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어
알려주세요 배낚시

갈치 낚시 2벌채비를 운용할 시 서두르지않고 조과면에서도 외벌 채비때보다 많이 낚으게 되는 것은 규정사실인듯 합니다.


제주권에는 9.77톤배에 이전에는 20명의 낚시객이 출조를 했지만 지금은 8~16석으로 줄여서 옆사람과의 간격이 

넓직 합니다.


반면 통영, 여수권에서도 14인 ~ 18인석으로 자리를 조정하여 낚시인의 편의를 도모하고 있습니다.



하지만 간과할 사항은

초보나 채비를 다루는 솜씨가 서툰 조사는 두벌채비를 운용하다가 한두번은 너그럽게 이해를 하겠는데 

밤사이 봉돌을 던질때 수차례 삑사리(실수)를 내서 옆사람까지 낚시를 망치게 합니다.


심지어 채비를 올려 다음 채비를 던지기 위해 배전의 비너에 일시적으로 걸어놓은 채비까지 거는 경우도 있고

봉돌을 던질때 잘못 투척하여 옆에서 낚시하는 조사가 이미 유영층 수심을 맞춰 놓은 채비를 걸어 눈쌀을 찌푸리게 하는 일이 많습니다.

그리 걸어놓으면 채비를 올려가면서 가지줄을 다 자르고 새로 매든가~~~기둥줄까지 새로 만들어야 합니다.


누구나 수많은 경험과 노력에 의해서 봉돌채비를 던질때 노련하고 정확하게 대처할 수 있지만 

갈치 낚시 경험이 많지 않은 조사님들은 봉돌 던질때 실수가 많이 따르게 마련입니다.

옆조사를 배려한다면 본인의 낚시 실력이 얼마만큼인지 본인 스스로가 통찰하여 두벌채비로 남에게 본이 아닌 

민패를 끼치게 해서는 않된다고 생각 합니다.


봉돌(채비)을 던졌을때 봉돌 낙하 지점이 낚시하는 사람이 생각하는 지점에 정확히 투척이 되어야 됩니다.

봉돌을 던지면 어떤때는 정상적으로 어떤때는 채비가 수직선으로 날아가면서 아래 위 바늘이 엉키는 

경우도 있는 본인 또는 옆조사의 갈치낚시대에 채비줄이 엉키는 경우도 있습니다. 

특히나 선상 바닥에 서려놓은 기둥줄을 밟고 투척을 하게되면 결과는 불도듯 뻔할 뻔자로 완전 실패작이 됩니다.


봉돌 던지는 요령이 서툰 조사님께서는 봉돌 투척방법을 다시 한번 살피고 연습 좀 많이 하시고 두벌채비를 운용해 줄것을 권해 드립니다.


봉돌 던지는 방법은 몇가지가 있지만 본인에 맞는 방법을 선택하여 꾸준히 노력하시기 바랍니다.

본조사의 경우 봉돌채비 끈을 엄지손가락에 걸어 아래에서 위로 던지게 되면 채비가 포물선을 그려가면서

아주 예쁘게 날아 갑니다. 


인터넷 유튜브보면 동영상까지 잘 나와 있습니다. 한번 보시고 넓직한 공터등에서 연습을 해 보는 일도 

나쁘지 않다고 생각 합니다. 어떤 방법으로 봉돌을 던질까 구상도 해보고요.


자랑하는 것은 아닌데 본조사는 본인의 갈치낚시대 위로 던져도 낚시초리대를 지나 정확한 지점에 도달하기 때문에 초리대 감는 일도 거의 없습니다. 

하루밤에 몇번 걸어대면 왕짜증 납니다.

금년도 시즌부터는 채비 운용을 잘들 하셔서 더 멋진폼으로 출조때 마다 만쿨하시기를 소망 해 봅니다.


새해 복많이 받으시고 어복 충만하시길 축원 합니다.

