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어
알려주세요 배낚시

 선배조사님들안녕하신지요.갈치시즌이

다가옵니다어복많으시길바랍니다

기둥줄삶는방법좀가르쳐주십시요

010-2060-9880


Comment '9'
  • profile
    晝夜釣思(주야조사) 2018.05.13 07:00

    줄을 삶아 쓰는 목적은 사용 중 줄이 꺾일 때, 바로 펴지는 유연성 확보가 아닐까 생각합니다.
    전에 이런 호기심 방법에 대해 많이 사용했으나, 최근에는 제조사들이 이를 감안하여
    개선 방법을 찾아 새로 출시된 줄들은 예전보다 훨씬 부드러운 느낌을 주더군요.

    저는 갈치낚시 기둥 줄은 선사에서 주는 기성 채비를 그대로 사용하고 있습니다.
    한 때는 질문 주신대로 삶아 만들어 다니기도 했으나, 과정이 번잡하고 크게 다른 느낌의
    효과를 받지 못해서죠.

    정 삶아 쓰신다면,
    청크린(화장실 변기 소독용) 또는 가까운 마트나 다이소에 가시면 식용 색소(원하는 색)에

    식초(물의 양에 30% 정도)를 넣고 물에서 약 30분 정도 삶으면 착색도 잘 되고 많이 부드러워집니다.
    삶으실 때 주의 사항은, 물이 적어 끓이는 솥이나 냄비에 줄이 눌어붙지 않도록 하는 것과
    물속에서 줄이 노출되지 않도록 충분히 잠기게 하여 삶아지도록 하는 요령이 필수 입니다.

    노출되거나 눌어붙어 버리면 줄이 손상되기 때문입니다.

    청크린을 넣어 한 번 삶은 용기는 식용 그릇으로 재사용하시면 안됩니다.
    가까운 고물상에 가시면 필요한 크기의 용기를 저렴하게 구입하여 사용할 수 있으니
    발품 한 번 팔아 보시길...^^
    올해의 갈치 출조 시, 째재님의 안전과 더불어 쿨러가 늘 만쿨이시길 기원합니다.

  • ?
    정재익 2018.05.14 19:58
    역시........
  • ?
    어부가아닌꾼 2018.05.13 09:47
    집안에서 작업하시면 쪼겨납니다
    사모님한테 냄새가장난아닙니다
  • ?
    김포신사(젠틀피싱) 2018.05.13 11:55
    쪽지확인하세요
  • profile
    비봉IC쵸이스피싱 2018.05.13 12:43

    제일 간단한 방법은
    집에 있는 온수기에서 제일 뜨거운 상태의 물을 받아서
    경심줄을 담근후 섬유유연제를 적당한 양을 넣고 약 15분 정도 그냥 두신후 꺼내면
    아주 부드러운 경심줄을 만나게 됩니다.

    색상을 넣고 싶으시면 위글을 참고하시고

    제가 설명해 드린대로 하시면 됩니다.

  • profile
    晝夜釣思(주야조사) 2018.05.13 17:02
    이런 간단한 방법도 있었네요..^^
    유용한 정보입니다..
  • ?
    천공낙뢰 2018.05.13 21:49

    쵸이스 피싱님 처음으로 안 사실이네요^^

  • ?
    째재 2018.05.14 05:56
    소중한정보 정말감사합니다
    건강하시길빕니다
  • ?
    풍산 2018.05.16 11:27

    기둥줄을 삶아 자작 채비도 만들어 보고, 기둥줄 재료를 사서 만들어 보고, 인터넷이나 선구점에서 만들어진
    기둥줄도 사용해 본 결과 본인 느낌으로
    *. 기둥줄 자작채비 줄은 인천 연안 부두 터미널 모 낚시점에서 판매하고 있는 노란색이 약간 들어 있는 줄 강추합니다.

