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어
알려주세요 배낚시

2월9일 바람세기가 초속 10미터에 이르는 강풍예보를 뒤로하고 동해대구낚시를 떠났지요~


완도권 열기낚시외 모든낚시가 불가능하다는 현지 선장님의 전화 통화를 토대로


여기저기 전화통을 붙들어봐도 도통 날씨회복의 기미는 보이질 않코~


이럴때면 모든예약을 마친 출조점은 난감하기 이를때없고


예약 믿고있는 현지 선장님도 입장이 곤란하고. . .


"사람이 살다보면 가끔가다 손해를 볼때도 있고 빈틈을 보일때도 있는 것이지 "


99BC6C375A7DB6473BEB0D


울진 죽변항을 떠난 어선배는 수심깊은 왕돌초? 대구포인트를 향해가고 있습니다.


993845375A7DB64822A285


울진 죽변항 너무 조용하고 아름다운 곳이네요~


99E528375A7DB649029BFE


평창 동계올림픽이 오늘 저녁개막을 시작으로 열전이 벌어진다는 매스컴을 뒤로하고


이곳 죽변항에 도착해서 여정을 풀고 대구지깅 준비중인 "윤팀장" 입니다.


99E591375A7DB64902DD58


동해안에서 주로 잡어취급을 받는 "횟대" 매운탕으로 일품이라는데


낚시꾼은 이걸 잡어라고 발길질에 가끔 뭇매를 맞기도 합니다.......ㅋ 내가 니들의 왕이다~


99D7D6375A7DB64A030EE1


드디어 씨알좋은 대구를 낚았습니다. 역시 지깅 고수는 고수!


99A4AB375A7DB64A06D32E


힝~ 저는 애구를 낚았습니다.


991CA5375A7DB64B10CC39


이 바람통에 낚시할수 있다는 것이 행복합니다. 효행공원에서 픽업한 손님의 여유로운 채비준비~


9944EB375A7DB64B20BE4D


최근 지깅낚시에 빠져사는 권00 님(순창님)


ㅁ마음속에 보석을 지니고 계신걸까요~ 항상 여유와 넉넉함을 지니신 분입니다.


99AF023C5A7DB64B12F958


출발하기 전에는 늘 희망적입니다. 아직은 바람도 주의보 영향권에 들지 않았습니다.


현지 선장님들께 한말씀 올립니다. "바다와 바람을 무서워 하는사람만 바다는 환영합니다. 바다를 쉽게생각하는 자는


가차없이 응징하는 것이 제가 알고있는 바다입니다."


9994F73C5A7DB64C016B69


평온한것처럼 보이지만 바닷바람을 무서워 하세요~


새벽바다는 구름이 물결치고...주파수 잘못맞춘 라디오의 낮은 소리로 윙윙거리는 바람...


99A41F3C5A7DB64C255811


배뒷쪽에서 행복한 비명소리가 들려 돌아보니 대구를 건져올립니다.


으라찻차!!!!!


99AD383C5A7DB64D125E87


았사 가오리!   낚은 대구의 주인공~ 포즈를 부탁했습니다.


만나서 반가웠습니다.


99FF253C5A7DB64D343263


 미터급 왕대구를 꿈꾸며 바다낚시 여행을 떠나올 때 분명 대물의 꿈을 가득안고 왔는데.


흩어진 꿈들이 포인트 이동내내 졸졸 따라다니는 걸 보았습니다.


997E073C5A7DB64D161D1F


그리고 그 미터급 왕대구의 대물꿈은 다시 마음속에서 조용히 주저앉고 말았습니다.


9963383C5A7DB64E2D0B55


배앞쪽에서 행복한 윙~윙 전동릴의 괭음이 들리기에 한참을 실랑이 하고 올려본 결과


999B7F365A7DB64E010521


말미잘과 한몸이 된 돌덩이를 낚았네요~~~~ㅋㅋㅋㅋ


9977DB365A7DB64F3A51CE


횟대가 잡어라면 잡어입니다.


99D83A365A7DB64F0FEA49


간간히 대구가 낚입니다.


99509C365A7DB6500638A4


횟대 입질이 왕성합니다.


손님과 선장과의 관계,손님과 출조점과 관게 어디서 어떻게 맺어진 관계든...가장 중요한건 서로에 대한 신뢰와 믿음이 아닌가 싶습니다.


일방적인 관계는 성립되기가 힘들겠죠...성립되어서도 안되구요...


99B7F4365A7DB65036C9BD


검은차 마음것 타고다닌다고 해서 그 인격이 . . . . . 아닌듯이


나만의 색깔로 나만의 향기로 바다낚시를 떠나는것이 진정바다낚시여행이 아닐까요?


그래야 차가운 바닷바람이지만 가슴이 따듯하지않을까요?


99E4BA365A7DB65033824C


바다낚시라는 특성상...입고있는 낚시복이나 때로는 장비가...


다른 사람보다 우월하다고 해서...인간적으로 우월한건 아니겠죠......ㅎㅎ

이것으로 동해 죽변항 출발 대구낚시 조행기를 마무리 하겠습니다.


끝으로 이곳으로 편안하게 안내해 주신 저를 아는 모든분들께 감사드리고 조행기를 마칠까 합니다.


 재미있는 네이버 밴드 빅피싱으로 놀러 오세요~



웃음이 가득한 명절 되시길 기원합니다.



