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어
전동릴(양근배)

profile
조회 수 738 댓글 1
Extra Form

"산과 바다를 찾아서 #102  가거도권 오징어 外  "


안녕하세요 전동릴 입니다.


7월 중순....무더우시죠...

생각보다 무척 덥습니다.

더위도 많이 드시지 마시고

그렇다고 너무 차가운 것도 많이 드시지 않길 바라면서 


이번 "산과 바다를 찾아서 #102"편은 1박2일(?)이 아니고 무박 2일

오징어 낚시를 해 보았습니다.


네이버 또는 수산청 자료에 보면

오징어는 남녀노소 누구나 즐겨 먹는 국민의 대표식품이자 타우린의 보고로 꼽히며

오징어류의 타우린은 기존 어패류보다 2~3배 많이 함유하고 있는 데다 ,

쇠고기에 비해 3배가 넘는다고 합니다. 

또한 항암효과는 물론 방부작용, 위액 분비를 촉진하는 작용 등을 도와준다고하니

오징어의 효과는 1석 10조는 되는듯 합니다.


자 ~~ 그럼 떠나 볼까요^^ go~~go~~!!


1.jpg


7월 5일 저는 영덕 울진에 출장을 마치고 서울로 올라오는 길에

잠시 삼척 정라진항에서 지인과 점심식사를 하고 있는데

한 유선사로부터 한 통의 문자를 받게 됩니다.  (사진은 삼척 정라진항)


2.jpg


선주 : 형님 시간되면 재능기부 좀 하시죠...


나 : 잉~~ 뭔소리당가??


선주 : 오늘 새벽 오징어 낚시에 개인차이는 있지만 약 200마리정도씩

잡는것 같은데 잡은 오징어 일부는 보람있게 쓸라고 합니다..


이러는거에요?

홈페이지나 어부지리 게시판에 올라온 글을 보고 주저없이

목포로 출발하는 단체 버스에 몸을 맡겨봅니다.


3.jpg


갈치낚시때 보던 풍경이죠..


4.jpg


7월말일까지 갈치 금어기여서 조업을 하는 선박이외는 갈치낚시를 할 수 없지만

갈치낚시때 미끼도둑인 오징어만 골라 잡는 이 낚시도 은근 재미집니다.

(사진은 신안 도초도/비금도주변)


Screenshot_20190706-195228_KakaoMap.jpg


3시 조금넘어 출발한 낚시배는 4시간 남짓 향해후 숨을 고릅니다.

오늘 낚시할 이곳은 태도와 만재도 사이입니다..


작년에는 진도권 맹골수로부근에서 오징어 낚시를 했었는데

이곳은 7월 금어기 풀리면 갈치낚시 탐사를 해보기로 오늘은 거거도권에서 낚시합니다.   



5.jpg


물닷(물풍 - 씨앙카) 놓는 것은 갈치나 오징어나 똑같습니다,


5-1.jpg


어제는 수온이 21~22도정도 였다는데 안개와 바람으로 수온이 조금 떨어졌다고 합니다.

제 생각엔 바다에서 3도는 엄청난 온도 차이라 생각하며

조과에도 상당히 영향을 미치는 온도라 오늘에 조과를 살짝 걱정해 봅니다.


6.jpg

자~~

낚시대는 일반 우럭대를 준비하시구요.

하드한 그러니까 뻣뻣한 낚시대보다 약간 연질의 낚시대가 조과에 유리합니다.

추는 100호는 약하고 250호는 무거워서인지

200호를 따로 구매하지 말고 100호 2개로 낚시하라 합니다.  


7.jpg


저는 여러 색상의 루어를 사용했는데

제가 출조한 날(그믐)에는 하얀색 계열의 루어에

오징어가 많이 올라왔습니다..

야광> 분홍 > 파랑 > 투명순으로 낚시했는데

야광에 탁월한 조과를 보였습니다.


