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어
알려주세요 배낚시


금어기 풀린 2019년 9월 첫날,

반가운 서해 주꾸미 조황소식.


주꾸미 금어기가 풀린 올해 9월 첫날 일요일.

공교롭게도 9물로 고저차가 자그마치 980~20(인천항 기준)입니다.

음력 715일인 백중을 전후한 사리(858~96 인천항 기준) 때 해면이 가장 높다고 해서

'백중사리'라 하는데, 그때보다 오늘이 더 고저차가 심한 날이네요.


물심이 세고 혼탁한 내만의 뻘물 여건에도 불구하고 우리 조사님들,

금어기가 해제된 날을 애타게 기다려 많이 다녀오셨군요.

저 역시도 손과 마음이 근질근질하여 참을 수 없는 지경이지만예약된 날만 기약하며

여기저기를 서핑하며 대리 만족하고 있습니다.   


아직은 전반적으로 씨알이 작지만, 첫날 오늘 사진에서 나오는 씨알들이 제법 많이

성장했네요.

물론 시기적으로 아주 작은, 소위 말하는 거미만 한 녀석도 자주 올라오는 시기지요.  

오늘 군산권, 오천권, 인천권 선장님들과 통화하여 현지 정보를 알려 드립니다.


이 지역을 대표하는 선장님 3분 다 공히 오늘 이런 악조건에서도 제법 기대 이상으로

나오는 것을 보면 올 해의 조황은 예년보다 좋을 것이란 견해를 주시네요.

암튼 작년보다 개체가 많이 줄어들 것이란 염려가 사라져 기분은 좋습니다.   

이러한 밝은 소식을 전해 드리니, 여러분께서도 서서히 준비하시고 떠나는 발걸음에

안낚과 즐낚 그리고 어복이 충만하시길 빕니다.


더블클릭을 하시면 이미지를 수정할 수 있습니다

99F22C4D5D6B9BBD0F7854


군산권(비응항 365피싱 이청운 선장)

   "작년 이맘때 비교해서 그 때보다 굵은 씨알이 제법 잘 나옵니다.

   돌밭이 형성된 곳에서 큰 놈들이 나오며, 대체로 뻘밭에는 잔 씨알이 올라오네요.

   온통 뻘물이고 너무 물살이 세어서 기대하지 마시라고 하며 출항했는데,

   생각 외로 많이 잡으셨고 갑이도 제법 잘 나오네요. 평균 60~120수 정도 하셨습니다.

   조류도 완만하고 청물이 시작되는 조금이 다가오면 기대를 크게 가져도 좋을 것 같습니다."    




       

더블클릭을 하시면 이미지를 수정할 수 있습니다


998649505D6B9C0E09B8FF


오천권(오천항 독수리호 상하이 박 선장)

"전날 밤 만조 때 바닷물이 선착장을 넘을 정도로 밀고 들어와 걱정을 많이 했지요.

그럼에도 불구하고 오신 손님들께 먼저 20~30마리 정도 예상하시라고 미리 말씀을 드렸지요

하여튼 간에 선장으로선 최선을 다해야겠다는 맘에 그간의 이곳 지형 경험을 살려

원산도-회변항 바깥쪽, 구매항까지 부지런히 모셨더니 생각 외로 많이 잡으셨어요.


점심 먹고 입질이 딱 끊겨 일찍 철수했는데, 조과는 편차가 좀 있었습니다.

많이 잡으신 분은 160수 정도를 했습니다.

이런 상황이 조금 때라면 작년보다 기대 이상으로 마릿수를 가져올 것 같습니다."







9985084B5D6BB6D629A040


99AA5B505D6BB72A374D1B


인천권 (인천 남항 백마호 신경범 선장)

"9, 마이너스 사리물때, 고저차가 생각보다 심해서 예약자가 저조할 것이라 생각했는데,

오늘 센 물때로 뻘물이 일어 뻔한 조과라는 것을 아시면서 연연하지 않고

오신 분들로 예약이 차서 마음 한켠에 무척 부담이 되었지요.

그러나 오늘 바다 상황탓만 하면 안 되지요. 어떡해요! 최선을 다해야지요.


인천권은 아랫녘보다 시즌이 좀 늦을 것이란 예상이 빗나간 오늘입니다.