Comment '4'
  • profile
    anioni 2018.02.10 01:22

    "나만의 색깔로 나만의 향기로 바다낚시를 떠나는 것이
    진짜 매력 아닐까요?"라는 님의 항변에 묘한 공감을 느낌니다

    모든 님들이
    그대의 빛나는 호기심으로
    그대의 사랑과 창조를 가지고
    그대의 고독으로 가라

    그리하여 어느 날
    매운 찬바람을 벗 삼아
    妻城子獄에서
    하루만이라도 홀가분하게 벗어나시기를
    온전한 자유의 향기를 만끽하시기를.

  • ?
    잡어왕 2018.02.10 18:40
    오늘 토요일은 지난출조의 흔적을(버스청소) 지우느라 땀을 흘렸습니다. 이제와서 소식을 전합니다.
    최근 동해쪽보다는 남해(완도)가 핫합니다. 시간되시면 다녀오세요~ 날씨가 좋으면요~
    좋은주말되시고......이만 줄입니다.
  • ?
    조사가아닌조졸 2018.02.16 21:20
    진솔한 조행기라고 보기보단 홍보라고 볼수밖에 없는 제게 BGM까지 넣으면 더욱더 거리감이 듭니다..좀 "홍보" 좀 자제해 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 ?
    잡어왕 2018.02.17 09:31
    구질구질하게 글 한번 올린적 없으신분 조행기 댓글 감사해요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날짜 조회 수
3943 [조행후기] 세상의 수만가지 취미 중 등따시고 배부른 취미도 많은데...왜이리 배고프고 고달픈 취미를 가졌는지... 본 조행기는 간접광고를 포함하고 배경음악이 포함되어 있습니다. 12 update 2018.02.19 2233
» [조행후기] 초속 10미터의 바람속에 동해 죽변항으로 대구지깅낚시 다녀왔습니다. -bgm- 4 2018.02.10 4307
3941 [낚시일반] 우럭 열기 염장 방법좀 알려주세요 4 2018.02.09 4475
3940 [조행후기] 방어지깅 다녀왔습니다. -완도 설아호 완도 여서도 "지깅의 추억" -bgm- 2018.02.08 2316
3939 [조행후기] 완도,여수,통영,거제,고흥 여러형님들 아우들을 모시면서 저에게 남은것은~ BGM...... 고기없는 잡어왕의 이야기 입니다. 보기불편하시면 누르지마시고요~ 14 2018.02.04 4603
3938 [조행후기] 초보자가 사고치는 "운칠기삼"이 통하지 않은 완도방어 "빈익빈 부익부"가 더어울리는 완도방어 다녀왔습ㄴ다 .....-bgm- 4 2018.02.03 3235
3937 [기타] 싸고 그 흔한 오징어가 금(金)징어가 된 이유는?... 12 2018.02.03 4112
3936 [낚시일반] 인천은 배낚시 남항에서 출발하나요? 4 2018.02.02 3236
3935 [장비관련] 시마노비스마스터4000. 줄감기 2 2018.01.26 2716
3934 [기타] Ns킹덤 프리미엄 650 갈치대에 대한ᆢ 1 2018.01.25 3287
3933 [기타] 禍患常積於忽微(화환상적어홀미) 16 2018.01.25 4397
3932 [출조문의/개인조황공유] 제주 열기낚시배문의 3 2018.01.17 3891
3931 [지역정보] 공현진항 경진호 전화번호 문의 1 2018.01.16 1325
3930 [기타어종낚시] 제주 뿔돔낚시 문의 6 2018.01.15 4282
3929 [조행후기] 불멸의 가거초 ' 나바론 수중 요새' 2차 공격기(조행 안내) 38 file 2018.01.14 21547
3928 [장비관련] 갈치대 바트대(손잡이) 교체 하는곳 알려주세요. 2 2018.01.13 2095
3927 [낚시일반] 드디어 밤뽈락 낚시 가네요ㅎㅎ 3 2018.01.11 3105
3926 [지역정보] 일본선상낚시,울릉도선상낚시 아시는분 정보부탁드립니다. 1 2018.01.10 4182
3925 [조행후기] 불멸의 가거초. '나바론 수중 요새'를 공략하고 오다. 30 file 2018.01.09 15389
3924 [출조문의/개인조황공유] 요즘 시기 오천항 셔틀버스는 없나요? 2018.01.08 1287
3923 [먹는이야기] 회에 관하여 문의드립니다. 3 2018.01.04 5431
3922 [먹는이야기] 갈치젖갈 담는방법과 먹는시기는 언제쯤이 적당한가요? 2 2018.01.04 4152
3921 [먹는이야기] 좀 엉뚱한 이야기 2 2018.01.03 3601
3920 [먹는이야기] 갈치 조림 회 찜 2018.01.03 2645
3919 [낚시일반] 가거초 낚시 18 2018.01.01 11165
3918 [장비관련] 갈치자작채비 재료어디서구하나요? 3 2017.12.30 3719
3917 [장비관련] 큰일났어요 2 2017.12.29 5224
3916 [낚시일반] 오오사카낚시할인점 6 2017.12.27 4631
3915 [장비관련] 정보좀 주세요 10 2017.12.26 3753
3914 [장비관련] 프레이즈4000 한글 설명서 알려주세요. 6 2017.12.21 1316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32 Next
/ 1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