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어
자유게시판

 

지인이 3/28일 완도 왕 열기 낚시에 예약을 했단 얘기를 듣고,  내 자리도 같이 잡아달라고  지인을 졸라서 같이 낚시를 가게 되었습니다...


출조점은 은성 피싱,  선사는 해남 남성항에 지리잡은 빅토리 피싱 입니다...

빅토리 피싱은 필자도 몇 년전 한참 선상 낚시를 다니던 시절에 완도 왕 열기 낚시나, 여수에서 떠나는 갈치 낚시에 여러번 승선 했던

기억이 있는 익숙(?)한 배 입니다....


선상 낚시를 다니다 보면 빅토리호 매니아들을 가끔 만나게 되는데요....

그들이 빅토리호 선장님 칭찬을 하는 얘기를 많이 듣게 됩니다....

갈치 낚시를 하다가 조황이 조금 시원치 않으면 즉시 풍을 걷고 포인트를 옮겨 준다다거나,

철수 시간이 지났어도 고기가 입질을 해주면 철수하지 않고 해가 뜰때 까지 시간을 연장 해준다거나 하는 이야기지요...

필자도 그 배를 여러번 타 보았기 때문에 잘 알고 있는 얘기 들 입니다....


27일 밤 9시 50분에 아인스 월드 주차장에서 버스에 올라 해남으로 출발.....

28일 새벽 3시를 바로 넘겨 해남에 도착....바로 식당에 들러 아침을 해결하고 남성항으로 출발...

4시도 되기 전 배에 올라 탑니다....


출항 예정시간은 4시 30분.....

그러나 안개가 많다는 이유로 해경에서 출항을 막습니다...

5시 30분 까지 기다려 겨우 출항 허락을 득하고 임검을 마친후 출항합니다....


지도를 보니 해남을 벗어나 여서도 쪽으로 가고 있더군요...

약 1시간 30분의 항해끝에 청산도와 여서도의 중간해역 쯤에 배를 세우고 낚시를 내립니다...


그러나 입질이 시원치 않네.....

배 전체에서 2~3마리 , 사이즈도 손 바닥 만한 크기.... 왕 열기를 잡으러 왔건만 이게 무슨 경우람......


몇 번 올렸다 내렸다 해봐도 마찬가지....결국 포인트 이동....


삑...삑삑....조황은 나아지지않고 몇 번의 자리 이동 ....결국 선장님이 마이크를 들었습니다....


"도저히 않되겠으니 사수도로 장소를 옮기겠습니다...."


사수도 앞에서 다시 낚시를 내려 봅니다...

처음 시작했던 장소와 거의 마찬가지 여건.....


어느덧 시간은 오전 11시 쯤......

아이스 박스를 열어보니 25센티 내외의 열기 2마리, 손바닥 사이즈의 열기 세마리 , 손 바닥 크기의 쏨뱅이 몇 마리....

통 틀어 열 마리 쯤..... 너무 빈약한조과 입니다...

사수도 앞에서 전남관할  해역과 제주관할 해역을 아슬아슬 하게 오가며 낚시를 해보지만 입질은 신통치 않고....


좀 빠른 점심을 먹고 커피 한 잔을 해봐도 입질은 거의 마찬가지.....


오후 2시 가까이 까지 버텨 보았지만 방법이 없는듯....

철수 시간은 가까워 오고 "오늘 낚시도 틀렸구나 " 하고 포기를 할때쯤 선장님이 마이크를 들었습니다...


"곧 2시반이 되어 철수할 시간이지만 도저히 방법이 없으니 마지막으로 추자도로 옮겨 봅시다"

"추자도에서 고기가 올라오면 낚시시간을 연장해 드리겠습니다..."


약 30분동안 항해하여 추자도 도착.....

낚시를 내리자마자 "쿡, 쿠쿡" 하여 전형적인 왕 열기 입질이 낚시대 끝에......

올려보니 기대하던 30센티 이상의 왕 열기가 드디어 낚여 올라옵니다...


단지 줄을 타지는 않고 한 마리 또는 두 마리 씩 넣을때마다  얼굴을 보여주는군요....


선장님 다시 마이크를 잡고...