돌밭 같은 조개껍데기 무덤이 있는 곳에서 입질이 잦았는데,

이런 상황이 지속될 경우 올해의 주꾸미, 갑오징어는 여느 해보다 기대가

됩니다.


많이 잡으신 분은 120여 수를, 적게 잡으신 분들과 편차가 있었지만, 인천권 해역의

모래 준설이 사실상 불허 상태에서 먹이인 조개들이 안정을 찾아 주꾸미 개체가

늘어나는 인천권이고 접근성 좋은 장점이 있으니 많이 찾아 주세요."            


- - - - - - - - - - - - -


* 낚싯대와 주꾸미 볼 또는 에기는 여러분께서 너무 잘 아실 것이라 보고 생략 합니다.

다만, 비교적 시기적으로 잔 씨알이기 때문에 올라탄 미세한 감도를 잡아내기 위해서는

에기 두 개나 애자까지 주렁주렁 다는 것보다 아래의 그림처럼 봉돌 하나에 에기 하나만

달고 공략하는 간결한 채비 구성이 훨씬 조과를 많이 올리는 시기라는 것을 말씀드리고

싶습니다. (특히 초보님들께요...^^)



9952794A5D6BB43230C3EB


Who's 晝夜釣思(주야조사)

profile
Comment '20'
  • profile
    그냥태공 2019.09.02 01:12
    주야님반갑습니다. 그리고 정보 고맙습니다.
  • profile
    晝夜釣思(주야조사) 2019.09.02 04:52
    그간 잘 계셨는지요?
    저도 안부 여쭙니다.
    조건없이 누구나 온전히 우리를 받아 들이는 바다에서
    그냥 태공님의 행복이 하얀 파도처럼 넘실대기를 기원합니다.
    감사합니다.
  • ?
    김포신사(젠틀피싱) 2019.09.02 04:19
    올해는 전년도와 비교 해 보면 씨알면에서 아주 휼륭하네요
    사리 물 때 였는데 조황도 양호하고...
    올해는 주꾸미가 엄청나게 올라 올거란 예감이 듭니다
    좋은 정보 감사합니다
  • profile
    晝夜釣思(주야조사) 2019.09.02 05:02

    쉴 새 없이 올라오는 주꾸미 낚는 재미도 좋지만,
    절경의 섬과 섬 사이를 누비며 자연을 감상하는 재미.
    생선 비늘처럼 반짝이는 은빛바다와 맑은 햇살.
    한 두 모금의 짜릿한 생명수.
    모두가 일상의 찌든 때를 단번에 씻어 줄 청량제죠.

    더하여 올해는 예년보다 개체군이 늘어났다는 현지 정보에
    보너스 봉투를 받은 기분입니다.
    신사님도 행복한 가을 맞으세요. 고맙습니다.

  • ?
    킹쓰리 2019.09.02 06:47
    오잉?!!!아래모델은 대박님 이시네욤^^
    주꾸미 얼굴도 반갑지만 대박님도 반갑네요 ~
    이번주말 비소식과한께 올해 첫 주꾸미낚시 하게되겠네요
    저는 올해 가까운 인천에서 주낚할려고 인천에만 예약했어요~
    주야님 조행기 참고해서 열낚해보겠습니다.꾸벅~~
    좋은글 반가운글을 읽으니 아침부터 웬지 한주가 즐거을듯합니다
  • profile
    晝夜釣思(주야조사) 2019.09.02 17:26
    많은 모델중에 제가 대박님을 모신 이유가 바로 여기에 있습니다.
    이 글 보신 분들 모두 대박 나시라고요..ㅎㅎㅎ
    인천은 작년에 이어 올 한 해도 주꾸미가 많이 나올 모양입니다.
    거리도 가깝고요.
    그런 연유로 예약이 너무 어려운데, 킹스리님은 예약을 하셨다니 재주도 좋으십니다.
    혹여 자리 있으면 동출 원합니다..^^
    늘 건강하십시오. 감사합니다.
  • profile
    이어도(강인병) 2019.09.02 10:32

