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어
알려주세요 배낚시

9945E43E5C1EB9AA183F42


완도지깅을 가고 싶으신분과 여서도 지깅에 궁금하신분은 


잡어왕 010-9031-7676


99B8BF3D5C1EBB381C7B78


두어시간을 달리고 달려 여서도에 도촥을 했습니다.



99C5003D5C1EBB381C29A3



비록 멀리 외국의 하와이 보다 또 오키나와 보다적은수의 대상어가 나올지는 모르지만


분명 이곳 여서도와 제주도의 중간해역은 엄청난 매력이 갖추어진 휼륭한 지깅 출조지라 생각합니다..




99C4FC3D5C1EBB381B0253


오늘은 어떤지그를 써볼까?~~~~


99B8C73D5C1EBB391AB1BC


여서도 대방어를 품에 안았습니다.


99BA023D5C1EBB39196F84


나는 역시 어복이 없는 것일까?


어복이 없다고 자탄하기를 수백번....무당을 찾아가 봐야하나...ㅋㅋㅋㅋ.^^



99B9273D5C1EBB39190803


나름대로 이론적 체계를 정립해야겠다며 지깅낚시를 찾아가기를 수십뻔


연구에 연구를 거듭하기를 15년



99BA5A3D5C1EBB3A19CBF0


이제는 지칠때도 된것도 같은데..


99BA6A3D5C1EBB3A1AA556


기상학, 어류의 생태 및 바닷속의 환경에다...그것도 모잘라 원줄의 성분과 


카본의 비율과 휨새의 상관관계까지 뭐가 모잘라서...


그냥 남들처럼 쉽게 즐기면 될것을...


바다에 관련된 책들을 섭렵한 것들이 주마등 처럼 지나간다.




9943503E5C1EBB3A19FE4C


완도의 지깅선사들은 모두 여서도에 집결하여 지깅의 매력으로 빠져만 들고


주말이면 여서도 앞바다는 지깅배들로 하루종일 웽 웽거립니다.


994EA23E5C1EBB3B188745


내일 모레면 성탄절입니다.


낚시인에게는 절호의 찬스임에는 틀림없다. ㅋㅋㅋㅋ


어김없이 지깅에는 방어들이 달려듭ㄴ다.


9943483E5C1EBB3B19F883



금요일 오후 어김없이 퇴근을 하면서 베란다에 홀로 쭈그리고 앉아 매고, 자르고


그러면 그렇치!  바이오리듬이 비린내를 그리워 하나봅니다.


눈을 뜨고보니 목포를 지나 완도에 도착했습니다.




9941103E5C1EBB3B1A83DB


방어전사 1



9943B13E5C1EBB3C196963


이런방어 한마리면 족히 30명 입을 즐겁게 하지 말입니다.


9943B93E5C1EBB3C19F01F


저녁이 되어서야~ 우리가 탄배입니다.


9979E4335C1EBB3D1C625A


물때는 여서도 7물 물이세서 방어가 나오지않을거란 걱정은


기우에 지나지 않았고~


9979AE335C1EBB3D1CA850


다방이나 카페의 쿠션처럼 나긋 나긋한 영접을 기대했다면


지깅낚시는 하지말아야 합니다.



997A72335C1EBB3D1C1A6F


전형적인 지깅 낚시터로 전국적으로 완도여서도는


타의 추종을 불허하는 명포인트임에는 분명하다.


997AA7335C1EBB3E1CBE08



오늘은 그래도 손맛과 입맛을 전해준 하루였습니다.


먼거리 운전하시는 낚시인들에게 권하고 싶은 이야기는


낚시도 좋고 지깅도 좋지만 안전 안전하게 낚시를 다녀야 합니다.




997ACD335C1EBB3E1C4B1D


운전하기 하루 전과 선상에서는 금주! 금주를 생활화해야 합니다.


997C03335C1EBB3F1C57D4



997C29335C1EBB3F1C6FBD


비닐 봉지에 깨끗하게 담아 얼음과 함께 쿨러에 보관해서


집으로 가면 좋습니다.


99D8A2395C1EBB3F18E088



다른 쿨러에는 대삼치도 보이네요.