"오늘 드디어 씨알 큰것들이 한 두마리씩 입질을 하니 낚시 시간을 4시 40분까지 연장 할테니 부지런히 낚시 하십시오"

하고 말씀 하십니다....


오전동안 못 잡았던 왕 열기 들이 차곡 차곡 아이스박스에 쌓이고 어느덧 시간은 오후 4시 40분.....


" 오늘 안개도 많이 끼었는데 철수 시간이 넘었는데도 안들어오니 해경에서 빨리 철수하라고 아우성이라 할수없이 철수 해야겠으니

낚시를 접어 주십시오.  오늘 고생 많으셨습니다...."  선장님 마이크 소리에 다들 기분좋게 웃으면서 낚시대를 접었습니다....


금년 2월 말쯤의 첫 번째 x xxx호 출조.....늦게까지 낚시는 했지만 청산도 주위만 배회하여 아쉬움을 남겼었지요....


3월 14일 두번째 완도 왕열기 낚시----xx xx호를 타고 낚시했지만 별로 잡지도 못하고 선장의

"배에 연료를 넣어야 해서 빨리 철수합니다...하고 오후 2시 자기 멋대로 철수하여 조사님들이 쌍시옷(?)을 되내이게했던 기억...


이번 3월 18일 세 번째 출조에서 빅토리호를 타고 비록 조황은 대박을 내지 못했지만  기분좋게 낚시를 끝낼수 있었던건 빅토리호 선장님의

조사님들을 먼저 생각해주는 마음가짐이 아니었나 생각해봅니다....


아울러 왜 빅토리호 매니아들이 자꾸 생겨나는지도 이해가 되었습니다....


끝으로 조사님들을 위하여 끝까지 좋은 서비스 정신을 발휘해 주신 빅토리호 선장님과 몸이 불편한 필자를 위해 옆에서 수많은 도움울 주신

지인께 다시 한 번 심심한 감사의 말씀을 올립니다.... 










Comment '31'
  • 김포신사(젠틀피싱) 2018.03.31 00:01

    오랜만에 흐믓한 조행기를 읽어 봅니다
    부지런히 포인트를 옮기시는 선장님.....꾸벅 감사드립니다
    비록 출조는 하지 않았지만 그 배에 승선한 기분입니다
    청도 고수님 좋은 소식주셔서 감사합니다......

  • 청도고수 2018.03.31 11:32
    항상 하시는일 응원 하고 있습니다....감사합니다....
  • 바람의파이터 2018.03.31 00:04
    역시 명성이 자자한 이유가 있었네요..
  • 청도고수 2018.03.31 11:34
    그러게요....
  • 언제나그대로 2018.03.31 04:25
    빅토리호 선장님 성심 성의것 해주셨군요 막바로
    추자도로 갔더라면 좋았을텐데 아쉬움이 남았겠네요
    고생하셨습니다..
  • 청도고수 2018.03.31 11:36
    그랬으면 대박이었겠죠....
    선장님이 일부러 그런것은 아닐테니까요....
  • kychur 2018.03.31 07:26
    글로만 접해도 미소가 지어지고
    한번 타보고 싶은 배입니다
    이런선장님들이 잘되셔야 할텐데........?
  • 청도고수 2018.03.31 11:39
    빅토리호 같은 배들이 많이 생겨나야 조사님 들이 모처럼 시간내서 낚시가서기분좋은 낚시를 할수있지요......
  • 수구락 2018.03.31 09:15
    평생 기억할수있는 선사이군요
    꼭 한번 승선하고 싶어요
  • 청도고수 2018.03.31 11:40
    한 번 승선 해 보세요....
    적극 추천 입니다.... 후회 하실 일은 없을겁니다....
  • 사리 2018.03.31 10:24

    ..청도고수님 틈만나면님 빅토리호님 최송합니다

  • 청도고수 2018.03.31 12:28

    참 난감하네요..... 필자는 빅토리 피싱 알바도 아닌데 오해를 받게 되었군요....
    최대한 사실에 입각해서 썼으며 빅토리호 같은 배가 많이 늘어나야 된다는 생각에서 칭찬하는 의미로 이 글을 썼습니다....