    쭈꾸미가 시작되었네요^^
    매년 가장 손쉽고 꽝없는 낚시로 생활낚시의 대명사가 되어
    가족단위의 수 많은 조사님들이 찾는 쭈꾸미 낚시...
    이젠 너무 과열되어 온통 서해안이 쭈꾸미 배들로 채워지는 진풍경이 펼쳐지겠네요^^
    너무도 폭발적인 수요에 가격은 자연스레 1년에 만원씩 올라가고..
    써비스 잘하던 선사들도 넘쳐나는 인원에 슬그머니 원상복귀하고..
    싸고 가성비 좋은 시절은 지나고..
    이젠 주차전쟁에 자리싸움까지.. 온통 난리통을 만들어 놓은 탓에
    슬그머니 빠져 보고도 싶은 낚시가 되어버렸네요^^
    조금 덜 잡더라도.. 한가한 때에 한 두번만 즐기고 빠지렵니다^^
    주야조사님
    늘 수려한 조행기 남겨 주심에 감사드리고..
    건강하시기를 늘 기원하고 있습니다^^

  • profile
    晝夜釣思(주야조사) 2019.09.02 17:37

    반갑습니다.
    우리 글 인사 나눈지가 3개월이 다 되어가지요?
    늘 건강하시고 정년 상관없이 오래오래 좌표 지키시길 빕니다....^^
    저도 좀 불편하더라도 북적이지 않고 조용한 오천항 건너편을 자주 이용하고 있습니다.
    낚는 것도 좋지만, 작년에 콜롬보님이 준비해온 주삼 불고기....
    아~~ 그 맛을 잊을 수가 없어요. 주꾸미 넣고 바로 볶아 먹던 그 맛...
    콜롬보 부를까요? ..ㅎㅎㅎ

    선사의 선비 인상은 저 역시 무척 얄밉네요.
    모든 물가가 올라도 1,000원 단위로 오르는데, 어떻게 된 게 선비는 오르는 단위가
    10,000원이냐고요... 이건 분명 갑의 횡포고 편의주의 발상입니다.
    저도 올해는 출조 횟수를 줄이려 합니다.
    함께 조용한 날 조용한 출조하십시다.

    고등어 초절임은 어렵고 그 대신 더 맛나는 것으로 준비할게요...^^
    고맙습니다.

  • ?
    졸도사 2019.09.02 11:45

    그렇지 않아도 쭈꾸미 소식이 궁금하였는데 역시 주야조사님이 알려주시네요.
    늘 반가운 소식에 감사합니다. 늘 강건하시기를 바랍니다. 

  • profile
    晝夜釣思(주야조사) 2019.09.02 17:45
    항상 뒤에서 격려해 주셔서 힘을 얻고 있습니다.
    올 가을에 바람처럼, 구름처럼 몸과 마음이 가벼워지시길 기원합니다.
    졸도사님, 행복하시길 빕니다.
    고맙습니다.
  • ?
    바다상록수 2019.09.02 14:01
    주야조사님
    건안 하신지요ㅡ

    남녘
    하늘 아래선 쭈꾸미 낚시가
    쉬이 접하기 어렵습니다

    주야님의
    글속에서 느끼는 감성은
    제가
    주인공이 된듯 합니다

    투명한
    가을 하늘이 시리도록 고운날
    뱃전에서 뵙기를 소망합니다
  • profile
    晝夜釣思(주야조사) 2019.09.02 17:51
    댓글을 2개 씩이나..ㅎㅎㅎ
    바다님, 늘 관심 주셔서 감사드립니다.

    '사는 동안 사랑 받는 것이 행복이 아니라
    사랑하는 것이야 말로 진정한 행복이다.'라는 말씀으로
    살아가시는 바다님이 무척 존경스럽습니다.

    그 사랑 저가 받고 있습니다.
    맑디 맑은 청로주 한 잔 꼭 드리고 싶습니다.
    겨울이 오기전에 뵙기를 희망하며...^^
  • ?
    평택조사 2019.09.03 11:04
    주야조사님 ! 항상발빠른조황소식과 아울러 어부지리횐님들의궁금증을
    해소해주시는배려에 진심으로감사드립니다. 계속안낚하십시요.
  • profile
    晝夜釣思(주야조사) 2019.09.04 06:10
    평택조사님, 그간 건안하게 잘 계셨는지요?
    계절이 낚시하게엔 딱 좋은!~~ 가을입니다.
    주신 말씀처럼 안낚이 필수입니다.
    주로 하얀밤으로 이동하는 관계로 많이 잡고 덜 잡고를 떠나
    이동하는 과정과 선상에서도 안전이 절대적입니다.
    늘 성원해 주셔서 감사드리며 행복이 넘치는 풍요의 계절 맞으십시오...^^
  • profile
    옹고집 2019.09.03 17:42
    으이그 욕심만 많아가지고 애기애자 주렁주렁 단다고 쭈꾸미를
    많이잡는것도 아닌데 동해문어낚시하듯이 무당굿걸이채비 하듯이
    한다고 많이잡는거 아닙니다요 주야님글 맨아래에 토를달듯이 한말이 맞아요
    쭈꾸미는 감도로 잡으니 간단한채비가 좋더군요 경험상 봉돌에 애기하나
    아주부드러운 낚시대 많이많이들 잡으세유
    주야님 지난주에 벌떡주 새로 주조해놨네유 ㅎㅎㅎㅎ
  • profile
    晝夜釣思(주야조사) 2019.09.04 06:35