8.jpg


이 낚시대에 대해서 여러차례 언급했기 때문에 설명은 페스합니다.

그러나 중질이나 경질보다는 확실히 연질이 조과에 효과 있다는점

경험으로 말씀드립니다.


9.jpg

ㅇ오징어 낚시 tip


.낚시대는 미늄(중질)대로 너무 뻣뻣고 낭창거리는 낚시대보다는

뭐 적당히 연질인 낚시대면 좋겠고

저의 경우 220~240cm 우럭 낚시대를 사용하는 것이 짦은대보다 편하고 효과적 이였습니다.


.전동릴은 스플 조정은 추가 빨리 입수하게 하는 것보다

추가 약간 느리게 내려가겟끔 셋팅하여 채비를 내리면 

채비가 하강하면서 오징어가 달라붙는 경우를 느끼게 됩니다.

-채비가 내려가다 잠시 멈췄다 내려가는 느낌이 오면 오징어가 있다고 보시면 됩니다.

-이후 받침대에 고정된 낚시대를 받침대에서 풀지말고 한번 들어묵직한 느낌이 들면

 최고 권상속도에 1/2 또는 2/5정도 속도로 올려주시면 됩니다.

-그리고 전동릴 저속모드도 안되는건 아니지만 낚시줄을 잡아 당기면서 액션을주는

고패 방법만 숙지한다면 좋은 조과를 보이실 수 있습니다. 


낚시를 시작한지 3시간만에(오후 11시30분경) 

채낚이 어선배 출신이신 선장님과 선부분은 재능기부한

40리터 쿨러를 채우시고 1박2일의 여정이기 때문인지

다음날 우럭낚시를 위함인지 자정경 교대로 잠자리에 들어가시고.........



10.jpg



오징어- 문어나 낙지처럼 머리와 다리가 붙어있는 두족류이며  

몸은머리, 몸통, 다리의 세부분으로 되어 있는데 머리부에는 열개의 다리가 붙어있고

모든 다리에는 빨판이 있으며.

다른 다리보다 긴다리인 두개의 촉완(觸腕)은 먹이를 붙잡는 역할을 한다고 합니다.


12.jpg


저도 새벽 1시경까지 생각보다 많은 양의 오징어를 낚았는데...

물이 멈추자 어군도 흩어진듯 낱마리로 올라옵니다.


14.jpg


얼음주머니를 하지 않고 오징어에 얼음이 직접 닿으니

오징어가 냉동 오징어처럼 하얗게 변하더군요..

특히 얼음을 아래에 깔거나 해야지 위에 부어버리면

더 빨리 하얗게 변하는점 유의 하셔야 겠습니다.


16.jpg


가거도 부근 해상에서 1시간이동하니 하태도 주변이 나옵니다.

가운데 보이는 배 뒤 자세히 보시면 태도 입니다. 


18.jpg


생미끼 낚시

유선사에서 무료로 나눠주는 새우입니다.

어제 밤에 잡은 오징어를 사용해서 우럭등을 잡으려 하였는데

이 새우를 나눠준 이유는..


20.jpg


농어가 올라왔기 때문인데..

어민들도 새우미끼 주낚으로 8~90cm 농어를 잡아 올립니다.


22.jpg


미터오버 따오기는 아니지만 8~90짜급 농어럭도 올라오고

4짜급 쏨팽이와 신발짝 열기에 광어 우럭까지 남해 바다는 종합세트입니다....


24.jpg


머리부근 뿔 주변을 뀌면 새우가 오래 살기에

그리 꿰서 낚시를 했었는데

선장님이 꼬리부근에 바늘을 꿰면 오래 살고 활발히 움직인다하여

이렇게 낚시해 보았습니다.

결과는 흡족합니다..


26.jpg


새우미끼로 농어는 못잡았지만 우럭과 놀래미 신발짝 열기등

다양한 고기가 올라오는데 잡은 우럭입에서 

황석어 새끼를 뱉어 넵니다..