        가격이 일반 경심줄에 비하여 고가지만 만들어 사용해보시면 집에서 냄새 풍기며 재료 만들지 않으리라
       생각되네요.(기둥줄이 바닥에 착착 드러눕는 모습...)
    *. 다른 선구점 이나 출조점은 모르겠는데 혹 제주에 가시면 제주 한림쪽 선구점에서 만들어 판매하는 기둥줄(국산)을 추천하고 싶네요.
    그 외에 출조점에서 또는 선구점이나, 낚시점에서 판매하는 채비(가능하면 국산)를 도롱테에 감아서 낚시전에 끓인물로 골고루 부어 사용하면 바닥에서 일어나는 현상이 거의 없어집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날짜 조회 수
3990 [먹는이야기] 낚시도 좋지만, 때론 사랑하는 가족을 위한 맛(?)기행도 좋지요. 25 file 2018.06.04 9287
3989 [장비관련] 포스마스터4000번 뱃전 6m 정지 2 file 2018.06.01 4281
3988 [장비관련] 배워서 알고싶습니다 1 2018.05.29 4182
3987 [기타] 갈치 낚시 기둥줄 쉽게 묶는 방업이 궁금합니다 6 2018.05.28 8396
3986 [조행후기] 최근 인천 대광어 낚시에 대한 생각들 8 2018.05.27 7708
3985 [낚시일반] 갈치채비 문의드립니다 2 2018.05.26 4780
3984 [조행후기] 낚시 인프라가 많이 아쉬운 "구산항 왕돌초" 조행기 -왕돌초 파핑 조행기bgm- 6 2018.05.23 3653
3983 [먹는이야기] 갈치손질법알려주세요 12 2018.05.13 11395
» [낚시일반] 갈치기둥줄 삶는방법좀가르쳐주십시요 9 2018.05.12 6872
3981 [낚시일반] 오징어에 대한 고민 12 2018.05.11 6733
3980 [조행후기] "꿩대신 닭" 서망항 출항 추자도, 복사초 참돔타이라바 다녀왔습니다. -bgm- 2 2018.05.11 3968
3979 [조행후기] "불광불급(不狂不及)" 미치지 않으면 얻을(갑오징어)수 없다. -완도 갑오징어 우중 조행기bgm- 2018.05.07 4005
3978 [낚시일반] 궁금합니다, 여밭/그물뭉치 7 2018.05.03 6600
3977 [조행후기] "잡어왕이 먹어보고 낚아본 두족류 계급은?" 완도 갑오징어 소식을 전합니다. -완도갑오징어낚시 bgm- 6 2018.05.02 4628
3976 [조행후기] 타조 - 글 내립니다. 13 2018.05.01 6563
3975 [조행후기] 빨간 애인을 찾아 남으로 떠난 이야기. 32 file 2018.05.01 11029
3974 [장비관련] 질문 있습니다. 09년 bm 3000(무적) 전동릴 입니다. 10 2018.05.01 2300
3973 [장비관련] 전동릴 수리 저렴하고 수리 잘하는곳 연락처좀 부탁드립니다^^ 1 2018.04.30 3383
3972 [지역정보] 흑산도 2018.04.30 2866
3971 [지역정보] [경기/전곡항] 부잔교(전곡항낚시배승선장소) 주소와 위치를 모르시는 분들을 위해 올립니다. file 2018.04.29 2111
3970 [조행후기] "소문난 잔치 먹을게 없다????" 진도로 참돔낚시를 다녀왔습니다. -bgm- 2 2018.04.27 3801
3969 [조행후기] 타조 - 글내림니다. 10 2018.04.26 4217
3968 [먹는이야기] 갈치 통세꼬시 뜨는 색다른방법 동영상 13 file 2018.04.22 5884
3967 [조행후기] 쏨벵이 조황이라 쓰고 갑오징어 낚시라 읽는다.........-거문도,황제도권 갑오징어낚시- 5 2018.04.22 2924
3966 [낚시일반] 대구 슬로우 지깅대 추천해주세요. 2 2018.04.20 1820
3965 [장비관련] 부탁 드립니다 4 2018.04.18 4054
3964 [물고기정보] 요즘갈치가 안되는 가장큰 이유 여기 있었네요! 6 file 2018.03.29 15592
3963 [조행후기] 왜 이럴까요? 평일날은 항상 대박이고 손님많은 주말은 몰황에 가까운 조황을~~~BGM 2 2018.03.28 7805
3962 [장비관련] 장비 1 2018.03.23 5943
3961 [지역정보] 낚시로 이름난 전국을 떠돌며 모은 등대사진, 쉬어가는 페이지 아직도 못가본 등대 추천........-배경음악있슴- 2 2018.03.23 5035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35 Next
/ 135