지매도 한번 보러가야 하는데....시간이 잘 안 나내요....
    대광어......추카 드립니다... 건강하시구요 .....
  • profile
    晝夜釣思(주야조사) 2019.05.30 07:24
    역시 바다 병아리님의 인기를 실감합니다...^^
    항상부자님, 혹여 가실 때 연락 한 번 주십시오.
    따라 붙을랍니다...^^
    늘 건강하시고 희망과 푸르름이 철철 넘치는 생육의 6월 맞으시길 기원합니다.
    고맙습니다.
  • ?
    wolf 2019.05.30 09:10
    주야조사 형님 시원한 글 반갑게 잘 봤고 형님 여전하신 모습도 반갑습니다.
    체력관리 잘하셔서 목적하신 대물 꿈 늘 이루시길요.......


    먹을 거 없다구 더윈 자시지 마시구유^^
  • profile
    晝夜釣思(주야조사) 2019.05.30 09:42

    고맙소이다. 울프님...^^
    진짜루 좀 봅세다.
    우찌 용안 뵙기가 부처님, 하느님보다 어렵단말인가요.
    죽자사자 군산만 가니까 군산에 짱 박아 놓은 뭔가가 있다고 소문이 자자하던데,
    믿어두 되남유~? ㅎㅎㅎ
    군산 경제가 무척 어려워 덩달아 원룸 빈 방도 많고 가격이 저렴하더군요.
    9~10월 두 달간만 특가 임대를 얻어 우럭이나 주꾸미 그리고 갑이 낚시를
    줄차게 다닐까.. 생각 중...^^
    울 울프님 생각이 워뗘?...
    만약에 그렇게 된다면 방은 걍 공짜로 빌려 드릴 용의가.. 있음...^^

  • ?
    늦은챔질 2019.05.30 09:11
    백마타고 놀다오셨군요
    저도 6월2일에광순아지매뵈러 가볼까합니다
    손맛 보심을축하드립니다만 아니걸은고기를 터트리시다니요
    아직더,,,,,,,,,, ㅎㅎㅎ
    봄갈치보러는언제쯤이좋을까요
    군내리 가시면따라붙겠습니다
    날이더워지고있습니다 항상건강하십시요
  • profile
    晝夜釣思(주야조사) 2019.05.30 09:53

    가슴과 온몸을 요동하는 무게감과 격한 요분질...
    덜~덜~덜!!~~ 긴장 모드에서 서서히 릴링 하다가 순간 터져버려....ㅠㅠ
    머시기 먹은 머기기 먀냥... 빳빳하게 서 있는 낚싯대를 쳐다보며
    아연실색 멍해지는 멘붕의 그 심정...
    지금도 생각하면 너무 아쉽습니다..ㅎㅎㅎ

    군내리는 6월 중순경에 좀 활성도가 좋을 때에 다녀올까 합니다.
    같이 가시지요...^^
    배에서는 마시지 못하게 하니까...
    육지에서 제가 직접 담은 양귀비 술(ㅋㅋㅋ)을 두어 잔 드시도록 하겠습니다..ㅎㅎㅎ

    많이 드시면 하늘이 노래져요. 그때까지 건강하십시오. 고맙습니다.

  • profile
    이어도(강인병) 2019.05.30 10:30
    참.. 부지런하게 전국을 누리시는 전국구(?)이십니다.^^
    고향이 인천이면서도 정작 인천으로 출조를 못하고
    아래로 아래로만 향하는 이 욕심을 어떻게 해야하는지 모르겠습니다...ㅠ.ㅠ
    정말 올해는 욕심 버리고 즐기는 낚시를 해보려고 합니다.^^
    우선 가까운 곳으로 외수질부터..시작합니다.^^
    주야조사님..건강하신 모습.. 계속 보고 싶습니다~~~
    글구 양귀비 술 .. 저도 좋아합니다.^^
  • ?
    늦은챔질 2019.05.30 11:20
    오랫만입니다 잘계시지요
    양귀비술은제꺼구요 ㅎㅎㅎ
    이어도님은 막걸리아닌가요
    갈치갈때시간한번번밎춰보시지요
    항상건강하시구요
  • profile
    晝夜釣思(주야조사) 2019.05.30 12:43
    늦은챔질님도 양귀비 술의 효험을 아시는지요?
    같이 드시면 되겠네요..
    개봉일이 11월 8일(2물 목요일) 입니다..ㅎㅎㅎ
  • profile
    晝夜釣思(주야조사) 2019.05.30 12:36

    이어도님이 제주도산인 줄 알았는데, 제품이 인천산이었구나...ㅎㅎ
    아랫녘이 조과가 별로이니까 인천쪽으로 조사님들께서 많이 몰립니다.
    광어는 인천쪽이 대광어 때문에 부러운 곳이고요.
    우럭도 좋은 배 타면 그런대로 만족...
    무엇보다도 접근성이 좋아 자리 추첨을 하니 늦게 가도 되고
    일찍 집에오니 더 좋고요...^^
    날 잡아 함께 가십시다....