이 미끼로 4짜 후반 우럭 한마리 했습니다. 


28.jpg


70급 농어입니다..


30.jpg


낚시를 끝내고 입항하니 대지를 시원하게 할 단비가 내립니다..


그리고 어제오늘..선주님과 나름 진지한 얘기를 나누었으니

조만간 여러가지 이벤트도 준비할것 같습니다..



32.jpg


1박2일 오징어와 우럭 이벤트 낚시...


1박이 아니라 무박2일으로 낚시하는 형태이기 때문에 조금 피곤한감 있지만

요즘 오징어값도 많이 올라 귀한몸이기도 하고

해수의 변화로 오전 안개때문에 출조지연 문제도 어느정도 해소되고 

무더위를 피해 야간에 이뤄지는 낚시이기 때문에 

한번쯤 해볼만한 낚시라고 생각합니다.


20190707_103931.jpg



재능 기부도 하고 즐거운 출조였습니다.


건강하세요^^


첫 수 및 기준미달 방생~~!!

준비하는 즐거움과 나누는 즐거움


▶ 퓨어피싱(아부가르시아) 프로스텝  /  낚시인 양근배 씀..

Comment '1'
  • profile
    전동릴 2019.07.09 06:16

    주말까지 출장이여서 조행기를 올리기 어려울까봐
    새벽에 일어나 마무리하느라 부족함이 있어 보입니다.

    사실 장문의 글이 날라가서 기운 빠지기도 합니다만..
    출장다녀와 글은 조금 다듬고 보완해 보겠습니다.


  1. #산과 바다를 찾아서 102(가거도 오징어)

    "산과 바다를 찾아서 #102  가거도권 오징어 外  " 안녕하세요 전동릴 입니다. 7월 중순....무더우시죠... 생각보다 무척 덥습니다. 더위도 많이 드시지 마시고 그렇다고 너무 차가운 것도 많이 드시지 않길 바라면서  이번 "산과 바다를 찾아서 #102"편은 1박...
    Date2019.07.09 By전동릴 Views738
    Read More
  2. #101 산과 바다를 찾아서(홍도 우럭)

    "산과 바다를 찾아서 #101  홍도 왕우럭  " 안녕하세요 전동릴 입니다. 이번 "산과 바다를 찾아서 #101"편은 공해에서 3월~4월초 산란을 마치고 원도 먼바다권으로 이동중인 우럭 탐색하기와  함께 1년반정도 심여를 기울인 끝에 출시된 낚시대도 사용해 볼...
    Date2019.05.04 By전동릴 Views4212
    Read More
  3. (장비관련) 의견 부탁 드립니다,

    이번에 올리는 글은 제가 1년6개월동안 일본 기술진과 함께 개발한 우럭 낚시대를 소개하고자 하는데 개발과정에서 5짜 3걸이도 경험하는등 많이 사용해 보았지만 최근 출시된 이 낚시대로 바다에 나가 사용해본적이 아쉽게도 아직 없어서 조행관련 글과 사진...
    Date2019.04.11 By전동릴 Views4663
    Read More
  4. #100 산과 바다를 찾아서(스텝 조인식)

    #100 산과 바다를 찾아서(스텝 조인식)  산과 바다를 찾아서 100회는 그동안 낚시 경험을 바탕으로 얻어진 지식과 정보를 유투브를 통해 영상으로 표현 하는 그런 칼럼을 올리고자 하였지만 그전에 제가 소속 되어있는 퓨어피싱코리아 아부가르시아 스텝 조인...
    Date2019.03.05 By전동릴 Views3616
    Read More
  5. No Image

    2019년 칼럼 계획입니다.

