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어
알려주세요 배낚시

쭈갑낚시에 08호 원줄을 쓰고 있습니다

그런데 거친 바닥에서는 봉돌을 포함한 채비 손실이 많습니다

지금 저에게는 쓰고 있던 2호 합사줄이 있는데

이걸 써도 쭈,깝 낚시의 예민함을 유지할 수 있을까요?

우문이라고도 생각이 들지만 여러분들의 고견을 듣고 싶습니다

즐낚, 안낚 기원합니다

Who's 연구대상

profile
Comment '7'
  • ?
    행복한꾼 2018.10.03 20:12
    08호 보다는 줄이 아주 많이 날려서 예민함은 포기 하셔야 합니다. 1.2나 1.5호도 물살이 쎌때는 많이 둔합니다. 예민함을 원하면 기존 08호을 계속 사용하심이 좋을듯......
  • ?
    행복한꾼 2018.10.03 20:19
    1호줄을 사용하면서 핀도래를 아주 작은거을 쓰시면 통채로 날려버리는것은 조금 줄일수도.... 저는 자작 채비로 핀도래을12호?(아주 작은 것)사용합니다 그러니까 봉돌이 걸리면 봉돌만 날리는 경우가 많더라구요.. 참고해 보세요^**^ 서해안=08호에 자작 채비... 통영.여수 문어나 갑이는 1.2호 사용합니다.
  • profile
    연구대상 2018.10.03 23:28
    감사합니다
    그냥 0.8을 써야겠습니다
  • ?
    우럭최 2018.10.04 06:32

    저는 어제부로 0.8호 사용을 포기했습니다.
    주갑 낚시도중 몇번의 원줄 끊어짐, 도래 묶음부 끊어짐 및 풀림을 경험하고
    고가의 합사로 바꾸어 보고 매듭법도 여러가지 배워보고 낚시대도 카본 솔리드대로 바꾸어 보고
    쇼크리더도 50cm 정도 연결해 사용도 해보고
    별의 별 방법을 다 해봐도 방법을 못 찾아 1.0호를 사용하기로 결정했습니다.
    0.8호 사용 시 1.0호 사용 시 보다 훨 예민한 감도가 좋아 계속 사용할 해법을 찿아보았으나
    못 찾았으며 0.8호 사용하다 채비손실 발생하면 다시 채비 준비하는데 시간손실 및 스트레스가
    이만저만이 아닙니다.

    저는 챔질이 갑오징어 챔질과 같은 세기로 주꾸미에서도 그렇게 합니다만

    1.0호를 사용해서는 채비손실, 원줄 끊어짐이 하루종일 한번도 없어서 저는 1.0호로 갑니다.

  • profile
    晝夜釣思(주야조사) 2018.10.04 06:42

    각자 쓰던 원줄의 감각에 따라 줄의 선호도가 달라집니다.
    0.8~1호 줄을 그동안 사용하시던 분들은 물 저항이 비교적 많이 받는 2호 정도의 줄에
    부담을 느낄 수밖에 없습니다.
    그러나 3호줄을 사용하면서도 예민한 감각으로 잘 낚아내는 분들도 많습니다.

    저도 잘 낚지는 못하지만, 3대의 낚싯대에 2~3호를 각기 감아 사용합니다만 손에 감각이 익어

    그런지 예민한 것도 쉽게 감지됩니다. 채비 떨굼도 확연히 줄고요..^^

     
    가을 주꾸미 시즌이 8-9-10월로 분류한다면 종반이 되겠네요.
    10월은 주꾸미나 갑이의 개체가 8월의 그것보다 배 이상으로 성장한 것들이 많습니다.
    그래서 지금부터 나오는 주갑이가 애자나 에기에 올라탄 무게감은 확연히 다르지요.
    줄이 가늘어 채비 헌납이 많은 0.8호보다 보호되는 2호줄은 사용하여도 무난한 시기입니다.