    물론 열기낚시는 낚시바늘에 전부 열기를 태울수있으면 최상이지요....
    그러나 요즘의 완도 왕 열기낚시 상황은 그렇지 못한게 현실입니다.....
    바늘에 열마리를 태우시려면 여수나 통영 쪽으로 가시는게 어떠실런지요?? 단지 씨알은 장담 못합니다.

    사수도에서 전남 관할 해역 에서 제주도 관할 해역으로 들어갔으니 해경이 오면 바삐 도망가야 된다는 말이
    무슨 공갈, 협박 입니까??

    추자도 라는 이야기는 추자도권 해역이라는 말이고 추자도와 보길도 사이의 해역에서 낚시 했었습니다....
    필자가 기분좋게 낚시를 끝낼수 있었던건 열기를 많이 잡아서가 아니라 선장님이 조사님들의 조황을 위해서 최대한의
    노력을 했다는데 있습니다....

    같은 상황에서 같이 낚시를 하고서도 이렇게 생각이 틀릴수가 있다는것이 신기할 따름입니다....

    사리님 왕 열기로 10마리씩 줄을 태워야 되는데 그렇지 못해서 많이 아쉬웠던 모양입니다....
    낚시 다니다 보면 조과가 좋을때도 있고 나쁠때도 있는 법이지요.....
    마음을 푸시길 바랍니다....

  • 김포신사(젠틀피싱) 2018.04.01 06:14
    4월입니다....행운이 함께 하시길.....

    앞으로 칭찬할 수 있는 선사가 있으면 칭창을 해주시고 널리 공유하면 좋겠습니다
    칭찬은 나쁜것이 아니고 좋은 것아닙니까?
    저는 앞으로 어떤 소리를 들어도 칭찬할 일이 있으면 칭찬하고.
    알바는 아니지만 착한선사 홍보도 할 것입니다
  • 행운조사 2018.03.31 12:21
    진짜로 기분 좋습니다.
    이런 배도 있고, 이런 기특한 선장님도 있구나 하는
    감탄사가 절로 나옵니다.
    빅토리아호... 기억해야겠습니다.

    고기를 많이 잡고 못 잡고를 떠나
    이런 선장이 모는 배를 타게 되면 그게 진짜 힐링입니다.
    이런 간단한 이치를 모르고 갑질하려고 드는 선장들은
    이 글 보고 반성 좀 해야겠습니다.
    그러나 반성할 줄 아는 사람이라면
    애당초 그런 갑질들 안 할 겁니다.
    좋은 글 잘 봤습니다.
  • 청도고수 2018.03.31 12:32
    빅토리아 호가 아니고 빅토리호 입니다.....
    하루 종일 낚시해서 고기는 별로 못 잡았지만 정말 힐링을 제대로 하고 왔네요....
  • 옥타곤 2018.03.31 13:53
    빅토리호 끝까지 최선을다하죠
  • 청도고수 2018.03.31 21:54
    그렇습니다....
  • 들풀의친구 2018.03.31 16:41
    어라! 또시작이네요
    .
    점하나 찍고갑니다.
  • 청도고수 2018.03.31 21:55
    ??????
  • 들풀의친구 2018.04.01 06:50
    좋은겄은좋은겄인데 다툼이싫을뿐 입니다.
    청도고수님오해는 하지 않으셔도 됩니다
    굿 ~입니다.
  • 청도고수 2018.04.01 15:45
    무슨뜻인지 이해를 못 했었네요....
    감사합니다....
  • 강남번개(최정대) 2018.03.31 18:57
    그 눔의 해무땜시 ㅠ
    작년 11월달 쿨러조황하구 나서 한참동안 낚시 접다가
    모처럼 그포인트 간다기에 ?
    낚시채비 하느라 서둘러봅니다
    3월27일
    그전날 해무땜시 취소 한배들도 있었지만
    그날은 좋습니다
    버스는 남쪽으로 달려 어느새 항구에 도착해보니
    출항하는데는 별 지장이 없어 보입니다