Comment '4'
  • profile
    루피 2021.01.01 14:47
    이 글을 보니까 제가 처음 갈치 낚시할때가 생각 나네요. 여수에 있는 선사에서 15년 전에 첫 출조때 봉돌 던지다 옆 조사님 채비 한번 걸고 미안한 마음에 그다음 부터는 투척 안하고 모심기로 낚시 한적 있어서 그런 다음 집에 와서 초등학교 운동장에서 20미터에 둥그렇게 원을 그려놓고 연습을 한게 생각 납니다. 낚시가면 누군나 한두번 이런 실수를 하겠죠.본인이 처음 입문 했을때 생각 하시고 느그러운 마음으로 조언해 주시고 가르쳐 주시면 좋겠네요. 일단은 정확한 지점에 투척이 되게 연습을 하시는게 제일 좋읍니다. 올 한해도 모든 조사님들 출조길 항상 어복충만 대박 조황 기원합니다. 코로나도 조심조심^^
  • ?
    스마일출조 2021.01.02 16:24
    아직 완초보인데 지난번 출조때 처음으로 던져보았는데
    역시 마음 먹은 곳으로 안가더군요 옆 조사님에게 피해는 주지않았지만
    역시 조심해야겠더라구요.
  • ?
    아옹이 2021.01.02 19:49
    봉돌을 던지지 않고 바로 밑으로 내리는 방법(수제비 떼기)도 있지만 본인의 채비 정렬...어군의 집어등이
    필요하므로 빨리 탈피해야 합니다.
    기상악화시에는 방법이 없겠지만서두......요
  • ?
    풍산 2021.01.06 14:41
    중요한 글귀가 올라왔네요.
    갈치 낚시 출조에 맨 앞 자리나 맨뒤 자리 배정 받으면 두벌 채비운용에 손이 근질 근질 한데...
    집어가 되었다고 생각되면 옆 조사님 양해하에 가끔씩 두벌 채비 운용을 하는데 위에 언급된 글처럼
    봉돌을 자연스럽게 투척할 자신이 없으면 참는거이 현명한 방법입니다.
    특히나 바람불고 파도가 심한날 서투른 봉돌 던지는것 자폭...
    투채비 사용에 대한 태클 올라오려나?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날짜 조회 수
4279 [낚시일반] 통영 오징어낚시 방법 1 update 2021.01.23 687
4278 [조행후기] 볼락&열기(불볼락) 외줄 선상 낚시에 대해-2편>-장비와 채비의 선택, 채비법 2 file 2021.01.18 939
4277 [조행후기] 볼락&열기(불볼락) 외줄 선상 낚시에 대해-1편<장르의 이해, 명당 자리는?> 2021.01.18 541
4276 [낚시일반] [영상] 대구 2단채비 낚시 방법으로 조과를 높이기#134 6 2021.01.07 1614
4275 [낚시일반] [영상] 대형 오징어 웜을 이용한 “왕대구미끼 만들기#133 10 2021.01.03 2362
» [낚시일반] 갈치 두벌채비 운용은 충분한 연습과 경험 필요 4 2021.01.01 3149
4273 [알림] 존경하는 조우 제현 여러분! 새해 건강하시고 복 많이 받으십시오. 22 2021.01.01 2437
4272 [낚시일반] 선상낚시에서 오징어채나 쭈꾸미 굳지 않게 하는 방법 문의 17 2020.12.23 5490
4271 [기타어종낚시] 도루묵 2 2020.12.21 3339
4270 [낚시일반] [영상]꽁치/갈치미끼 썰기 #132 1 2020.12.19 3247
4269 [물고기정보] 오징어는 언제부터 철인가요? 2 2020.12.14 4765
4268 [낚시일반] 비마2000.심해칼치할수있는지요?선배님들 부탁드림니다 2 2020.12.13 3287
4267 [낚시일반] [영상]겨울 갈치낚시정리 #131 2020.12.13 3177
4266 [낚시일반] [영상]왕대구낚시 1편 #130 2 2020.12.10 3855
4265 [기타] 아랫글은 가짜뉴스 1 file 2020.12.04 4437
4264 [알림] ‘염분’이 코로나 19 박멸한다는 연구결과 내놓아 주목. 9 2020.11.30 6702
4263 [낚시일반] 한겨울 장갑끼고 쇼크리더 묶는 노하우 ~ 2020.11.25 5085
4262 [낚시일반] 여수 요즘 갈치채비 단차가 궁금합니다 2 2020.11.20 6248
4261 [알림] 지역별 전국 배낚시 현황 및 바다낚시 포털사이트 15 2020.11.19 7003
4260 [조행후기] 적게 낚아도 즐거웠던 군산 문어낚시. 9 2020.11.13 6510
4259 [낚시일반] 우럭의 먹이 취이 습성 궁금 4 2020.11.09 7689
4258 [장비관련] 갈치낚시대로 가능할까요? 9 2020.11.08 6203
4257 [낚시일반] [영상] 가을 갈치낚시 2편 #128 8 2020.11.02 5839
4256 [낚시일반] [영상] 가을 갈치낚시 1편 #128 7 2020.10.25 7022
4255 [기타] 가이드 AS문의 2020.10.25 3410
4254 [낚시일반] 오천항 갑오징어 낚시에 제일 좋은 에기 추천 부탁드려요~ 1 2020.10.24 5702
4253 [장비관련] 갈치동태52cm 케이스 어디서 구매할수있나요? 7 2020.10.24 4340
4252 [낚시일반] 망둥어 낚시배 2020.10.22 4031
4251 [장비관련] 베이트릴 2020.10.21 3303
4250 [장비관련] 갈치낚시대 추천해주세요 6 2020.10.17 5736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43 Next
/ 14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