    심리적으로 채비를 많이 달면 유인 효과가 있을 거라는 생각엔 저도 공감합니다.
    허나 시기적으로 9월은 비교적 작은 씨알이 많이 붙기에 감도 측면에서
    많이 달면 감도 인지 구별에 애를 먹지요.
    옆에서 관찰해보면 힘들게 릴링, 수면 위까지 올려 빈 채비를 보며 다시 내리는
    것을 많이 목격합니다.

    참고로 요즘 유행하는 흰 봉돌이나 형광 봉돌은 비추합니다.
    대부분의 연체동물은 흰색에 대해 반응 속도가 빠릅니다.
    올라탄 느낌은 있으나 챔질하면 자주 허탕이 일수인 까닭에 대해서 말씀드리면,
    같은 목전에 놓인 에기나 흰 봉돌, 둘 중에 주꾸미가 어느 곳에 먼저 올라 타냐는
    문제입니다.

    당연 에기보다 흰 봉돌에 먼저 다가가겠지요.
    올라타면서 빨판을 이용, 조이며 영역 공격 내지는 취이 활동에 들어가는 습성에
    살짝 로드를 들었을 때 무게감이 생겨지는데요.
    요지는 걸려드는 바늘입니다.
    봉돌에는 바늘이 없어 무게감이 생겨도 챔질과 동시 빠져나가는 것이 예사입니다.


    흰 봉돌에 반응이 빠르다고 선전하는 것은 분명 상술이라는 생각이 듭니다.
    이해가 어려우시면 실제 두 가지를 준비해서 한 번 실험해 보시는 방법도...
    옹고집님, '뽈딱쭈' 5병 찜합니다. 시월에 주꾸미 밭에서 주락가들 한번 모입시다.

  • profile
    들풀의친구 2019.09.04 19:35
    안녕하시지요.
    사실저는 주꾸미낚시 접은지 오래 되었습니다
    코딱지 크기의 주꾸미를 잡을려니 저의마음이 거시기 하드라구요
    늦가을에 큰 주꾸미와 갑이. 아주좋드래요
    언제가 주야님을 뵙거든 주꾸미다리 큰놈하나랑 종이컵에
    무울한잔 드리겠습니다.
  • profile
    晝夜釣思(주야조사) 2019.09.05 05:41

    들풀님, 고맙습니다.
    주꾸미는 1년생으로 11~3월에 산란되어 태어난 녀석들이지요.
    요즘 굵은 것은 11월에, 잔 것은 3월 경에 태어난 주꾸미라 보면 됩니다.
    아주 잔 것은(55g)은 바다로 돌려 주라는 해수부의 권고도 있습니다만,
    큰 것들도 많이 나오니 건강식품이라 생각하시고 편안하게 떠나 보시지요..^^

    요즘처럼 컴퓨터나 핸드폰을 많이 보기에 눈의 피도로가 심합니다.
    주꾸미에는 필수 아미노산, 타우린, 불포화 지방산 등이 많이 포함하고 있다 합니다.
    시력 보호, 시력 회복, 술을 많이 마시는 분들께 필요한 간 해독 기능을 강화시켜
    주는 성분이 다량 함유되어 있다고 하니 약 처방받으러 같이 떠나시지요...ㅎㅎㅎ

    주꾸미 다리에 생명수 한 잔... 좋지요..^^
    감사히 받겠습니다.. 늘 행운이 가득한 가내이시길 빕니다.