    참, 양귀비 술은 가을이 되어야 약효의 효험이 극대화 된다고 하네요.

    아마도 딱 좋은 계절, 주꾸미 갑오징어 안주와의 궁합이 초극대화...ㅎㅎ


  • ?
    대포지교 2019.05.30 12:01
    안녕하세요...
    올려주시는 주옥같은 글
    잘 읽고 있습니다.
    고맙습니다.
    항상 건강하세요....~^^
  • profile
    晝夜釣思(주야조사) 2019.05.30 12:48
    대포지교님, 잘 계십니까?
    수국처럼 포근한 인상이 요즘들어 많이 그립습니다.
    늘 응원하여 주셔서 감사드리고요.
    행운이 늘 공기처럼 님을 감싸길 기원합니다.
  • profile
    옹고집 2019.05.30 13:54
    인천으로 대떨림 보러가셨군요
    저는그전날 탐라에갔다가 인천가시는날 벌말로 왔네요
    방생하여주신 두마리 다음에 제가가서 건저오겠읍니다
    너무 애닳파 하지마십시요 ㅎㅎㅎㅎ
    간만에 대떨림 축하드립니다
  • profile
    晝夜釣思(주야조사) 2019.05.30 15:57

    제주 가셨다는데, 재미 좀 보셨는지요?
    듣기로는 아직 제주권에도 재미있는 소식이 들려오질 않고 있습니다.
    거문도권 입성 소식은 조금씩 나아지고 있다고만 하는데,
    관련 선사들의 애간장을 태우고 있고요.

    갈치는 그렇고... 인천에 대광어 낚시 함 갈까요?
    3~4물 정도면 활성도 좋을 것 같다는 전문가 귀띔도 들었습니다.

  • profile
    anioni 2019.05.30 21:14

    아아...아
    그 짜릿한 땡김의 순간, 황홀한 경험을 바라다
    봐야 하는속타는 간절함이란..
    인천 바다가 베푸신 은혜에 더해진 주야님의 깊은 배려 (?)에

    입은 싱글벙글
    회에 초밥,덮밥에 이어지는 연 이틀동안의 酒宴에

    몸은 엉망진창


    날 한번 더 잡으세요
    모아 둔 에너지로 쫙 땡겨보게
    더 큰걸
    더 힘차게
    더 더 더 더 더
    .
    .
    꿈속에서라도.

  • profile
    晝夜釣思(주야조사) 2019.05.31 06:31

    <황홀한 경험을 바라다봐야 하는 속타는 간절함이란.. > ㅋㅋ
    그러니 달밤에 에너지 소비하지 마시고
    이런 날 대비하여 절제로 모아둔 에너지 쏟으면 대광어가 줄사탕으로
    매달려 왔을텐데... 안타까비...

    한번 더 잡으세요. (12일 날 잡았습니다.)
    모아 둔 에너지로 쫙 땡겨보게
    더 큰걸
    더 힘차게
    더 더 더 더 더~~~

    꼭꼭꼭 그런 꿈이 현실이 되시길 이번에 빌어봅니다.
    그리고 님께서 그토록 사랑하는 광애잡이님도 오십니다..ㅎㅎㅎ

  • profile
    anioni 2019.05.31 07:09
    깻잎광어의 달인이신 광어잡이님의 출현이라
    긴장감이 다소 풀리는 것은 아닌지...ㅋㅋ
  • profile
    晝夜釣思(주야조사) 2019.05.31 07:27
    ㅋㅋㅋ
    세월이 흘렀으니 변화가 있겠지요..ㅎㅎㅎ
  • ?
    나그네7 2019.05.31 18:06
    인천 다녀오셨군요
    짜리한손맛. 털리는맛도. 대단하지요
    예리한분석과 확실한데이터를가지고 들이대도
    결과는 딴판일수도 있지요.
    나름 대광어 손맛보신것 축하드리구요
    지난번예약은 기상불량으로 취소되었구요.
    해서. 이번주일요일에 출조하는데요.
    물살이 너무셀것같아 다소 좀그렇긴하네요
    그래도 바다의빨래판같은넘들을 만날생각에 벌써부터
    설레임을 즐기고 있담니다.
    님.의 조행기 잘보았습니다.
    고맙습니다.
  • profile
    晝夜釣思(주야조사) 2019.06.02 05:39

    나그네7님... 오늘 출조하시는 날이시군요.
    오늘이 5~6물로 같이 가는 날, 고저차가 660 정도 되는 물심이 있는 날이네요.
    여하 간에 훌륭한 솜씨를 발휘하여 빨래판 보다 큰 하얀 돚단배 만한 광어 3~4수
    거뜬히 올리시길...^^
    지금 시간이면 채비 풀고 설렘 가득한 담글질 중이시겠습니다..
    안낚, 즐낚하시고 오십시오.
    고맙습니다.