    배는 달리고 달려포인트에 도착해보니
    웬 바다에도 해무가 ?
    해가 뜨면 없어지겠지 했지만
    해가 떠도 해무가 없어졌다가
    다시 나타나고 ㅎ
    귀신도 아니고
    암튼 낚시를 시작합니다
    어라여밭 수심이20미터권
    해무땜시 옅은데로 왔나 ? ㅎ
    잠시 후 옆에 아는성님 낚시대가 장난이 아닙니다
    그것도 20 미터권
    잠시후 6짜5짜 쌍걸이 ㅎ
    잠이 확깹니다
    그런와중에 내체비는 바닥에 걸리고
    다들 채비 띁느라 정신이 없습니다
    간혹 큰씨알들이 올라옵니다
    열심히 낚시 하고 있는데
    해경에서 무전이 날라옵니다
    야 니들 들어와라
    해무땜시 안되겠다
    뭔소리요
    그럴라면 보내지말던지 ㅎ
    우리여기서 잠깐 하다가 갈께요 ㅎ
    그래서 작년에 갔던포인트 40분만 달리면
    갈수있었는데 아쉅다
    하면서도
    이게 다 내탓이요 ㅠ
    결국 우럭3마리
    놀래미 7마리 우리가게 식구들 회덮 밥 이라도
    먹어야 되기에
    결국 쿨러 놔두고 볼일이 있어
    목포에 있는데
    서울에서 카톡 날라옵니다
    회덮밥 짱 맛있다고 ㅎ
    난 먹어보지도 못하고 ㅎ

    담 물때를 기다리면서
    해무야 제발 ㅠ
  • 청도고수 2018.04.01 15:48
    그날도 오후까지 해무가 짙게 끼어서 좋은 경치는 구경을 못했습니다......

    감남번개님, 날씨 맑은날 우럭에 다시 한 번 도전해 보시지요.....
  • 맥스 2018.04.01 00:43
    밤새 대장쿨러 바닦만 덮고있는 조황인데 새벽 3시 30분 시무장 철수준비 합니다 ᆞ
    허탈한 하룻밤을 보낸 갈치 낚시 ㅡㅡㅡ
    이런 경험 한두번 안한 조사님들 없을것입니다
    이때 초릿대가 요분질을 하기 시작하는데 시간은 없고 ㅡㅡ아 ㅡㅡ
    ㅡㅡ
    ㅡㅡ
    방송 ㅡ
    지금부터 고기 안나올때까지 낚시 합니다ᆞ
    그리고
    동녁해가 뜨고 내 스스로 집에가고픈 생각이 날ㅡ때 쯤 풍접자고 하면 ㅡ
    이런낚시배 타고 하룻밤을보낸 조사님들 ㅡ

    이배를 광고하는 지기가 아니고
    경험자가 올리는 늦은밤의 몇수였습니다ㅡ
  • 김포신사(젠틀피싱) 2018.04.01 06:18
    멋진 선장님이십니다
    광고가 아니고 좋은 정보 공유하는 것입니다
    선사이름이 없습니다...알려주세요
    칭찬해서 고소당할 일은 없습니다.ㅎㅎ
  • 청도고수 2018.04.01 15:51
    빅토리호 에서의 경험 인가요???

    필자는 여러번 경험 했습니다....
  • 풍산 2018.04.01 10:33
    동 출조점 버스타고 위에서 말하는 선박으로 갈치 출조 경험 기억이 나쁘진 않았고...
    헌데 사수도 추자도에 들어갔다가 단속되면 벌금이 꽤 될텐디....
  • 청도고수 2018.04.01 15:50

    제주해역 경계를 침범하지 않으면 문제 될게  없다고 생각 됩니다....