99D661395C1EBB401841D4


겨울낚시 특성----12월들어 좋은날씨가 별로 없습니다.


평일날~ 마음놓고 낚시가는 직장인들은 주말을 손꼽아 기다려 보지만


날씨가 받쳐주지 못하면 정말 주말이 길고 길지요.......ㅋ


99D91A395C1EBB401853A9



대방어 손질에 한창인 낚싯배는 어둠이 찾아옵니다.



99D921395C1EBB4118D1B4


아가미 떼고 내장손질하여 가족들 에게 무용담들 들려주고


주말을 대방어와 함께~


99D077395C1EBB41186797


완도 전망대에도 어둠이 내려 불이켜지네요~


99D977395C1EBB41189154


오늘 고행과 놀이을 번갈아가며 낚아낸 방어들입니다.


993B80365C1EBB421A882A


많지는 않지만 낚아온 방어들을 보면 하루를 마감합니다.


99462D365C1EBB42193954


바람이라도 세차게 분다치면 내 몸에 깊은곳에서 한기가 느껴지지만.


내가 좋아하는 바다낚시를 맘껏 할수 있다는 이런 순간순간이..


너무도 좋습니다.


994629365C1EBB4319D0E2



대방어들은 뭘 먹었는지 대단한 파워와 지구력!


그리고 대방어와 즐겼던 그 짧은 시간을 잊지 못하고


앞으로도 계속 너를 찾아 떠나고 또 찾아갈 것이고.....


또 준비할 것이다.




993BCE365C1EBB431A34F8


 어두움이 여서도 대방어낙시의 아쉬움을 접으라 하네요.


일상으로 돌아가야할 시간이 얼마남지 않았습니다.

 

이제 완도 여서도 조행기를 마쳐야 할 시간인가 보네요.



9946F6365C1EBB4319111C


9946FA365C1EBB441970AD


오늘도 여서도에서 방어와 함께 잘놀다~갑니다.


9942EE3E5C1EBB44188317


조명을 받은 완도의 랜드마크 주도의 기억도 ~~~~


994E603E5C1EBB4418DA04


트렁크에 하나둘씩 쿨러을 채우고 수도권으로 복귀합니다.


완도셔틀에 궁금하시면

잡어왕:010-9031-7676

9944193E5C1EBB4519CBBB


아늑한 기억과 가물가물한 꾼들의 추억들이 지워져 갈때


나는 또 바다가 그리워 진다. 


인생이 갑갑하고 지루할땐...바다낚시을 한번 떠나보세요


무수히 많은 풍경과 사람들을 만날 수 있고


많은것들을 보고 생각하다보면 작은것이 얼마나


소중한지가 와닿을 것입니다..