  • ?
    바다상록수 2019.06.01 12:53
    광어
    인천 조황에
    축하 드림니다ㅡ

    언제나
    감칠맛 나는 조행기는
    읽는 이로서 현장감을 느낌니다

    항상
    건강하시길 기원 합니다
  • profile
    晝夜釣思(주야조사) 2019.06.02 05:48

    어서 오세요. 바다님...
    요즘 좀 다니시는지요?
    함께한 출조가 언제인지 가물가물합니다.
    올해는 어디든지 연락주시면 동출 계획을 세워볼게요..^^
    유월도 벌써 둘째 날입니다. 건강하시고 매사에 축복 가득하시길 빌며
    고맙습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날짜 조회 수
4148 [루어관련] 여수씩 한치 낚시 기법및 채비 아시는분 부탁드림니다 5 2019.07.09 9257
4147 [낚시일반] 참돔 타이라바 1 2019.07.09 3402
4146 [낚시일반] 녹동 선사의 일방적 취소 환불규정도 개판입니다. 13 2019.07.05 9742
4145 [장비관련] 베이트릴 기어비에 대한 문의드립니다 3 2019.07.05 8413
4144 [낚시일반] 한치낚시에 전동릴 포마1000 릴가능한지??? 3 2019.07.04 4134
4143 [장비관련] 다운샷 채비용 도래 판매하는 곳 1 file 2019.07.03 2707
4142 [낚시일반] 갈치낚시중 한치바늘 털기 3 2019.06.18 7561
4141 [장비관련] 낚시대에 바르는 액폭시 구매하는곳 아시는분 7 2019.06.18 5534
» [조행후기] 인천 대광어 다운샷 축제가 열리다. 24 2019.05.29 12544
4139 [홍보&소식] 게시판 신설 안내 2019.05.25 3111
4138 [장비관련] 쭈꾸미, 갑오징어 3 2019.05.20 12063
4137 [장비관련] 웜의 재사용 ? 6 2019.05.14 8211
4136 [기타] 광어 90cm우럭 60cm 대구 1m 나이는?? 4 2019.05.04 11814
4135 [장비관련] 전동릴 구입문의 4 2019.05.01 8244
4134 [조행후기] 5월~6월의 인천권 먼 침선 우럭낚시의 상황과 요령 35 2019.05.01 14910
4133 [장비관련] 돌돔대 바트대 갈치대 손잡이로 튜닝하는 하는곳 좀 알려 주세요^^%(답례 있음) 4 2019.04.22 5181
4132 [장비관련] 포스마스터600 단독 어탐기능사용법 알려주세요^^ 2 2019.04.22 5162
4131 [알림] 유튜브 장사 금지 제안 (냉무) 1 2019.04.20 4401
4130 [낚시일반] 다이와낚시복 정품과 중국산가품 차이점 2 2019.04.20 7124
4129 [낚시일반] 동해 공현진항 대구낚시 꿀팁 2019.04.19 4311
4128 [낚시일반] 쭈갑 왕눈이 에기 튜닝법 2019.04.19 6305
4127 [낚시일반] 선상광어다운샷 방법을 정리해보았습니다 2019.04.19 5758
4126 [기타] 바야흐로 영양 많고 살 꽉 차는 바지락의 계절. 봄철 울 조사님 가족 건강을 챙깁시다. 6 2019.04.19 3690
4125 [기타] 정품 4 2019.04.18 2846
4124 [장비관련] 광어 다운샷 소형전동릴 드랙 어떻게 놓나요?? 1 2019.04.15 4585
4123 [먹는이야기] 역대급 고발영상 "대한민국 100% 속고있다" 그 동안 속으면서 먹었던 횟감의 진실은? 1 2019.04.08 7428
4122 [낚시일반] 선상낚시에서의 릴 사용방법을 정리해봤습니다- 2 2019.04.04 6059
4121 [낚시일반] 선상낚시에서의 릴 사용방법을 정리해봤습니다. 1 2019.04.04 5006
4120 [지역정보] 부산소재 낚시 및 어구등 인터넷 판매점 문의 2 2019.04.04 2846
4119 [낚시일반] 광어 다운샷 채비 꿀팁입니다. 3D 프린터로 60배 확대한 바늘로 보기쉽게~~!! 2019.03.31 7168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40 Next
/ 14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