    안녕하세요 전동릴 양근배입니다. 작년 가을 #산과 바다를 찾아서 100회를 눈앞에 두고 어떤 조행기를 올릴까 감사 인사글을 올릴까 생각중에 6~7차례 조행을 떠났습니다만 조행기에 올리지는 못했습니다. 송구한 말씀이지만 100회를 채운다는 나름 의미있는 ...
    Date2019.02.12 By전동릴 Views3495
    Read More
  6. #99 산과 바다를 찾아서 (여서도권 갈치)

    # 99 산과 바다를 찾아서 (여서도권 갈치) *버스이동중 영암에 들녘에 잘익은 벼들을 바라보며 풍요로운 마음이 생깁니다. 안녕하세요 어부지리 전동릴 입니다. 어부지리 회원님 과 선상 낚시를 사랑하는 동호인 모두  가족과 함께 풍성하고 넉넉한 시간 보내...
    Date2018.09.23 By전동릴 Views9772
    Read More
  7. #98 산과 바다를 찾아서 (갈치 시즌전망)

     《 자유게시판에 글을 가져온것이니 보신분들께서는 패스 (^..^); 제가 올린 글이 다소 차이는 있을수 있겠으나 다년간 관찰한 내용을 비교적 짧게 글로 옮겨봅니다. 전망) 9월  5일에서 10일사이 부터 갈치가 예년 수준의 조황을 보이기 시작할 거라는 전망...
    Date2018.09.05 By전동릴 Views10059
    Read More
  8. #97 산과 바다를 찾아서 (여수 갈치)

    ■# 97 산과 바다를 찾아서 (여수갈치) 안녕하세요 어부지리 전동릴 입니다. 이번 조행기는 "여수갈치낚시" 편으로 일반적으로 여수하면 국동항에서 출발하는 것이 정석화 되어있으나 우연히 인터넷 검색도중 알게된 광성호로 갈치낚시를 떠나 보고자 국동항에...
    Date2018.08.25 By전동릴 Views4671
    Read More
  9. #96 산과 바다를 찾아서 (MBC 어영차 바다야 촬영)

    # 96 산과 바다를 찾아서 (MBC 어영차 바다야 촬영) 안녕하세요 어부지리 전동릴 입니다. 이번 조행기는 "mbc 어영차 바다야" 편으로 후크호 임선장님과 동행하여 즐겁고 행복한 조행으로  마무리한 것에 감사드립니다. 그럼 다물도 농어낚시에 대해 간단히 사...
    Date2018.07.07 By전동릴 Views5005
    Read More
  10. #95 산과 바다를 찾아서 (흑산.태도권 우럭)

    산과 바다를 찾아서 #95(흑산.태도권 우럭) 오늘 출조는 지금까지 우럭 낚시대와 조금 다른 시각으로 개발중인 우럭낚시대가 거의 완성되어 샘플로드를 테스트하기 위해 신안권 송공항에서 출발해봅니다. 그리고 요즘 서해권의 우럭조황이 국부적인 지역을 제...
    Date2018.06.17 By전동릴 Views4794
    Read More
  11. #94 유용한 낚시매듭법

    초보분께서 재차 물어오신것도 있고해서 1년전 올린 매듭법 글을 다시 올려봅니다.  아래 사이트에 들어가시면 영어로 되있다고 그냥 나오시지 마시고  fishing knot를 누르시면 동영상과 함께 매듭법을 보실수 있으세요.. 유용한 사이트이니 한번 접속해 보...
    Date2018.06.13 By전동릴 Views6480
    Read More
  12. 산과 바다를 찾아서 #93(속초 낚시여행)

    산과 바다를 찾아서 #93(속초 여행)  고3 대입시험을 치루고 계획도 없이 무작정 청량리에서 강릉가는 기차를 타고 강릉을 거쳐 속초를 처음 방문한게 벌써 35년이 다 되어가는데... 80년대 그 당시 서울에서 버스로 5시간... 쉽게 갈수 없던 곳  그러나 지금...
    Date2018.06.10 By전동릴 Views3334
    Read More
  13. 산과 바다를 찾아서 #92(광어 다운샷)