잡어왕 : 010-9031-7676 였습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날짜 조회 수
4113 [장비관련] 낚시대연장대관하여 4 update 2019.03.19 1977
4112 [장비관련] 일제 낚시대 구입시 유의하여야 할점들 6 file 2019.03.18 2870
4111 [조행후기] 지렁이를 사용하는 타이라바와 사용하지않는 타이라바의 차이는?.........거문도 참돔타이라바 시즌이 시작되었습니다.-bgm- 4 2019.03.15 2660
4110 [장비관련] 방아쇠 나사 조이는 것 가르쳐 주세요. 3 2019.03.08 4243
4109 [조행후기] 거문도권 타이라바! 연일계속되는 미세먼지 긴급재난문자와 계속되던 거문도?조황의 상관관계 어떻게 설명하고 조황을 극복하는 방법은 없는걸까? -bgm- 5 2019.03.06 2904
4108 [장비관련] 시마노 쿨러 스페쟈 라이트 LC- 045L 보냉력 문의요~ 2 2019.02.25 4123
4107 [조행후기] 경기와 수도권 일부는 폭설로 인한 교통체증과 먼바다 풍랑주의보가 해제되어 그나마 여서도를 가는데 대방어 지깅의 결과는????? ~ -bgm- 4 2019.02.21 3857
4106 [조행후기] 3월 한달간 대구금어기가 시작됩니다. 금어기 시작전 후포항 신조선 "라이즈호"왕대구 지깅다녀왔습니다. -bgm- 10 2019.02.15 6697
4105 [낚시일반] 청원의 글 !! 11 2019.02.13 8218
4104 [조행후기] 참돔 3짜, 4짜! 우리는 거런거 쳐주지도 않어~ 예전에는 버리는고기였어~(더꽈형 어록발췌)신비의 여서도(타이라바 불모지) 타이라바 조행기? 보기불편하면 누르지마3 -bgm- 7 2019.02.11 5028
4103 [조행후기] ㅜㅜ금오 2 secret 2019.02.10 954
4102 [조행후기] 우럭대로 지깅이 가능합니까? 초보조사의 끝판왕 지깅은???????? 더이상 설명이 필요없습니다. 그림과 음악으로 감상하세요. -bgm- 14 2019.01.31 8442
4101 [조행후기] 바람이 탱탱부는데 과연 방어들이 나와줄까요? 여서도에는 파도와 바람이 심한데~ 조업은 계속되고 방어들 바이트는 계속??????????????? -bgm- 4 2019.01.28 3751
4100 [조행후기] 떼방어의 공격으로 온통 방어들 세상이 되어가는데?????? 또 공격이 시작됩니다. 뜰채를 사용할 겨를이 없어 들어뽕이 빠를 때도 있습니다. -BGM- 7 2019.01.25 6475
4099 [조행후기] 치고박고.... 23 2019.01.21 10599
4098 [조행후기] 전 하~ !!!! 아직 신에게는 다섯개의 은색지그가 남아 있사옵니다. 은색지그에 따문 따문 한마리씩 어창에 방어가 채워져 가는데. . . . . . -bgm- 4 2019.01.20 4242
4097 [장비관련] 전동릴 좌핸들 2 2019.01.14 4554
4096 [조행후기] 바이브호의 추억 "날씨좋은 평일은 "대 대박조황"으로 쿨러도 모자르고 대방어들로 가득차는데~ 주말은?????? 7080-BGM- 4 2019.01.14 2983
4095 [장비관련] 전동릴 2 2019.01.12 4534
4094 [조행후기] 따듯한 바다와 차가운바닷바람 여서도를 지배하는것은 바람이엇다!!!!!!바다는 세상에 아랑곳하지않고 흐르고 또 움직이다가 ??? 7080-BGM- 2019.01.11 2907
4093 [조행후기] “보고있나 강호동” 호동이 꿀벅지보다 큰 대방어~ 대방어를 품에 우럭대로 대방어낚을수 없냐고 묻습니다만~ 낚을수있습니다. 그러나~~~~ -bgm- 2 2019.01.06 4974
4092 [낚시일반] 빨간 오징어채 6 2019.01.05 6897
4091 [조행후기] 증말입니까? 그렇게 지깅낚시가 재미있습니까? 여서도 대방어 두자릿수 채우고 퇴근합니다. 작은 이벤트와 함께한 여서도 대방어조행기 -신나는 트롯트 bgm- 2 2019.01.04 3631
4090 [장비관련] 2018년을 즐낚하게한 다이와 메탈리아 이세만 게임 MH-235낚시대 file 2019.01.02 2766
4089 [기타] 희망찬 새해, 복 많이 받으십시오. 18 file 2019.01.01 2674
4088 [장비관련] 쿨러 물마개 호환되는 것이 있을까요? 6 2018.12.26 4041
4087 [조행후기] 기쁘다 대방어 오셨네~ 이혼을 각오하고 여서도를 다녀왔습니다.ㅋㅋ~~~ 성탄절 대방어낚시 여서도 -bgm- 2 2018.12.26 3225
» [조행후기] 캬바레 지깅하러 여서도로 떠났어나 후덜덜한 입질과 함께 녀석을 제압해 가는데 초대형입질 강림에 완급조절에 들어가는데~~~~~ 신나는 트롯트 -bgm- 2018.12.23 2885
4085 [장비관련] 다이와 시보그 500AT 전동후카세 클러치 4 file 2018.12.22 2239
4084 [기타] 배터리 2 2018.12.21 3349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38 Next
/ 13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