  • 볼락 2018.04.02 06:06
    전국에는
    소리소문없이
    좋은 조황을. 위해. 최선을. 다하는 선장님들이. 많읍니다
    단지 표현을.하지 않을 뿐입니다
    빅토리선장님도 잘합니다
  • 청도고수 2018.04.02 08:20
    감사합니다...
  • 초구지심 2018.04.07 00:33
    저두 자주이용하는선사인데 참..멋찐선장님 사모님도 너무좋으셔서 이글을 읽으니 흐뭇합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글 쓰기 전, 댓글 쓰기전 필독) 어부지리 게시판 운영방침 - 회원정보 수정 권고 file 어부지리 2016.03.23 16909
3915 볼락낚시 1 낚시천하 2018.04.22 1727
3914 오키나와 무늬오징어의 시즌, 사이즈, 맛 2 알비레오2010 2018.04.21 2297
3913 4월 19일 공현진항 문어 조황은... 9 가락 2018.04.20 5520
3912 선장님 구합니다 진도접도낚시 2018.04.20 1140
3911 굴삭기 기사분 모심니다 꿈의세계 2018.04.17 2275
3910 함께할 좋은 버스기사님모십니다 안산다잡아낚시 2018.04.14 2464
3909 (일정 변경 합니다)여수선상 갑오징어 낚시대회 ( 5월10일 을 13일 일요일 로 변경 공지 합니다 (선착순모집마감합니다) 2 리더낚시본점 2018.04.13 6534
3908 선장님 모십니다 회진명품호 2018.04.13 2025
3907 반성문 14 용반장 2018.04.13 5880
3906 4월 11일 인천 남항에서 하나유선 출조 6 file 송마담 2018.04.12 5448
3905 꼴불견..... 19 김포신사(젠틀피싱) 2018.04.10 7540
3904 알배기 주꾸미 보호 하자며 ? 1 푸른나무 2018.04.10 5525
3903 선사에서 함께 하실 선장님 모십니다^^ 여수쓰리고(3GO)피싱 2018.04.10 1565
3902 8일 영흥도 출조 후기 입니다..... 7 항상부자 2018.04.10 4040
3901 아래 날씨 관련 취소 공지 글을 읽고........ 20 청도고수 2018.04.09 4228
3900 날씨 관련 출조취소공지...... 8 항상부자 2018.04.06 6347
3899 비응항 선장님 모십니다^^ 군산원낚시 2018.04.05 2670
3898 낚시조사님 들에게 부탁드립니다 ~^^ 20 정통낚시인 2018.04.04 7655
3897 주꾸미 금어기기간 조정 국민청원 8 오늘도꽝 2018.04.03 8035
3896 내달 11일부터 8월까지 주꾸미를 잡는 포획이 금지된다 9 2018.04.03 6154
3895 진해 벚꽃이 활짝 만개 절정입니다 3 file 언제나그대로 2018.04.02 2086
3894 꽈리 고추 함부로 자랑하면.... 10 어고방 2018.04.02 5439
3893 칭찬이 문제가 될줄은 몰랐습니다.... 24 청도고수 2018.04.01 6651
» 3/28일 빅토리호를 타고 완도 왕 열기에 다시 도전하다.... 31 청도고수 2018.03.30 7977
3891 현 시점의 갈치배들 3 file 옥타곤 2018.03.30 5186
3890 열기도 금어기를 했으면..... 26 김포신사(젠틀피싱) 2018.03.29 4442
3889 봄!완연한 봄이 왔어요!~ 5 file 언제나그대로 2018.03.29 1914
3888 여수 갈치가능 선장님 구합니다. 여수쓰리고(3GO)피싱 2018.03.28 2095
3887 낚시버스 ~~~~~~~~~~29인승(기아)~~~~~~~~~~~리무진버스 판매합니다 은성출조터미널 2018.03.27 2433
3886 갈치조황 16 바다황제 2018.03.26 6844
3885 8순기념 나드리 여행 하고왔습니다 13 언제나그대로 2018.03.26 3449
3884 봄을 맞이하여 탐사도 좋지만 어린물고기는 놔줍시다 10 file 옥타곤 2018.03.25 4836
3883 24일 간만에 인천남항출조 6 간큰토끼 2018.03.25 3938
3882 시마노 {구형 } 해혼 원투540 HMH 돌돔대를 갈치낚시에 사용해도 되나요 3 금초 2018.03.20 2760
3881 슈퍼바이즈 48리터 물빠지는 마개 파는곳 아시는 조사님 댓글 부탁드림니다 2 채영다영 2018.03.19 3024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4 5 6 7 8 9 10 11 12 13 ... 120 Next
/ 1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