    산과 바다를 찾아서 #92(광어 다운샷) 올해는 유난히 해수온도가 낮게 관측되어서 인지 서해 배낚시 시즌이 늦게 열리는것 같습니다. 그동안 업무관계로 부산권에 머물며 비교적 따듯했던 동.남해권(거제)에서 원투낚시들을 해오다 출장을 마치고 서해바다를 ...
    Date2018.06.03 By전동릴 Views3901
    Read More
  14. 산과 바다를 찾아서 #91(허무 - 虛無)

    산과 바다를 찾아서 #91 (허무虛無)  구정 몇일전 학교 후배이자 동네 동생들이 술 한잔 하자고 찾아왔는데... 오늘은 별로 달갑지는 않습니다. 초딩 3~4학년 둘을 데리고 왔는데 엄청납니다... 간단한 술 자리에도 정신없길래 잠시 겜이나 하라고 컴퓨터...
    Date2018.03.04 By전동릴 Views4552
    Read More
  15. No Image

    산과 바다를 찾아서 #90(겨울갈치)

    안녕하세요. 전동릴 입니다.    저번 주 우리의 설날도 지났으니 정확히 1년간 정들었던 친구는 새로운 친구[2018년 무술년(戊戌年)]를 소개하고는 떠나갔습니다. 그렇게 가지 말라고 해도 갈 놈은 가더군요....   가끔 기억이라 주장하며 소환장을 내밀면 ...
    Date2018.02.24 By전동릴 Views5060
    Read More
  16. 산과 바다를 찾아서 #89 (갈치낚시 길라잡이 3부)

    안녕하세요. 전동릴 입니다.   이번 "산과 바다를 찾아서 #89"편 은 갈치낚시 "갈치낚시 길라잡이 3부 " 갈치와 수온 입니다. 날씨가 많이 추운데 지금 서울은 영하 6도를 가르키고 있습니다. 이제 10일이면 책상에 다이어리도 새것으로 바뀌고  2018년 무...
    Date2017.12.17 By전동릴 Views6858
    Read More
  17. 산과 바다를 찾아서 #88 (갈치낚시 길라잡이 2부)

    안녕하세요. 전동릴 입니다.   이번 "산과 바다를 찾아서 #88"편 은 갈치낚시 "갈치낚시 길라잡이 2부 " 낚시대 결정하기 입니다.   #.part.1 도착   항구를 출발한 배는 거친 숨을 내쉬다 바다 한 가운데서 숨을 고릅니다. 낚시배가 포인트에 도착한 모양...
    Date2017.12.16 By전동릴 Views6946
    Read More
  18. 산과 바다를 찾아서#87(갈치낚시 길라잡이)

    안녕하세요 전동릴 입니다. 이번 "산과 바다를 찾아서 #87"편 은 초보자보다 출조 경험이 많을수록 어려워 진다는 갈치낚시입니다. 제가 갈치낚시를 하며 경험한 일들을 글로 써볼까 하며.   제목은 "갈치낚시 길라잡이 1부 - 서론"부터 시작하겠습니다. 이...
    Date2017.12.10 By전동릴 Views4986
    Read More
  19. No Image

    산과 바다를 찾아서# 준비글

    비밀글입니다.
    Date2017.12.10 By전동릴 Views1518
    Read More
  20. 산과 바다를 찾아서# 86 (npr music ssing ssing)

    우연한 기회에 소개받은 이 음악에 요즘 너무 심취해서 하루에 두어번 정도는 듣고 있다는 중독성 엄청 강한 음악입니다. 제가 음악의 여러 장르를 좋아하는데 그 중 국악과 재즈도 우선 순위를 차지 하고 있습니다.. 이희문과 추다혜가 눈에 확 들어옵니다......
    Date2017.12.02 By전동릴 Views3361
    Read More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Next
/ 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