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어
알려주세요 배낚시

[낚시일반]
2018.09.05 15:45

갈치낚시

조회 수 4273 댓글 0


갈치낚시

 

1.로드

로드는 보편적으로 400/420/450/480/500/520/540/560/580/600/620

이상 개인의 취향에 따라 사용하는 것이 보편적입니다

어느 것을 선택하느냐는 그날 바다상황에 따라 사용하는 것이 다르며

잘 모르면 선사 사무장에게 물어보면 조언을 해 줄 것입니다

선두나 선미에 자리를 배정 받았다면 무조건 520이상 긴 로드를 사용해서 집어를 시켜주어야 전체적으로 좋은 조황을 기대 할 수 있는데

본인 고기 잡겠다고 수심 층을 30m. 20m.10m 본인 마음대로 올렸다.내렸다 하면

집어 층이 깨어 지기 때문에 개인이 집어 층을 찾아서 낚시를 해야 하는

어려움이 따르고 여기서 개인 조황의 차이가 나는 것입니다

앞뒤에서 고기를 불러 모으는 낚시를 해 주고 집어 층을 형성 시켜 준다면 그 다음 자리부터는 고기를 받아먹기 때문에 낚시하기가 수월해집니다

집어를 시켜주는 데는 긴 로드가 짧은 로드 보다는 유리 합니다

활성도가 좋을 때는 중간자리에서 밑장대를 사용해 보는 것도 좋습니다

 

2.봉돌던지기

봉돌은 지역에 따라 사용하는 무게가 다릅니다.

제주 권은 1000.여수/ 통영 권은 800을 사용 합니다

봉돌을 퐁당퐁당 내리는 분과 던지는 분으로 구분을 하는데........

옆에서도 내리고 나도 내리고 하면 서로 채비가 엉키는 경우가 많습니다

나는 내리고 옆에서는 봉돌을 던진다면 엉킬 확율은 적습니다

만약 던지고 내리고 한다면 내릴 때나 올릴 때 서로 차이를 두고 한다면 아주 재미있는 낚시를 할 수 있습니다

봉돌을 던질 때....혹 잘못 던 저 옆 사람에게 피해를 주면 어떻하지.....

한번은 누구나 생각해 봤을 겁니다.

그것은 자신감이 없어서입니다

채비만 잘 정렬해서 본인이 사용하는 로드 끝까지만 날아간다면

엉킬 확률은 떨어 지고 그 다음에는 조금씩 멀리 봉돌을 던질 수 있는 것입니다

그런데 봉돌을 잡고 던지는 분이 계시는데 이런 분들은 봉돌이 날아가는

데는 한계가 있습니다

봉돌은 본인이 사용하는 채비 단차만큼은 던져야 합니다

그런데

참으로 이상한 것은 누나 몰래 퐁당 하는데도 조황이 봉돌 던지는 분 보다 더 좋은 경우가 있습니다

그것은 실력이 아니고 옆에서 봉돌을 던져서 집어를 시켜 놓았기

때문에 그냥 받아 먹은 것입니다

저도 옆 조사님이 봉돌을 잘 던지면 누나 놀래 퐁당합니다

그 날은 행복하지만.....봉돌을 서로가 던져서 집어층을 파괴하지

않는 다면 그 날의 조황은 굿조황이 될 것입니다

 

다음 시간에는

채비법에 대해서 나열해 보겠습니다


 
다음검색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날짜 조회 수
4046 [낚시일반] 갈치 기둥줄 10 2018.09.21 8803
4045 [먹는이야기] 쭈꾸미와 삼겹살의 만남. (직접 낚은 꾼의 쭈삼 두루치기) 18 2018.09.21 7275
4044 [지역정보] 인천 영종도의 버려지고 갈라진 황무지 "운염도" 뮤직비디오 촬영 견학기 -bgm- 2018.09.20 3726
4043 [장비관련] 갈치추 집어등 4 2018.09.17 6943
4042 [기타] 일본해상날씨 1 2018.09.15 4200
4041 [낚시일반] 제주도 갈치 다 죽었어! 2 2018.09.14 5673
4040 [출조문의/개인조황공유] 갈치낚시 4 2018.09.07 8033
4039 [장비관련] 비마 3000 두번째 사용후 ㅠㅠ 8 2018.09.07 5998
4038 [낚시일반] 갈치낚시 5 2018.09.05 6765
» [낚시일반] 갈치낚시 2018.09.05 4273
4036 [장비관련] 포스마스터 3000xp 한글 사용설명서 4 2018.09.01 3617
4035 [장비관련] 전동릴 습기 제거 file 2018.09.01 4174
4034 [지역정보] 민어낚시가서 격포항옆 퇴적층의 교과서 채석강 찾아보았습니다. -bgm- 8 2018.08.31 3731
4033 [낚시일반] 9월24일 추석날 출항 하는선사~~~ 3 2018.08.30 3094
4032 [장비관련] 갈치지깅에 쓰는 메탈지그 질문좀 드립니다. 2 2018.08.29 2779
4031 [기타] 갈치쿨러보관... 4 2018.08.29 4236
4030 [장비관련] 황열기&가자미대 추천 부탁드립니다. 4 2018.08.28 1625
4029 [장비관련] 베이트릴 5 2018.08.28 3324
4028 [낚시일반] 물살이 센 경우 바닥확인 방법 궁금합니다. 3 2018.08.27 5090
4027 [장비관련] 딥게임 문의합니다 2 2018.08.25 2219
4026 [장비관련] 갈치 고수님 갈치대 선택 문의 4 2018.08.25 5456
4025 [낚시일반] 갈치 채비회수시 자세 문제입니다 3 2018.08.24 4653
4024 [낚시일반] 아주 간편하면서도 실용적인 주꾸미 채비 만들기. 22 2018.08.20 16126
4023 [출조문의/개인조황공유] 자리추첨하는선사 3 2018.08.19 5306
4022 [낚시일반] 고흥 아라피싱 솔직한 조황 알려주세요. 궁금합니다. 10 2018.08.17 8508
4021 [장비관련] 시마노 3000H 심해 갈치낚시에 대한 적합성 여부 3 2018.08.16 4409
4020 [지역정보] 오래된 것에서 기품이 느껴지는 이유는 그 것을 오랜 세월 함께해 온 주인이랑 닮았기때문 -녹음실 탐방기- 2 2018.08.16 2108
4019 [장비관련] 갈치낚시대 관련입니다 3 2018.08.14 6259
4018 [낚시일반] 백중사리와 바다낚시의 상관관계. 4 file 2018.08.14 8048
4017 [장비관련] 전동릴에서 윙 소리가 납니다 2 2018.08.13 3557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36 Next
/ 13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