    줄이 물살에 조금 날린다 싶으면 사용하는 봉돌보다 5호~10호 정도를 올려 사용해 보십시오.
    조금 전후라도 들물시, 또는 썰물시에는 또는 바람이 불어 배가 떠밀려 물심이 있을 때는
    20호~25호 정도를 사용하시고 정조시간대에는 15호로 바꿔 사용하시면 됩니다.
    봉돌의 호수를 15~30호 까지 다양하게 넉넉히 준비하시고 적절히 사용하시는 것이 조과에

    도움이 됩니다.

  • profile
    연구대상 2018.10.04 15:33
    다시 한번 고견에 감사드립니다
  • ?
    물닭 2018.10.06 19:18
    1호가 제일 좋습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날짜 조회 수
4079 [장비관련] 비마3000xp 속도 이상 문의드립니다 1 update 2018.12.14 618
4078 [물고기정보] 강원도 대진항 통발 도루묵잡이 여행. 14 2018.12.12 3487
4077 [장비관련] 비스마스터 6000 저속감기 어떤지요? 1 2018.12.12 1153
4076 [장비관련] 비마3000xp 저속불량 6 2018.12.02 4423
4075 [조행후기] 겨울이 되면 방어가 맛있어지는 이유? 맛있는 식감과 함께 돌아오는 약속을 지키는 고기!! 여서도 대방어~ -bgm- 4 2018.12.02 3507
4074 [장비관련] 문의 드립니다 4 2018.11.27 4867
4073 [조행후기] 여수로 떠난 낭만 기차여행(月明의 올 마지막 갈치낚시) 12 2018.11.26 5267
4072 [장비관련] 시마노 3000H 맛이... 5 2018.11.21 5419
4071 [조행후기] 초겨울 바다의 왈츠 ... (안흥항 왕우럭 낚시편) 22 2018.11.21 6292
4070 [장비관련] 해동딥헌터(200-350s)와 다이와딥죤(200-350)의 연장대 호환 여부 2 2018.11.17 2734
4069 [출조문의/개인조황공유] 여수 갈치배 추천 부탁드립니다! 1 2018.11.16 3046
4068 [낚시일반] 가거초 2 2018.11.14 6934
4067 [낚시일반] 갈치낚시 두벌치기 14 2018.11.12 9974
4066 [조행후기] "방어떼"를 만나다~ 대한민국 지깅1번지 완도셔틀을 빙자한 지깅간접체험기~ 간접광고를 포함하고 있어요, 불편하시면 누르지마세요. -bgm- 4 2018.11.12 3948
4065 [장비관련] 갈치대 조언 부탁드립니다 4 2018.11.12 3500
4064 [낚시일반] 18일 군산가는 버스 있을까요 2 2018.11.12 1174
4063 [장비관련] 갈치낚시대추천 5 2018.11.10 4373
4062 [낚시일반] 24일토요일출발25일 일요일에철수 하는 갈치배 수배합니다 4 2018.11.09 1921
4061 [낚시일반] 주꾸미 낚시 합사줄 사용중... 11 2018.11.07 4515
4060 [먹는이야기] '낚시인의 밥상' 그리고 막바지 갑오징어 낚시. 87 2018.11.06 9228
4059 [지역정보] 제주도에성 2018.11.04 2467
4058 [낚시일반] 갈치 출조 문의 3 2018.10.27 4984
4057 [낚시일반] 합사줄 단단하게 감는 쉬운방법 좀... 8 2018.10.19 9274
4056 [조행후기] 바다의 자양강장제 - 주꾸미 낚시 그리고 쌍걸이 꿀팁. 10 2018.10.19 8562
4055 [가격정보] 군산권과 무창포권의 주꾸미/갑오징어 선비차이는 뭘까요? 2 2018.10.17 6145
4054 [출조문의/개인조황공유] 여수 갈치 낚시 선사 소개 부탁드립니다. 2018.10.14 5339
4053 [낚시일반] 주꾸미. 갑오징어는 언제까지가 피크 일까요? 2 2018.10.06 12117
4052 [낚시일반] 10월 갈치 출조문의 드립니다 2 2018.10.04 7096
4051 [낚시일반] 갑오징어 물때? 1 2018.10.04 10595
» [낚시일반] 쭈.갑낚시 최적의 원줄 호수 문의 7 2018.10.03 7864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36 Next
/ 13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