  • ?
    담양조락무극 2019.09.19 05:50
    주야조사님께서 소개하는 선사들.....
    그냥 꽉 믿고 가면 될듯해서 내일 군산 365호 탑니다.
    쭈꾸미 입문자 한명데리고 가는데....
    저는 어지간히 하고 초짜 도와서 낚시 중환자??로 말들까 합니다....ㅎㅎ
    주야조사님
    작년 쭈꾸미 동출했던게 생각나네요.
    틈나면 한잔씩 하면서 선상 유람을 만끽했던.....
    주야조사님
    요즘 조석으로 기온이 많이 내려갔습니다.
    항상 건강하시고 어복 충만하시길 바랍니다.
  • profile
    晝夜釣思(주야조사) 2019.09.20 08:38
    맞아요. 작년에 정말 재미있었지요.
    군산에 멋진 배를 예약하셨군요.
    시간이 되면 같이 동출할 기회를 만들어 보겠습니다.
    고맙습니다. 조락무극님..^^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날짜 조회 수
4170 [장비관련] 전동릴수리 1 2019.10.17 1521
4169 [출조문의/개인조황공유] 군산 셔틀벗 2 2019.10.16 1027
4168 [장비관련] 삼우 빅케치 뉴토너먼트 석조 돌돔대를 갈치대로 사용할시 간과 7 update 2019.10.15 1208
4167 [지역정보] 시월애(十月愛) 강화 주문도 여행 이야기 20 file 2019.10.14 2225
4166 [장비관련] 입수시에릴의속도가 많이늦어요 3 2019.10.12 2325
4165 [장비관련] 갈치대 추천해 주세요 26 2019.09.30 8111
4164 [출조문의/개인조황공유] 아나고배 4 2019.09.26 3861
4163 [출조문의/개인조황공유] 제주갈치선박문의 2019.09.23 2616
4162 [낚시일반] 통영 칼치낚시 2 2019.09.20 5242
4161 [조행후기] 오천항, 9월의 주꾸미 낚시 조행기 및 운용법. 23 2019.09.07 14308
4160 [장비관련] 비스트마스터 2000으로 가능한 낚시 범위가 궁금합니다. 7 2019.09.04 4156
» [알림] 금어기 풀린 2019년 9월 첫날, 반가운 서해 주꾸미 조황소식. 20 2019.09.01 7524
4158 [출조문의/개인조황공유] 대청.소청 쪽으로 우럭 출조하려합니다 1 2019.08.27 6108
4157 [출조문의/개인조황공유] 안흥에서 백조기 출조하나요 2019.08.26 1792
4156 [낚시일반] 주꾸미 갑오징어....군산 .오천 어디가 빨리 시작 되나요? 1 2019.08.25 6029
4155 [장비관련] 시마노 액정표시릴 세팅방법(전동릴 포럼으로 이동) file 2019.08.09 3783
4154 [낚시일반] 이노무 한치 속 썩이내요 참고 하세요~! 7 file 2019.07.23 11439
4153 [장비관련] 18 그래플러 프리미엄 라인세팅 6 2019.07.21 3253
4152 [낚시일반] 외수질채비 3 2019.07.19 7575
4151 [장비관련] 금콩수리 1 2019.07.14 5464
4150 [낚시일반] 문어 낚시 가려는데 알려주세요 2019.07.10 5192
4149 [루어관련] 여수씩 한치 낚시 기법및 채비 아시는분 부탁드림니다 5 2019.07.09 9062
4148 [낚시일반] 참돔 타이라바 1 2019.07.09 3194
4147 [낚시일반] 녹동 선사의 일방적 취소 환불규정도 개판입니다. 13 2019.07.05 9450
4146 [장비관련] 베이트릴 기어비에 대한 문의드립니다 3 2019.07.05 6733
4145 [낚시일반] 한치낚시에 전동릴 포마1000 릴가능한지??? 3 2019.07.04 3945
4144 [장비관련] 다운샷 채비용 도래 판매하는 곳 1 file 2019.07.03 2613
4143 [낚시일반] 갈치낚시중 한치바늘 털기 3 2019.06.18 7388
4142 [장비관련] 낚시대에 바르는 액폭시 구매하는곳 아시는분 7 2019.06.18 5350
4141 [조행후기] 인천 대광어 다운샷 축제가 열리다. 24 2019.05.29 12339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39 Next
/ 13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